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설 명절 민생안정 종합대책' 추진
방역ㆍ생활불편 해소 골자… 연휴기간 '근무반' 편성
기사입력: 2021/02/09 [09:3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김제시가 설 명절을 맞아 고향방문 등으로 이동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방역'과 시민들이 편안한 연휴를 맞을 수 있도록 '안전'을 골자로 한 민생안정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김제시청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가 설 명절을 맞아 고향방문 등으로 이동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방역'과 시민들이 편안한 연휴를 맞을 수 있도록 '안전'을 골자로 한 민생안정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특히, 4일간 연휴로 이어지는 이번 설 명절기간 동안 종합대책 근무반을 편성, 종합상황실 운영 및 보건ㆍ물가ㆍ환경ㆍ상수도ㆍ교통 등 코로나19 예방과 민생분야에 초점을 맞춘다는 방침이다.

 

먼저, 지난 4일 강해원 부시장 주재로 14개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설 명절 기간 방역대책 실무회의' 개최에 코로나19 의심 신고가 있을 경우 선별진료소 인계 및 불특정 다수의 이용객이 많은 터미널과 역에 열화상 카메라 설치와 함께 전담 인력이 배치된다.

 

또, 고위험시설 점검과 복지시설 방역 모니터링 등 방역대책을 추진해 적극적으로 대응키로 했다.

 

아울러, 매년 추진하던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일정을 분산하는 방식으로 운영하고 연휴기간 발생한 생활쓰레기 처리를 위해 기동청소반도 가동한다.

 

또한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 보건소 등 의료기관을 중심으로 비상진료체제 역시 가동해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는 등 당직 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 약국을 운영, 의료공백을 최소화한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설 연휴 기간 동안 시민 모두가 일상에 불편함 없이 따뜻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코로나19 예방과 민생안정 종합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omoting the 'Comprehensive Measures for the Stabilization of People's Lives in New Year's Day'

Prevention of quarantine and discomfort in life… Organize'work class' during the holiday season

 

Reporter Kim Hyun-jong

 

It is expected that Gimje-si, Jeollabuk-do will increase the amount of travel due to visits to their hometowns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s, and a comprehensive measure for people's livelihoods with the focus of'safety' will be promoted so that'quarantine' and citizens can enjoy a comfortable holiday.

 

In particular, during this Lunar New Year holiday, which is a four-day holiday, the company plans to organize a comprehensive countermeasure work group, operate a general control room, and focus on the prevention of Corona 19 and public welfare such as health, prices, environment, water supply, and transportation.

 

First, on the 4th, in the presence of 14 department heads presided over by Vice Mayor Kang Hae-won, when there is a report of suspected Corona 19 at the'Working-on meeting for quarantine measures during the New Year's holiday', the screening clinic will be handed over and a large number of unspecified users will be opened at terminals and stations. Along with the installation of video cameras, dedicated personnel are assigned.

 

In addition, it was decided to actively respond by promoting quarantine measures such as inspection of high-risk facilities and monitoring of welfare facilities.

 

In addition, the traditional market shopping event, which was promoted every year, operates in a manner that distributes schedules to prevent Corona 19, and also operates a mobile cleaning unit to dispose of household waste generated during the holiday season.

 

In addition, in preparation for the outbreak of emergency patients, the emergency medical treatment system is also operated, centering on medical institutions such as health centers, to prepare for emergencies, operating on-call medical institutions and holiday keeper pharmacies to minimize medical gaps.

 

Mayor Park Joon-bae said, "I will make every effort to prevent Corona 19 and promote comprehensive measures to stabilize people's lives so that all citizens can have a warm and enjoyable holiday without any inconvenience in their daily lives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창 쉴랜드 '꽃잔디' 만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