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군, 청년 주거급여 분리 지급
19세 이상~30세 미만 미혼자녀 둔 세대… 신청 접수
기사입력: 2021/02/17 [17:3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구윤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 임실군이 20대 미혼 자녀가 학업이나 구직 등을 목적으로 부모와 따로 거주하는 청년에게도 주거급여를 지급한다.

 

부모에게 지급되는 주거급여와 별도로 지급되는 이 제도는 실제 부모와 거주지를 달리하고 있어도 1가구로 편성돼 임대료를 지원받지 못했던 기존의 제도를 개선하기 위해 올해 신설됐다.

 

주거급여 분리지급 상한액은 자녀가 거주하는 지역별(서울ㆍ경기ㆍ인천ㆍ광역시ㆍ세종시ㆍ 그 외 지역)로 다르게 지급된다.

 

임실군은 청년 주거급여 별도지급을 통해 열악한 주거여건 개선 및 학자금 부담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청년들과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청대상은 주거급여 수급가구 내 만 19세 이상 30세 미만 미혼자녀로 부모와 거주지를 달리하는 사람이다.

 

분리거주 기준은 부모와 자녀의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시ㆍ군(광역시의 관할구역 내에 있는 군을 제외)을 달리하는 경우다.

 

소득인정액과 생계급여 선정기준의 적용 방식은 현행 임차급여 산정방식이 적용된다.

 

다만, 자기부담분과 기준임대료 적용은 분리지급 취지에 맞게 별도로 적용된다.

 

신청은 부모 주소지 관할 읍ㆍ면사무소에 할 수 있으며 청년의 주민등록 주소는 청년이 실제 임대차계약을 체결하고 거주하는 곳에 두어야 한다.

 

예를 들어, 임실군에 부모님이 거주하고 서울에 주소를 두고 있는 20대 자녀로 구성된 3인 가구의 경우 일반 주거급여는 월 21만7,000원을 받는다.

 

하지만, 청년 주거급여가 적용되면 임실에 있는 부모는 월 18만3,000원을 지급 받고 서울에 있는 자녀는 월 31만원을 별도로 지급받게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임실군청 주택토지과 또는 읍ㆍ면사무소 및 국토교통부 주거급여콜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심 민 임실군수는 "청년 주거급여 분리 지급은 지역의 20대 청년들이 임대료 부담을 덜고 학업과 취업준비에 매진해 안정적인 미래를 설계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속적으로 취약계층의 주거복지 정책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임실군은 지난해 취약계층의 주거안정과 주거수준 향상을 위해 기준 중위소득 45%(4인 가구 219만원) 이하의 임차 및 자가 가구 1,154가구를 대상으로 각각 임차료 및 수선유지 비용에 국ㆍ도비를 포함, 총 14억원을 지원했다.

 

올해 처음 시행되는 청년 주거급여 지원비용을 감안, 2억원이 증가한 16억원의 예산을 편성하는 등 정부 지원기준에 보조를 맞추기 위해 가족 단위로 지원하던 임차급여 지급상한액인 기준임대료를 전년 대비 6% 인상해 4인 가구 기준 최대 25만3,000원으로 높였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msil-gun, separate payment of youth housing benefits

Generations with unmarried children aged 19 to under 30… Application acceptance

 

Reporter Yoon-cheol Koo

 

Imsil-gun, Jeollabuk-do, provides housing allowances for unmarried children in their twenties who live separately from their parents for the purpose of studying or finding a job.

 

This system, which is paid separately from the housing allowance paid to parents, was created this year to improve the existing system that was not provided with rent because it was organized into one household even though the actual parents and the residence were different.

 

The upper limit of the separate payment of residential benefits is paid differently for each region where the child resides (Seoul, Gyeonggi, Incheon, Metropolitan City, Sejong City, and other regions).

 

Imsil-gun expects that it will be of great help to low-income youth who are suffering from difficulties such as improvement of poor housing conditions and the burden of school expenses through the separate payment of youth housing allowance, and to the vulnerable who are having a difficult time with Corona 19.

 

Applicants are unmarried children aged 19 years or older and under 30 years of age in households receiving housing benefits, and those who have a different residence from their parents.

 

Separate residence criteria are cases where the address of the parents and children is different from the city/gun (excluding counties within the jurisdiction of the metropolitan city).

 

The current rental benefit calculation method is applied to the method of applying the recognized income and living benefit selection criteria.

 

However, the self-burden and the application of the standard rental fee are applied separately according to the purpose of separate payment.

 

The application can be made at the local eup/myeon office under the jurisdiction of the parent's address, and the resident registration address of the young person must be placed in the place where the young person actually signs a lease contract.

 

For example, a three-person household consisting of children in their 20s, whose parents reside in Imsil-gun and have an address in Seoul, receives a general housing salary of 217,000 won per month.

 

However, when the youth housing benefit is applied, parents in Imsil receive 183,000 won per month, and children in Seoul receive 310,000 won per month.

 

For other details, contact the Housing and Land Division of Imsil-gun Office or the Eup/Myeon office or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Housing Benefit Call Center.

 

"Separate payment of housing benefits for young people is expected to help the youth in their twenties in the region reduce the burden of rent and prepare for study and employment to help them design a stable future." "I will do my best for the policy."

 

On the other hand, Imsil-gun, for the purpose of improving housing stability and housing standards for the vulnerable last year, paid government and capital expenses for rent and maintenance costs for 1,154 rental and self-employed households with a standard median income of 45% or less (2.19 million won for a household of 4). Including, a total of 1.4 billion won was provided.

 

In order to keep pace with the government support standards, including a budget of 1.6 billion won, an increase of 200 million won, taking into account the youth housing benefit support cost, which will be implemented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the standard rent, which is the maximum amount of rent that was supported by families, was 6%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It was raised to a maximum of 253,000 won for a 4-person househol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함씨네 토종 콩식품 '함정희' 대표… '콩'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