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2021 전주 한지패션대전' 폐막
지난 12일부터 팔복예술공장 등… 28일 유튜브 공개
기사입력: 2021/06/26 [18:0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한지패션, 지속가능 미래를 꿈꾸다'를 슬로건으로 열린 2021 전주 한지패션대전이 26일 전주교대 미술과관에서 대단원의 막을 내린 가운데 김승수(오른쪽) 전주시장이 '제17회 한지패션 디자인 경진대회' 시상식을 갖고 있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  김승수(앞줄 오른쪽에서 다섯 번째) 전북 전주시장이 제24회 전주 한지패션대전 폐막식 직후 (사)전주패션협회 최경은 회장을 비롯 주요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요한 기자

 

 

 

 

 

 

'한지패션, 지속가능 미래를 꿈꾸다'를 슬로건으로 열린 2021 전주 한지패션대전이 26일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올해로 24회째를 맞은 '전주 한지패션대전'은 지난 12일부터 팔복예술공장 등에서 전주한지 국제패션쇼 17회 한지패션 디자인 경진대회 디자이너초청 한지패션 갈라쇼 세계 어린이 민속의상 한지패션쇼 등으로 다채롭게 진행됐다.

 

올해 '전주한지패션대전'은 지속가능한 패션 소재의 한지사를 대내외에 알리는 프로그램을 통해 한지 패션의 아름다움과 멋스러움을 표현했다.

 

특히 도시재생 문화공간인 팔복예술공장에서 진행돼 각별한 의미를 담아냈으며 코로나19 확산 및 예방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비대면 온라인 중심으로 오프라인 행사의 시공간적 제한을 극복했다.

 

,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신진 패션디자이너 발굴을 위해 치러진 공모전인 '17회 한지패션디자인경진대회'에는 중국과 베트남 등 총 184개 작품이 접수됐고 이 가운데 71개 작품이 본선에 진출해 자웅을 겨뤘다.

 

이번 공모전 심사는 균형성 확보 차원으로 대상을 제외한 금상 이하를 '한지''한지사' 부문으로 나눠 시상했다.

 

영예의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 정우진의 'Under the roo'금상(전북도지사상)은 차지연씨의 'K-universal'과 유재명씨의 '주렁주렁'은상(전주시상장)은 이송씨와 배서현씨가 각각 수상자로 선정됐다.

 

또한 전주한지국제패션쇼에 한국네델란드독일몽골스위스 작가 28명의 31개 작품이 선보였다.

 

이 밖에도 폐막식 당일 김동훈(지리산한지)김강훈(쌍영방적)씨가 '패션소재로서 한지와 한지사를 탐색하다' 특강 및 패선업계 선배 디자이너인 황재근씨(제쿤옴므 소속)의 진로특강에 이어 자신의 경험을 토대로 얻은 노하우를 후배 디자이너들에게 전달하는 토크콘서트도 이어졌다.

 

()전주패션협회 최경은 회장은 "한지는 조형성이 뛰어나고 디자인 능력이 탁월한 소재이자 우리 지역과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잠재적인 성장 가능성이 높은 소재"라며 "앞으로도 한지패션의 대중화와 산업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4회 전주 한지패션대전패션대전'의 모든 장면은 오는 28일 낮 12시부터 ()전주패션협회전주 MBC 유튜브 등 SNS로 패션쇼 및 행사 영상이 송출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Closing of '2021 Jeonju Hanji Fashion Exhibition'

Palbok Art Factory, etc. YouTube release on the 28th

 

Reporter Yohan Lee

 

The 2021 Jeonju Hanji Fashion Show, held under the slogan of 'Hanji Fashion, Dreaming of a Sustainable Future', came to an end on the 26th.

 

'Jeonju Hanji Fashion Show', which marks its 24th this year, has been held since the 12th at Palbok Art Factory, etc. Jeonju Hanji International Fashion Show The 17th Hanji Fashion Design Contest Designer Invited Hanji Fashion Gala Show World Children's Folk Costume Hanji Fashion Show, etc. was conducted in a variety of ways.

 

This year's 'Jeonju Hanji Fashion Exhibition' expressed the beauty and coolness of Hanji fashion through a program that publicizes Hanji, a sustainable fashion material, both internally and externally.

 

In particular, it was held at the Palbok Art Factory, an urban regeneration cultural space, and contained a special meaning, and, following last year, overcoming the temporal and spatial limitations of offline events focusing on non-face-to-face online events for the prevention and spread of COVID-19

 

In addition, a total of 184 works from China and Vietnam were received in the '17th Hanji Fashion Design Contest', a contest held to discover the oldest and youngest fashion designers in Korea, and 71 of them advanced to the finals and competed for each other. .

 

In order to secure balance, the contest was awarded in the 'Hanji' and 'Hanjisa' categories, except for the grand prize.

 

The grand prizes (Minister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ward) were awarded to Woo-jin Jung's 'Under the roo', the gold medal (Jeonbuk Provincial Governor Award) was for Cha Ji-yeon's 'K-universal', and Yoo Jae-myung's 'Julleongjureong' and the silver prize (Jeonju-si-listed prize) were with Lee Song. Seohyun Bae was selected as the winner, respectively.

 

In addition, 31 works by 28 artists from Korea, the Netherlands, Germany, Mongolia and Switzerland were presented at the Jeonju Hanji International Fashion Show.

 

In addition, on the closing ceremony day, Kim Dong-hoon (Jirisan Hanji) and Kim Kang-hoon (Ssangyongbang) gave a special lecture on 'Exploring Hanji and Hanji as a fashion material' and a special lecture by Hwang Jae-geun, a senior designer in the sailing industry, followed by a special lecture on their career path. A talk concert was also held to pass on the know-how gained from experience to junior designers.

 

Choi Kyung-eun, president of Jeonju Fashion Association, said, "Hanji is a material with excellent formativeness and excellent design ability, and a material with high potential for growth that represents our region and Korea. I will do my best,” he said.

 

Meanwhile, all scenes from the '24th Jeonju Hanji Fashion Show Fashion Show' will be broadcast on SNS such as Jeonju Fashion Association and Jeonju MBC YouTube from 12:00 noon on the 28th.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고창 선운산 '꽃무릇' 활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