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사랑상품권 '지역경제 효자' 역할
설 명절 앞두고 11억원 판매… 소상공인 위기 극복 단비
기사입력: 2021/02/15 [14:2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구윤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임실군이 발행한 지역사랑상품권이 설 명절을 앞두고 일석삼조(一石三鳥) 이상의 효과를 나타내며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는 효자로 등극했다.                                   / 사진제공 = 임실군청     © 구윤철 기자

 

 

 

 

 

 

전북 임실군이 발행한 지역사랑상품권이 설 명절을 앞두고 일석삼조(一石三鳥) 이상의 효과를 나타내며 지역경제를 살리는 효자로 각광받고 있다.

 

특히, 자발적으로 참여한 370여명의 공무원들이 구입한 9,200만원 상당의 임실사랑상품권이 전통시장과 관내 마트 등에서 사용되며 단비 역할을 하는 등 소상공인 경제위기 회복에 속도를 내는 계기로 작용했다.

 

임실군 공무원 노동조합도 적립회비 7,000만원으로 상품권을 구매해 조합원 650명에게 11만원씩 배부해 지역 상권에 보탬을 주는 단비 역할을 자처해 공직사회의 노ㆍ사 상생 모델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임실군은 공무원과 공노조가 구입한 총 1억6,200만원 상당의 임실사랑상품권이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 상권에 쏟아진 만큼,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소비심리가 위축되면서 매출에 직격탄을 맞은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으로 작용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했을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실제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매년 명절이면 어김없이 군청 차원의 대규모 장보기 행사 대신, 4인 이하 자율참여 방식으로 전환해 공무원과 유관기관 회원과 지역 주민들의 참여를 유도한 결과, 이번 설 명절에 앞서 11억원의 상품권이 판매된 것으로 집계됐다.

 

이 같은 금액은 올 전체 판매액 22억원의 절반을 차지한 것으로 예상 목표액을 초과 달성하는 성과로 이어졌다.

 

임실군은 설 명절을 앞둔 지난달 25일부터 군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는 동시에 침체된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임실사랑상품권 구매 한도를 대폭 확대했다.

 

1인당 임실사랑상품권 구매 한도액을 종전 50만원에서 지류(50만원)ㆍ모바일(50만원) 등 2배인 총 100만원으로 늘렸다.

 

임실사랑상품권은 현재 1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되고 있으며 지역농협을 비롯 25개 판매 대행점에서 구매할 수 있고 음식점ㆍ소매점ㆍ주유소 등 950여 개소의 가맹점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최근 모바일 상품권을 출시한데 이어 오는 3월부터는 임실사랑상품권 카드도 발행할 예정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공무원과 군민들의 상품권 구매 열기로 예상보다 많은 상품권이 판매돼 전통시장과 소상공인들에게 보탬이 됐을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상품권 활성화를 통해 지역 자본의 외부 유출을 차단하는 동시에 순환 경제를 정착시키는 데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경제를 살리는데 상품권의 역할이 큰 만큼, 많은 군민들이 적극 이용해 줄 것을 당부한다"며 "소상공인 경영 회복과 지역상권 내수 진작을 위한 맞춤형 정책 추진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ole of Imsil Love Gift Certificate, Boner of Local Economy

Sold 1.1 billion won before the Lunar New Year holidays Small businessmen overcoming the crisis Danbi

 

Reporter Yoon-cheol Koo

 

The local love gift certificate issued by Imsil-gun, Jeollabuk-do, has more than one stone three trillion (一石三鳥) effect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and is in the limelight as a tribute to saving the local economy.

 

In particular, Imsil Sarang gift certificates worth 92 million won, purchased by 370 voluntarily participating public officials, were used in traditional markets and in-house marts, and played a role in the economic crisis recovery of small businesses.

 

Imsil-gun public servants' labor union also purchased gift certificates with 70 million won in accrued membership fee and distributed 110,000 won each to 650 members of the union, and it is evaluated that it has proposed a win-win model for labor-management in the public service society by taking the role of contributing to local commercial districts.

 

Imsil-gun said that as Imsil Love Gift Certificates, worth a total of 162 million won, purchased by public officials and public unions, were poured into local commercial districts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as a result of the prolonged Corona 19, consumer sentiment contracted, and as a practical help to small businessmen who were directly hit by sales. It is analyzed that it would have contributed to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In fact, in order to prevent Corona 19 every year, instead of a large-scale shopping event at the county level, instead of a large-scale shopping event at the county level, we switched to a self-participating method of less than 4 people, inducing the participation of public officials, members of related organizations, and local residents. It was estimated that 100 million won of gift certificates were sold.

 

This amount accounted for half of the total sales of 2.2 billion won this year, leading to the achievement of exceeding the expected target.

 

From the 25th of last month,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Imsil-gun has greatly increased the limit on purchasing Imsil Love Gift Certificates in order to relieve the economic burden on the military and revitalize the stagnant local commercial districts.

 

The limit for purchasing Imsil Love Gift Certificates per person has been increased from 500,000 won to a total of 1 million won, doubling the number of papers (500,000 won) and mobile (500,000 won).

 

Imsil Love Gift Certificates are currently sold at a 10% discount, and can be purchased at 25 sales agencies including local nonghyups, and conveniently used at 950 affiliated stores such as restaurants, retail stores, and gas stations.

 

It recently launched a mobile gift certificate, and plans to issue an Imsil Love gift certificate card from March.

 

Sim-min Imsil-gun said, "We do not have any doubts because we believe that more gift certificates have been sold than expected due to the opening of public officials and military citizens to purchase gift certificates, which helped traditional markets and small business owners." "I will focus my administration on establishing a circular economy."

 

He added, "As gift certificates play a big role in saving the local economy, I ask many military people to actively use them," he added. "We will do our best to promote customized policies to restore the management of small businesses and boost domestic demand in local commercial area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시 수성동 '튤립'의 유혹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