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1,215명
전주 피트티스 연결 환자 속출ㆍ백신 접종 41.40% 기록
기사입력: 2021/03/03 [09:0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꺾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지난 2일과 3일 오전 7시 기준 전북에서는 6명이 신규로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환자는 1,215명으로 증가한 가운데 지난 2일 오후 12시 기준 6,142명이 접종을 마쳐 41.40%를 기록했다.   (예방접종 현황)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꺾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지난 2일과 3일 오전 7시 기준 전북에서는 6명이 신규로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환자는 1,215명으로 증가했다.

 

3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10명의 신규 확진자 발생에 이어 3월 1일 5명ㆍ2일 5명 등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감염 재생지수 값이 지난달 24일부터 등락을 거듭하며 꾸준히 상승세를 보여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도내 감염 재생지수 값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2월 24일 1.04ㆍ25일 1.32ㆍ26일 1.40ㆍ27일 1.19ㆍ28일 1.22(10명)ㆍ3월 1일 1.16(9명)ㆍ2일 1.05(5명) 등을 기록했다.

 

또, 지역별 누적 확진자는 ▲ 전주 = 331명 ▲ 익산 = 210명 ▲ 군산 = 166명 ▲ 순창 = 125명 ▲ 김제 = 112명 ▲ 남원 = 55명 ▲ 정읍 = 48명 ▲ 완주 = 40명 ▲ 고창 = 14명 ▲ 부안 = 7명 ▲ 진안 = 5명 ▲ 임실 = 3명 ▲ 무주 = 2명 ▲ 장수 = 1명 ▲ 기타 = 96명 등이다.

 

특히, 전주의 한 피트니스와 연결고리가 있는 확진자 발생이 7일째 이어지면서 이곳과 연관된 환자는 10대ㆍ20대ㆍ30대ㆍ50대 등 다양한 연령층으로 감염이 확산돼 총 51명으로 늘어났고 소규모로 감염되는 돌발적인 상황이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추가 발생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道 보건당국은 신규 확진자 6명이 방문한 주요 동선을 추적해 방역을 위한 소독을 마무리하는 동시에 휴대폰 GPSㆍ카드사용내역ㆍ방문지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정확한 이동 동선 및 추가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접종 현황을 잠정 집계한 결과, 지난 2일 오후 12시 기준 집단감염 우려가 큰 만 65세 미만 요양병원ㆍ요양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중 접종에 동의한 14,834명 가운데 6,142명이 접종을 마쳐 41.40%를 기록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Corona 19 cumulative confirmed cases' 1,215

Jeonju Fittis Connected New Patients ㆍVaccination 41.40%

 

Reporter Kim Hyun-jong

 

As of 7 am on the 2nd and 3rd, 6 new patients in Jeonbuk were newly diagnosed as'positive' while the third corona19 pandemic has not been broken, and the cumulative number of patients in the province has increased to 1,215.

 

According to the Jeonbuk-do health authorities on the 3rd, 10 new confirmed cases occurred on the 28th of last month, followed by 5 confirmed cases on March 1st and 5th on March 1st, and the value of the infection regeneration index continued to fluctuate from the 24th of last month. It is a situation where there is no reassurance due to the rising trend.

 

Looking specifically at the value of the infection regeneration index in the province, February 24, 1.04, 25, 1.32, 26, 1.40, 27, 1.19, 28, 1.22 (10), March 1, 1.16 (9), 2, 1.05 (5) People) and so on.

 

Also, cumulative confirmed cases by region ▲ Jeonju = 331 ▲ Iksan = 210 ▲ Gunsan = 166 ▲ Sunchang = 125 ▲ Gimje = 112 ▲ Namwon = 55 ▲ Jeongeup = 48 ▲ Wanju = 40 ▲ Gochang = 14 People ▲ Buan = 7 ▲ Jinan = 5 ▲ Imsil = 3 ▲ Muju = 2 ▲ Longevity = 1 ▲ Others = 96.

 

In particular, as the outbreak of confirmed cases linked to a fitness center in Jeonju continued on the 7th day, the number of patients associated with this area spread to various age groups including teenagers, 20s, 30s, 50s, and a total of 51 people. It is a situation where the possibility of further occurrence cannot be ruled out as there may be an unexpected situation of infection with.

 

The provincial health authorities are tracking the major traffic lines visited by six new confirmed patients to complete disinfection for quarantine, while at the same time grasping the exact movement lines and additional contacts through mobile phone GPS, card usage history, and visited site closed circuit (CCTV).

 

On the other hand, as a result of a provisional summary of the COVID-19 vaccination status, 6,142 out of 14,834 people under the age of 65 who consented to vaccination among nursing hospitals and nursing facility workers and residents under the age of 65 who are highly concerned about group infection as of 12 p.m. on the 2th have completed vaccination. It was 41.40%.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창 쉴랜드 '꽃잔디' 만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