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조병노 자치경찰부장, '12지구대' 방문
설 연휴… 고속도로 교통안전 총력 대응 '당부'
기사입력: 2021/02/09 [14:4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경찰청 조병노(경무관 = 왼쪽에서 네 번째) 자치경찰부장이 9일 서해안ㆍ호남고속도로를 관할하는 '고속도로 순찰대 12지구대'를 방문해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는 등 교통상황 및 노면상태 등을 점검한 뒤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경찰청     © 김현종 기자

 

 

 

 

 

전북경찰청 조병노(경무관) 자치경찰부장이 9일 서해안ㆍ호남고속도로를 관할하는 12지구대를 방문해 교통상황 및 노면상태 등을 점검했다.

 

조 부장은 이날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한 뒤 "설 연휴 기간 동안 국민들이 안전한 귀성ㆍ귀경길이 될 수 있도록 고속도로 교통관리를 한층 강화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이번 설 연휴 기간 동안 고향 방문을 자제하는 분위기에 따라, 차량 이동 감소가 예상되고 있지만 헬기ㆍ암행 순찰차ㆍ드론을 활용, 난폭운전 및 갓길통행 등의 무질서 행위를 차단하는 동시에 소통위주 근무에 조금 더 신경을 써 주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특히 "선정된 교통사고 다발지역에 가용 인력과 장비를 최대한 동원해 위험 시간대와 장소에 가시적 순찰 반복 및 무인단속 장비 배치를 비롯 요금소 구간에 정체가 발생한 경우, 차량 유입을 조절하면서 고속도로는 음주단속을 안한다는 편견을 갖고 있는 운전자들에게 경각심을 심어줄 수 있도록 비접촉 감지기를 활용한 음주단속과 안전띠 착용 여부도 점검하라"고 지시했다.

 

한편, 고속도로순찰대 12지구대는 지난 10일부터 서해안선ㆍ호남선 등 고속도로 주요 정체구간과 관광지 주변을 중심으로 설 연휴 특별교통 비상근무에 돌입한 상태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Police Agency Head of Autonomous Police Department Cho Byeong-no visits '12th District’

New years holiday… 'Recommendation' for all-out response to highway traffic safety

 

Reporter Kim Hyun-jong

 

On the 9th, the head of the self-governing police officer Cho Byeong-no (police officer) of the Jeonbuk Police Agency visited the 12 districts that have jurisdiction over the West Coast and Honam Expressway to check the traffic and road conditions.

 

After encouraging the hard work of the employees on this day, Director Cho ordered "The highway traffic management will be further strengthened so that the people can safely return home and return home during the New Year holidays."

 

"Due to the atmosphere of refraining from visiting hometown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s, vehicle movement is expected to decrease, but by using helicopters, patrol cars, and drones, chaotic behaviors such as reckless driving and shoulder traffic are blocked, and at the same time, a little bit of communication-oriented work is done. I hope you pay more attention,” he added.

 

In particular, "In the event of congestion in the toll booth section, including repetition of visible patrols and deployment of unmanned enforcement equipment at dangerous times and places by maximizing available manpower and equipment in the selected areas with frequent traffic accidents, the highway does not regulate alcohol consumption while controlling the inflow of vehicles. In order to alert drivers with prejudice, use a non-contact detector to control alcohol consumption and check whether a seat belt is worn.”

 

On the other hand, the 12th District of the Highway Patrol has started special transportation emergency work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s, focusing on major congested sections of the expressway such as the West Coast Line and Honam Line, and around tourist site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창 쉴랜드 '꽃잔디' 만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