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군 '물안개 길' 국가생태탐방로 조성
섬진강 에코뮤지엄 사업 연계… 명품 브랜드화 '올인'
기사입력: 2021/02/09 [10:4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구윤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수변의 물안개가 자욱한 물길을 따라 사계절 내내 자연이 어우러져 심신을 달래는 힐링 코스로 각광을 받으며 힐링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는 전북 임실 '옥정호 물안개 길'이 국가생태탐방로 명품 브랜드로 옷을 갈아입는다.    / 사진제공 = 임실군청 알려져 있다.                                                                                                                     © 구윤철 기자

 

 

 

 

 

 

일상 속 휴식 공간인 비대면 힐링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는 전북 임실 '옥정호 물안개 길'이 국가생태탐방로 명품 브랜드로 옷을 갈아입는다.

 

9일 전북 임실군에 따르면 수변을 따라 조성된 '물안개 길'은 산림자원을 활용한 옥정호 명품 생태관광지 조성을 골자로 올해 초 전담조직인 옥정호힐링과를 신설, 국내 최고의 국가생태탐방로 조성에 행정력을 모으고 있다.

 

특히, 섬진강 르네상스 시대를 열어갈 핵심 자원인 옥정호를 중심으로 섬진강 에코뮤지엄 사업과 연계해 '물안개 길'에 대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유지관리 및 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옥정호 '물안개 길'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겨우내 얼었던 길을 편안하게 걸을 수 있도록 보수하는 동시에 수변과 어울리는 꽃길을 조성한다.

 

또 지난 2017년부터 총사업비 50억원을 투입, 물문화둘레길 7.3km 조성 및 2022년 준공을 목표로 운암면 운종리~운암리 구간 완공에 속도를 내고 있다.

 

아울러, 이미 조성된 둘레길과 연계해 옥정호를 순환할 수 있는 국가생태탐방로 18km도 2022년부터 조성하겠다는 목표를 설정, 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을 완료한데 이어 국가예산확보(사업비 75억원)를 위해 발품행정에 돌입했다.

 

사업비 확보는 국가생태탐방로 조성 국고보조사업 지침에 맞도록 세밀하게 계획을 수립, 환경청과 전북도와 협의 절차를 거쳐 사업을 확정해 추진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오는 2022년부터 옥정호 물안개 길을 비롯 마실길과 둘레길 등 국가생태 탐방로 총 89km 구간별 테마를 설정, 각 코스로 구분한 '옥정호 물안개 길'이라는 이름으로 통일해 국가생태탐방로라는 브랜드로 부각시킨다.

 

심 민 임실군수는 "옥정호 '물안개 길'은 코로나19로 지친 도시민들의 지친 일상을 위로하는 힐링 관광지로 각광받고 있다"며 "아름다운 물안개 길의 유지관리와 동시에 국가생태탐방로 조성을 통해 전국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찾아오는 생태관광지 명성을 다져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옥정호 물안개 길'은 수변의 물안개가 자욱한 물길을 따라 사계절 내내 자연이 어우러져 심신을 달래는 힐링 코스로 알려져 있다.

 

임실군 운암면 마암리 정류장에서 출발해 육모정~못지골~용운마을까지 이어지는 13km 구간으로 2시간 30분 정도 소요된다.

 

수변을 따라 걷다 보면 금낭화ㆍ꽃무릇ㆍ물양귀비 등 19종류 5,000여본의 초화류 및 산딸나무ㆍ노각나무 등 11종류 100여주의 교목류가 식재된 '생태 숲'에서 다채로운 식물들을 감상할 수 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Establishment of a national ecological trail in Imsil-gun 'Mulmgae Road'

Linked with the Seomjin River Eco Museum Project… Branding of luxury goods

 

Reporter Yoon-cheol Koo

 

'Okjeongho Water Mist Road', which is attracting attention as a non-face-to-face healing tourist destination, a resting place in daily life, changes clothes into a luxury brand on a national ecological trail.

 

According to Imsil-gun, Jeollabuk-do on the 9th, the ‘Mulmgae-gil’ along the waterfront was established at the beginning of this year, with a focus on the creation of a luxury eco-tourism site in Okjeong-ho using forest resources. .

 

In particular, the plan is to promote professional and systematic maintenance and business for the'Water Fog Road' in connection with the Seomjin River Eco Museum project, centering on Okjeong Lake, a key resource that will open the Seomjin River Renaissance era.

 

First, for the convenience of the users of Okjeongho's'Water Fog Road', a flower path that matches the waterfront is created while repairing it so that they can walk comfortably on the barely frozen road.

 

In addition, it is accelerating the completion of the section between Unjong-ri and Unam-ri, Unam-myeon, with a goal of investing 5 billion won in total project cost from 2017, constructing 7.3 km of water culture circumference and completing it in 2022.

 

In addition, the goal of establishing an 18km national ecological trail that can circulate Okjeong Lake in connection with the already established Dulle-gil was set from 2022, completed a feasibility study and basic plan, and then to secure the national budget (project cost 7.5 billion won). Started the legislative administration.

 

In order to secure the project cost, a detailed plan will be established in accordance with the guidelines for the National Treasury Subsidy Project for the creation of a national ecological trail, and the project will be confirmed and implemented through a consultation procedure with the Environment Agency and Jeonbuk Province.

 

In addition, from 2022, the national ecological trail, including the Okjeong Lake Water Fog Road, Masil Road and Dulle Road, has set themes for a total of 89 km sections, and has been unified under the name'Okjeong Lake Water Fog Road', which is divided into each course, and is a brand called the National Ecological Trail. Emphasize with

 

Sim Min Imsil-gun said, "Okjeongho'Water Fog Road' is in the spotlight as a healing tourist destination that comforts the weary daily lives of city dwellers exhausted from Corona 19." "Many people nationwide through the maintenance of the beautiful water fog path and the creation of a national ecological trail. "I will strengthen the reputation of this coming eco-tourism site."

 

On the other hand,'Okjeongho Water Fog Path' is known as a healing course that soothe the mind and body by harmonizing nature throughout the four seasons along the watery path of the waterside.

 

It starts at Maam-ri, Unam-myeon, Imsil-gun, and runs from Yukmojeong to Motjigol to Yongun Village and takes about 2 hours and 30 minutes.

 

As you walk along the waterfront, you can see a variety of plants in the'Ecological Forest', where more than 100 varieties of 11 kinds of arboreal trees such as 19 kinds of flowers such as bleeding heart, flower bowls, and poppies are plant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창 쉴랜드 '꽃잔디' 만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