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장애 인정 기준 확대… 기질성 정신질환 등
국민연금공단, 1,2000여명 복지서비스 혜택 기대
기사입력: 2021/04/28 [11:3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기질성 정신질환자에 대한 장애 인정 기준 확대로 1,200여명이 경증 장애수당ㆍ가스요금ㆍ 세금감면 등의 복지서비스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장애인정 확대질환 세부 인정기준)       / 도표제공 = 국민연금공단     © 김현종 기자

기질성 정신질환자에 대한 장애 인정 기준 확대로 1,200여명이 복지서비스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에 거주하는 A씨는 뇌전증 등으로 지속적인 치료를 받아오다 기질성 정신질환으로 인한 환청우울감과 같은 행동문제가 악화돼 올 3월 국민연금공단에 장애심사를 요청했으나 기존 정신장애 4개 질환(조현병조현정동장애양극성 정동장애 및 재발성 우울장애)에 해당하지 않아 인정받을 수 없었다.

 

하지만, 지난 13일자로 시행된 '장애인복지법' 하위법령 개정으로 기질성 정신질환이 정신장애에 포함돼 A씨는 '뇌의 신경학적 손상으로 인한 기질성 정신질환'으로 인정되면서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 판정'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경증 장애수당 가스요금 세금감면 등의장애인 복지서비스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국민연금공단은 2007년부터 '장애인 등록심사'를 수행하고 있으며 이번 개정에 따라 확대된 6개 장애유형 및 10개 질환에 대한 세부 판정기준을 마련했다.

 

박양숙 복지이사는 "지속적으로 미인정 질환의 장애 인정 범위를 확대하는 등 적극적으로 제도를 개선해 복지 사각지대 해소 및 장애인의 권익보호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개정된 '장애인복지법' 위법령에 기질성 정신장애를 포함 투렛증후군강박장애기면증에 따른 행동 및 사고기능 장애가 정신장애 범주에 추가됐다.

 

, 하나의 사물이 두 개로 보이는 복시와 완전요실금간신증후군정맥류출혈백반증 및 복합부위통증증후군에 대해서도 장애 인정 기준이 신설됐다.

 

개정 법령에 대한자세한 사항은 보건복지부 홈페이지 정보-법령 또는 국민연금공단 홈페이지 연금정보-자료실-기타자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Organic mental illnessExpansion of disability recognition standards

National Pension Service expects to benefit from welfare service for 1,2000 people

 

Reporter Kim Hyun-jong

 

It is expected that around 1,200 people will receive welfare service benefits due to the expansion of the criteria for disability recognition for those with organic mental disorders.

 

Mr. A, who lives in Seoul, has been receiving continuous treatment for epilepsy, etc., but behavior problems such as hallucinations and depression due to organic mental disorders worsened. It did not fall under (schizophrenia, schizophrenia, bipolar affective disorder, and recurrent depressive disorder) and thus could not be recognized.

 

However, due to the revision of the sub-law of the'Welfare Act for the Disabled', which was enforced on the 13th, organic mental disorders were included in mental disorders. Judgment' has been judged.

 

Mr. A is able to receive welfare services for the disabled such as mild disability allowance gas fee tax reduction.

 

Since 2007,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has been conducting the'disabled registration screening', and according to this revision, detailed judgment criteria have been established for 6 types of disability and 10 diseases.

 

Welfare Director Park Yang-sook said, "We will take the lead in eliminating welfare blind spots and protecting the rights and interests of the disabled by actively improving the system, such as continuously expanding the range of disability recognition for unrecognized diseases."

 

On the other hand, in the sub-laws of the recently revised'Welfare Act for the Disabled', behavioral and thinking disorders related to Tourette syndrome, obsessive-compulsive disorder, and narcolepsy, including organic mental disorders, have been added to the mental disorder category.

 

In addition, new criteria for disability recognition have been established for double vision, complete urinary incontinence, hepatic nephrotic syndrome, varicose bleeding, vitiligo, and complex site pain syndrome, in which one object is seen as two.

 

Detailed information on the revised laws and regulations can be found on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website information-law or National Pension Service website pension information-data room-other data.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 내장산… 한 폭의 수채화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