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정읍시, 설 연휴 '비상 진료체계' 가동
11일부터 14일까지… 의료기관 25개소ㆍ약국 26개소 지정
기사입력: 2021/02/03 [15:1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정읍시가 설 연휴 기간 동안 진료공백 방지와 응급ㆍ일반 환자 발생에 대비, 오는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한시적으로 비상 진료체계를 가동한다.   (정읍시청 전경 및 유진섭 시장  )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정읍시가 설 연휴 기간 동안 진료공백 방지와 응급ㆍ일반 환자 발생에 대비, 비상 진료체계를 가동한다.

 

오는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한시적으로 운영될 비상 진료대책에 지역 보건기관 42개소와 정읍 아산병원 등 25개 의료기관 및 약국 26개소 등 총 93개의 기관이 참여한다.

 

지역 응급의료센터인 아산병원은 명절 연휴 기간 동안 평소와 같이 24시간 비상 진료체계에 따른 응급실을 운영하고 보건기관 42개소ㆍ의료기관 25개소는 각 일자별로 지정된 근무일에 비상 진료를 담당하고 휴일지킴이 약국 26개소를 지정해 시민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차단 및 확진자 발생에 따른 신속 대응을 위해 보건소 선별진료소도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정상적으로 운영된다.

 

이와 함께, 보건소에 비상 진료 대책 상황실을 편성해 당직 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안내하고 비상 진료가 차질 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운영 여부를 지도ㆍ점검키로 했다.

 

비상 진료 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은 ▲ 정읍시보건소 ▲ 보건복지콜센터 129 ▲ 응급의료정보센터 ▲ 119구급 상황 관리센터 ▲ 정읍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 받을 수 있다.

 

정읍시 김미숙 보건위생과장은 "비상진료 의료기관이 예기치 못한 상황으로 일정이 변경될 수 있고 진료시간이 동일하지 않을 수 있는 만큼, 확인 후 방문이 필요하다"며 "설 명절 연휴기간 동안 응급의료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비상 진료 체계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geup City operates 'emergency treatment system'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s

From the 11th to the 14th… Designated as 25 medical institutions and 26 pharmacies

 

Reporter Kim Hyun-jong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s, Jeongeup, Jeollabuk-do, operates an emergency treatment system to prevent medical gaps and prepare for emergencies and general patients.

 

A total of 93 institutions, including 42 local health institutions, 25 medical institutions such as Jeongeup Asan Hospital, and 26 pharmacies, will participate in the emergency medical treatment plan that will be temporarily operated for 4 days from the 11th to the 14th.

 

Asan Hospital, a regional emergency medical center, operates an emergency room according to a 24-hour emergency treatment system as usual during the holiday season, and 42 health institutions and 25 medical institutions are in charge of emergency medical treatment on designated working days for each day, and Holiday Keeper Pharmacy 26 It is a policy to minimize civil inconvenience by designating a location.

 

In particular, the health center screening clinic is also normally operated from 9 am to 6 pm to block the spread of Corona 19 and to quickly respond to the outbreak of confirmed cases.

 

Along with this, a situation room for emergency medical treatment was organized in the health center to guide medical institutions on duty and pharmacies for holiday keepers, and to guide and check the operation of emergency treatments so that emergency medical treatment can be carried out without disruption.

 

Emergency treatment institutions and holiday keeper pharmacies can be obtained through ▲ Jeongeup City Health Center ▲ Health and Welfare Call Center 129 ▲ Emergency Medical Information Center ▲ 119 Emergency Management Center ▲ Jeongeup City Hall website.

 

Misook Kim, head of the health and hygiene department of Jeongeup City, said, "As emergency medical institutions may be rescheduled due to unexpected circumstances and treatment hours may not be the same, a visit is necessary after confirmation." I will do my best to maintain the emergency medical treatment system so that it does not."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창 쉴랜드 '꽃잔디' 만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