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경찰청-국제로타리 3670지구 '협약'
사회적 약자ㆍ범죄 피해자 보호 및 지원 협업 구축
기사입력: 2021/01/26 [09:3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진교훈(치안감ㆍ오른쪽) 전라북도경찰청장과 국제로타리 3670지구 곽인숙(왼쪽) 총재가 지난 25일  '성ㆍ가정ㆍ학교폭력ㆍ학대 피해자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보호 및 지원'을 주요 골자로 담은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경찰청     © 김현종 기자

 

 

 

 

 

전북경찰청과 국제로타리 3670지구가 사회적 약자 보호 및 범죄피해자 지원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두 손을 맞잡았다.

 

지난 25일 체결된 협약은 '성ㆍ가정ㆍ학교폭력ㆍ학대 피해자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보호 및 지원'이 주요 골자로 담겼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사회적 약자 보호 및 지원에 관련된 민ㆍ‧관 협력의 중요성에 공감해 상호지원을 아끼지 않는다는 계획이다.

 

특히, 전북경찰청이 운영하고 있는 '사회적 약자 피해자 지원위원회'에 국제로타리 3670지구가 경제적 지원에 힘을 보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밖으로 드러나지 않는 긴급 위기가정 등 사회적 약자를 발굴하는 동시에 선제적 보호와 지원을 통해 가정이 안전한 전북 만들기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진교훈(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은 환담을 나누는 시간을 통해 "세계적인 봉사단체인 국제로타리 3670지구와 협약을 맺게 돼 든든하다"며 "아직도 우리 주변에는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과 가정이 많기 때문에 아동 권리 옹호와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해 더욱 많은 협력이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이어 "전북경찰은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공동으로 여성ㆍ아동ㆍ노인ㆍ청소년 등 사회적 약자들이 안전하고 행복한 전북 만들기를 최우선 목표로 '정성(精誠)치안'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화답에 나선 곽인숙 총재는 "회원들의 인적ㆍ물적 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해 사회적 약자가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전북경찰청이 운영하고 있는 '피해자 지원위원회'에 도내 12개 기업ㆍ단체가 참여해 2013년부터 올 현재까지 총 167개 가정에 주거개선 및 장학금ㆍ생계비 등 4억8,0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Police Agency-Rotary International District 3670 'Agreement'

Establish cooperation to protect and support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and crime victims

 

Reporter Kim Hyun-jong

 

The Jeonbuk Police Agency and Rotary International District 3670 signed a business agreement to protect the underprivileged and support crime victims, and joined hands.

 

The agreement signed on the 25th was the main focus of protection and support for the socially disadvantaged, such as victims of sexual, family, school violence, and abuse.

 

Through this agreement, the two organizations are planning to provide mutual support by sympathizing with the importance of public-private cooperation in protecting and supporting the socially disadvantaged.

 

In particular, Rotary International District 3670 is expected to exert a synergy effect by supporting economic assistance to the'Support Committee for Victims of the Socially Weakened' operated by the Jeonbuk Police Agency.

 

In addition, it plans to spur the creation of Jeonbuk, where families are safe through preemptive protection and support, while discovering socially disadvantaged people, such as emergency crisis families that are not revealed in the aftermath of the prolonged corona19.

 

Jin Gyo-hoon (security supervisor), chief of the Jeonbuk Police Agency, said, "We are reassuring to sign an agreement with Rotary International District 3670, a world-class volunteer organization," and said, "Because there are still many children and families in need around us, advocating for children's rights and socially weak More cooperation is needed for protection.”

 

"The Jeonbuk Police Department will continue to work with the local community to do its best in'devotional security' activities with the top priority to make Jeonbuk safe and happy for the socially disadvantaged, such as women, children, the elderly, and youth."

 

In response, Governor Insuk Kwak promised, "I will make the most of the members' human and material infrastructure and contribute to creating a happy society for the weak."

 

Meanwhile, 12 companies and organizations in the province participated in the 'Accident Support Committee' operated by the Jeonbuk Police Agency, and from 2013 to the present, a total of 167 households have provided 480 million won in housing improvement, scholarships, and living expense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 '코로나19 백신 접종 96.3%' 동의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