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건/사고
임실 다세대주택 화재 '70대' 화상
경찰, 가스폭발로 추정… 정확한 화인 조사 중
기사입력: 2021/02/07 [14:50]  최종편집: 2021/02/07 [17:30]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구윤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7일 낮 12시 55분께 전북 임실읍 한 4층짜리 다세대 주택 2층에서 가스폭발로 추정되는 화재로 70대 남성이 화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 사진 = 구윤철 기자     © 구윤철 기자

 

 

 

 

 

7일 낮 12시 55분께 전북 임실읍 한 4층짜리 다세대 주택 2층에서 가스폭발로 추정되는 화재로 70대 남성이 화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소방차 11대ㆍ구급차 4대 등 90여명의 인력을 동원해 진화에 나섰고 1시간 40분 만에 큰 불길을 잡는데 성공했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갑자기 '펑'하는 소리와 함께 불길이 3층과 4층까지 번지면서 소방당국은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으며 폭발 위력으로 창문과 창틀이 주변 수십미터까지 날아갔고 잔불을 진화하는 등 각 호실을 돌며 인명 수색에 나섰으나 추가 피해자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가스폭발로 4층에 거주하는 A씨(72)가 얼굴 등에 3도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가스냄새가 진동해 자신의 집 출입문을 열고 계단으로 내려가려고 하는 순간 갑자기 '펑'하는 폭발과 함께 불길이 치솟아 올라왔다"는 A씨의 말에 따라, 누설된 가스에 원인을 알 수 없는 요인으로 착화 발화하면서 폭발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다세대주택 건물주는 "최근 가스보일러 교체 등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했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 건물 총 8세대 가운데 3세대(4)만 거주하고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msil multi-family house fire '1 people' burn

Police suspected of gas explosion… Investigating the exact Chinese

 

Reporter Yoon-cheol Koo

 

At 12:55 noon on the 7th, a fire, presumed to be a gas explosion, burned a man in his 70s on the second floor of a 4-story multi-family house in Imsil-eup, Jeollabuk-do.

 

When the fire broke out, the fire department mobilized about 90 people, including 11 fire engines and 4 ambulances, to extinguish the fire, and succeeded in catching a big flame in an hour and 40 minutes.

 

According to Mr. A's words, "The smell of gas vibrated, and the moment I tried to open the door of his house and go down the stairs, the flames soared with a sudden explosion." It is estimated that it exploded while igniting and igniting due to an unknown cause, and the exact fineness is investigated.

 

On the other hand, it is known that the owner of a multi-family house has stated to the police that "recently, remodeling work such as gas boiler replacement has been carried out," and only 3 households (4 people) are living in this building.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창 쉴랜드 '꽃잔디' 만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