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군산, 우리들너싱홈 '나눔 리더' 가입
최재풍 이사장… 전북 12호ㆍ기부문화 확산 동참
기사입력: 2021/06/17 [18:3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용훈(왼쪽) 사무처장이 '2021 전북을 이끄는 100인의 나눔리더 캠페인' 12호로 참여한 군산지역 노인요양시설인 우리들너싱홈 최재풍(오른쪽) 이사장에게 인증패와 함께 현판을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 김현종 기자

 

 

 

 

 

 

전북 군산에 둥지를 틀고 있는 노인요양시설인 우리들너싱홈 최재풍 이사장이 '2021 전북을 이끄는 100인의 나눔리더 캠페인' 12호로 참여하며 코로나19 위기대응 사회문제 해결 솔루션인 '우리 전북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 확산에 힘을 보탰다.

 

17일 인증패를 전달받은 최재풍 이사장은 "지역을 이끄는 리더로써 지역사회와 협력해 살고 싶은 군산시를 만들고 홀로 계신 어르신들의 행복한 삶을 조금이나마 도울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민들레 홀씨처럼 이웃사랑 실천 물결이 흩날려 많은 사람들이 캠페인에 동참해 나눔이 넘치는 군산시가 되기를 희망한다"는 가입 배경을 밝혔다.

 

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용훈 사무처장은 "대기업이 부재한 전북에서 매년 나눔의 온도를 높일 수 있었던 것은 도민들의 따뜻한 나눔 덕분"이라며 "기부자의 고귀한 뜻을 받들어 사각지대가 없도록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적절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우리들너싱홈'2009년 개원 이후 12년 동안 매분기마다 약 2,000여명의 홀로노인 등을 초청해 나눔 실천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최재풍 이사장은 사랑과 봉사정신의 실현을 위해 관내 가정위탁보호아동 및 홀로노인 후원환경보호단체 후원 등 매월 정기적으로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한편, 나눔 리더가 전달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역사회와 소외계층을 위해 전액 사용된다.

 

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올해 개인 기부 활성화를 위해 '전북을 이끄는 100인의 나눔리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난 취약계층과 우울감 및 실직 등 새로운 사회문제를 지원하기 위해 오는 731일까지 코로나19 위기대응 사회문제 해결 솔루션인 '우리 전북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도 진행한다.

 

나눔 리더착한가게착한가정나눔 리더스클럽우리 전북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 등 기부 프로그램 가입 및 기타 사항은 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모금사업팀으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나눔리더'1년 내 100만원 이상 일시 또는 약정을 통해 기부하는 개인 기부자를 의미한다.

 

사랑의열매 기부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개인이나 단체는 인증패와 함께 현판이 제공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unsan joins Wooridul Nursing Hong's 'Sharing Leader'

Chairman Choi Jae-poongJeonbuk No. 12 Participated in the spread of donation culture

 

Reporter Kim Hyun-jong

 

Jae-poong Choi, chairman of Wooridul Nursing Home, a nursing home for the elderly based in Gunsan, Jeollabuk-do, participated in the '2021 Sharing Leader Campaign of 100 People Leading Jeollabuk-do' with No. contributed to the

 

Chairman Choi Jae-poong, who received the certification plaque on the 17th, said, "As a regional leader, I am very happy to be able to create Gunsan City where I want to live in cooperation with the local community and help the happy lives of elderly people living alone." I hope that the wave of love practice will spread and many people will join the campaign to become a Gunsan City full of sharing."

 

Park Yong-hoon, secretary general of the Jeonbuk Community Chest of Korea, said, "It is thanks to the warm sharing of the local residents that we were able to raise the temperature of sharing every year in Jeonbuk, where large corporations were absent. We will do our best to make it happen."

 

Since its opening in 2009, 'Uridul Nursing Home' has been conducting volunteer activities to practice sharing by inviting about 2,000 elderly people alone every quarter for 12 years.

 

Chairman Choi Jae-poong takes the lead in spreading the culture of sharing on a regular basis every month, such as sponsoring foster children and the elderly alone and environmental protection groups in the jurisdiction to realize the spirit of love and volunteerism.

 

Meanwhile, the donations delivered by the sharing leader are fully used for the local community and the underprivileged through the Community Chest of Korea.

 

The Jeonbuk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is conducting the 'Sharing Leader Campaign of 100 People Leading Jeonbuk' to revitalize individual donations this year.

 

In addition, to support new social problems such as depression and job loss, and the vulnerable to disasters who are suffering from the economic downturn, the 'Our Jeonbuk Social Vaccine Sharing Campaign' will be held until July 31, a solution to social problems in response to the COVID-19 crisis.

 

For information on joining donation programs such as Sharing Leader, Good Store, Good Family, Sharing Leaders Club, and our Jeonbuk Social Vaccine Sharing Campaign, contact the Jeonbuk Community Chest of Korea fundraising team for information.

 

'Sharing leader' refers to individual donors who donate more than 1 million won within one year at one time or through a contract.

 

Individuals or groups participating in the Fruit of Love donation program will be provided with a signboard along with a certification plaqu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청 임상준 총경 '녹조근정 훈장' 수상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