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시-한국국토정보공사 '협약' 체결
수소시범도시 골자… 인프라 확충ㆍ상생희망펀드 운용
기사입력: 2021/06/30 [13:2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승수(왼쪽) 전북 전주시장과 한국국토정보공사 김정렬(오른쪽) 사장이 30일 LX 창립 44주년을 기념해 한국국토정보공사 2층 대강당에서 '성공적인 수소시범도시 조성'을 골자로 상생협약을 체결한 뒤 두 주먹을 맞대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시와 한국국토정보공사(LX)가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수소에너지 인프라 확충 및 수소산업 발전을 위한 상생희망펀드 운용 등 수도도시 구현을 골자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승수 전주시장과 한국국토정보공사 김정렬 사장은 30일 한국국토정보공사 2층 대강당에서 '성공적인 수소시범도시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두 주먹을 맞댔다.

 

이날 협약식는 한국국토정보공사 창립 44주년을 기념해 전주시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친환경 수소미래도시 조성에 공동으로 협력하자는 취지로 마련돼 각별한 의미를 담아냈다.

 

양 기관은 앞으로 수소산업 중심의 지역발전과 시민 편의 향상을 위한 수소 인프라 구축에 힘을 모은다.

 

전주시는 1일 승용차 50대가 충전할 수 있는 규모의 수소충전소 1기를 202212월까지 구축하고 수소시내버스 17대도 올 하반기 도입할 예정이다.

 

한국국토정보공사는 수소충전소 구축 및 수소버스 도입을 위한 사업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양 기관은 수소산업 연관 중소기업의 안정적 자금운영을 돕기 위해 'LX 상생희망펀드'를 운용 및 디지털트윈 서비스모델 구축을 위한 사업도 적극 협력키로 했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한국국토정보공사의 ESG 경영 의지와 협력을 통해 친환경 수소버스와 충전 인프라 구축에 힘이 실리게 됐다""대한민국 수소경제를 선도할 원천기술과 인프라를 선점해 수소경제 선도도시로 나아가는 등 2050 탄소 중립도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국국토정보공사 김정렬 사장은 "2050년 탄소 중립 달성에 앞장서 지속가능한 지구의 미래국가적 사명을 위해 적극 대처해 나가야 할 시기인 만큼, 전주시와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수소시범도시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전주시는 2019년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수소시범도시로 선정된 이후 총 430여대의 수소차 보급 및 송천동에 전주1호 수소충전소를 구축했다.

 

내년까지 596대의 승용차를 보급하고 삼천동 버스회차지 인근에 수소버스충전소를 조성하는 등 수소 생태계 조성에 박차를 가하다는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ju-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Agreement' signed

The core of the hydrogen pilot cityInfrastructure expansion and mutual growth hope fund operation

 

Reporter Yohan Lee

 

Jeonju, Jeollabuk-do and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LX) have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aim of realizing a capital city, such as the expansion of hydrogen energy infrastructure and the operation of the Mutual Growth Hope Fund for the development of the hydrogen industry, while strengthening cooperation in various fields.

 

Jeonju Mayor Kim Seung-soo and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President Kim Jeong-ryeol signed an agreement on the 30th in the auditorium on the second floor of the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to 'create a successful hydrogen pilot city' and put their fists together.

 

On this day, the signing ceremony was prepared to commemorate the 44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the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and to jointly cooperate in the creation of an eco-friendly hydrogen future city in order to promote sustainable growth of Jeonju City.

 

The two organizations will work together to build hydrogen infrastructure for regional development centered on the hydrogen industry and to improve the convenience of citizens.

 

Jeonju plans to build one hydrogen charging station with a capacity that can charge 50 cars a day by December 2022 and introduce 17 hydrogen city buses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supports projects for building hydrogen charging stations and introducing hydrogen buses.

 

At the same time, the two organizations decided to actively cooperate with the operation of the 'LX Win-Win Hope Fund' to help SMEs related to the hydrogen industry in stable fund management and to establish a digital twin service model.

 

Kim Seung-soo, Mayor of Jeonju City, said, "Through the will and cooperation of the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for ESG management, we are empowered to build an eco-friendly hydrogen bus and charging infrastructure." "A city leading the hydrogen economy by preempting the source technology and infrastructure that will lead the hydrogen economy in Korea." We will work hard to achieve carbon neutrality by 2050."

 

Kim Jeong-ryeol, president of the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promised, "As it is the time to take the lead in achieving carbon neutrality in 2050 and actively respond to the future of a sustainable earth and the national mission, we will take the lead in creating a hydrogen pilot city through active cooperation with Jeonju." .

 

On the other hand, Jeonju City has been supplying a total of 430 hydrogen vehicles since being selected as a hydrogen pilot city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2019, and built Jeonju No.

 

The plan is to accelerate the creation of a hydrogen ecosystem by supplying 596 passenger cars by next year and establishing a hydrogen bus charging station near the Samcheon-dong bus stop.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고창 선운산 '꽃무릇' 활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