사회
사회일반
한전 전북본부 '안전불감증' 위험수위
임실지사공사… 교통유도요원 배치하지 않고 공사 강행
기사입력: 2021/01/21 [16: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구윤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1일 오후 2시께 전북 임실군 신덕면 신덕보건지소 약 100m 지점인 급커브 도로에 한국전력공사 전북지역본부가 발주한 공사를 담당한 업체가 1개 차선을 점령한 상태로 교통안전유도요원을 배치하지 않은 상태로 작업을 진행하다 취재진이 접근하자 한 작업자가 신호봉을 들고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 사진 = 구윤철 기자     © 구윤철 기자

 

 

 

 

 

 

한국전력공사 전북지역본부가 발주한 '2021년도 임실지사공사' 현장에 교통유도요원이 배치되지 않은 상태로 21일 공사를 강행해 현장의 실질적인 안전개선이 시급하다는 지적이다.

 

이날 오후 2시께 임실군 신덕면 신덕보건지소 약 100m 지점인 편도 1차로 급커브 도로에서 전기공사 작업차량 4대가 1개 차선을 점령한 상태였지만 관련법규에 따라 차량 유도안전요원을 배치하지 않은 상태로 작업을 하고 있다.

 

특히, 이들 작업 차량으로 이 구간을 통과하는 차량 운전자들은 시야가 확보되지 않은 상황에 중앙선을 넘어 반대 차선으로 운행할 수 밖에 없어 자칫 마주 오는 차량과 정면으로 충동할 수 있는 대형사고 위험이 고스란히 노출되기도 했다.

 

이에 대해, 공사를 담당한 한 관계자는 "교통유도요원이 다른 작업을 하느라 잠시 자리를 비운 것뿐이고 우리도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눈치껏 공사를 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KEPCO Jeonbuk Headquarters 'Safety Insensitivity' Risk Level

Imsil branch office… Construction is carried out without dispatching traffic guides

 

Reporter Yoon-cheol Koo

 

It is pointed out that the actual safety improvement of the site is urgently carried out by conducting construction on the 21st with no traffic guidance personnel assigned to the site of the 2021 Imsil Branch Office ordered by KEPCO Jeonbuk Regional Headquarters.

 

At 2 pm on the same day, 4 electric work vehicles occupied one lane on a one-way 1 lane at the Sindeok Health Center in Sindeok-myeon, Imsil-gun, about 100m. Are doing.

 

In particular, drivers of vehicles passing through this section with these work vehicles have no choice but to drive in the opposite lane over the center line in situations where visibility is not secured, so they are exposed to the risk of major accidents that can impulse in front of the oncoming vehicles. did.

 

Regarding this, an official in charge of the construction explained that "the traffic guide was only temporarily absent for other work, and we are doing the construction as much as possible to prevent accident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함씨네 토종 콩식품 '함정희' 대표… '콩'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