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군산해경 '민ㆍ관 합동 방제 훈련' 실시
해양오염 피해 최소화ㆍ위기관리 능력 강화 초점
기사입력: 2021/06/23 [16:0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군산해경이 대규모 해양오렴 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수습 및 위기관리 능력 강화에 초점을 맞춰 23일 비응항 서방 3해리 해상에서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2,000t급 유조선과 어선이 충돌하는 과정에 유조선의 화물탱크가 파공돼 적재중인 벙커C유 약 10t이 해상으로 유출된 상황을 가상 시나리오 설정, 방제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군산해양경찰서                                                                                                                          © 김현종 기자

 

 

 

 

 

 

전북 군산해경이 대규모 해양오렴 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수습 및 위기관리 능력 강화에 초점을 맞춰 23일 비응항 서방 3해리 해상에서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방제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군산 앞바다에서 2,000t급 유조선과 어선이 충돌하는 과정에 유조선의 화물탱크가 파공돼 적재중인 벙커C유 약 10t이 해상으로 유출된 상황을 가상 시나리오 설정, 군산해경전북도군산시 등 12개 기관 및 민간업체 등 110명과 12척의 선박이 동원됐다.

 

특히 긴급출동 파공부위 봉쇄 유류이적 해상유출 유() 회수 양식장 등 민감 자원 보호조치 폐유폐기물 처리 순으로 실제상황을 방불할 정도로 이뤄졌다.

 

, 훈련 상황 종료 이후 진행한 평가회의에서 도출된 문제점을 내부 수정 및 보완 과정을 거쳐 사고대응 전문성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군산해경 박상식(총경) 서장은 "화학물질 및 기름유출해안가 오염피해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동시에 협력체계가 현장에서 실제로 작동하는 부분을 점검하기 위해 민관 합동 방제 훈련을 실시했다""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대응역량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unsan Coast Guard 'Private-Private Joint Control Training'

Focus on minimizing marine pollution damage and strengthening crisis management capabilities

 

Reporter Kim Hyun-jong

 

The Gunsan Coast Guard, Jeollabuk-do, conducted a joint control drill with related organizations on the 23rd in the sea 3 nautical miles west of Bieung Port, focusing on strengthening the management and crisis management capabilities to quickly respond to a large-scale marine pollution accident.

 

The drill on this day set a virtual scenario in which about 10 tons of bunker C oil being loaded was leaked into the sea due to a break in the tanker's cargo tank in the process of a collision between a 2,000-ton tanker and a fishing vessel off the coast of Gunsan, Gunsan Coast Guard, Jeonbuk-do, Gunsan 110 people and 12 ships were mobilized, including institutions and private companies.

 

In particular, emergency dispatch blockade of digging sites transfer of oil recovery of oil spills measures to protect sensitive resources such as aquaculture farms waste oil and waste disposal were done in the order of the actual situation.

 

In addition, after the completion of the training, problems derived from the evaluation meeting were corrected and supplemented internally to strengthen the accident response expertise.

 

Gunsan Coast Guard Chief Park Sang-sik (Superintendent) said, "We conducted joint public-private drills to respond quickly to chemical substances, oil spills, and coastal pollution damage, and at the same time, to check the part where the cooperative system is actually working at the site."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our response capabilities through thi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임직원 일동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