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군산해경, 음주운항 특별단속
10일~25일까지… 경각심 고취ㆍ해양사고 예방 차원
기사입력: 2021/07/02 [10:1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군산해경이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경각심 고취와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10일부터 25일까지 16일 동안 파출소ㆍ경비함정ㆍ상황실 등 육상과 해상세력의 연계를 통해 주요 항구로 입ㆍ출항하는 선박과 조업ㆍ항해하는 선박 등을 대상으로 음주운항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군산해경이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경각심 고취와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오는 10일부터 25일까지 음주운항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단속은 오는 9일까지 홍보계도 기간을 거쳐 16일 동안 유도선여객선을 포함한 다중이용선박과 낚시어선레저선박화물선 등 모든 선박을 대상으로 이뤄진다.

 

특히 파출소경비함정상황실 등 육상과 해상세력의 연계를 통해 주요 항구로 입출항하는 선박과 조업항해하는 선박에 초점을 맞춘다.

 

, 통항량이 밀집하는 해역과 여객선 등 다중이용선박이 주로 다니는 항로와 사고 위험성이 높은 해역을 중심으로 군산해상교통관제센터(VTS)와 정보공유를 통해 지그재그 운항 및 통신호출 무응답 등 음주의심 선박이 발견될 경우, 경비함정이 출동해 검문검색을 실시한다.

 

지난해 해상 음주운항 처벌규정이 강화돼 혈중 알코올농도 0.03% 이상일 경우 단속된다.

 

0.2% 이상이 나오면 2년 이상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상 3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한다.

 

수상레저기구는 0.03% 이상일 경우,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진다.

 

군산해양경찰서 박상식(총경) 서장은 "음주운전 단속 강화와 상관없이 술을 마시고 운항에 나서는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홍보를 강화하는 동시에 무관용 원칙에 따라 '음주운항은 반드시 단속 된다'는 인식이 확산될 수 있도록 엄정 대응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어 "해상에서 음주운항은 사고 발생 시 인명피해 및 해양오염사고 등 자칫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종사자들은 국민 모두가 안심하고 바다를 즐길 수 있도록 해양안전문화 확산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군산해경이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관내에서 음주운항으로 총 11건이 적발됐으며 이 가운데 4건은 여름 성수기인 7~8월에 단속돼 전체 건수의 35%를 차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unsan Coast Guard, special crackdown on drunk driving

From the 10th to the 25thTo raise awareness and prevent marine accidents

 

Reporter Kim Hyun-jong

 

The Gunsan Coast Guard in Jeollabuk-do will conduct a special crackdown on drunk driving from the 10th to the 25th to raise awareness and prevent marine accidents ahead of the full-fledged summer vacation season.

 

This special crackdown will be carried out on all vessels, including multi-use vessels, fishing vessels, leisure vessels, and cargo ships, including guide boats and passenger ships, for 16 days after passing through a publicity and guidance period until the 9th.

 

In particular, the focus will be on ships entering and departing from major ports and ships operating and navigating through the connection of land and maritime forces such as police boxes, security ships, and situation rooms.

 

In addition, through information sharing with the Gunsan Maritime Traffic Control Center (VTS), centered on the sea areas with high traffic volume and the routes frequented by multi-use vessels such as passenger ships and sea areas with high risk of accidents, vessels suspected of drinking, such as zigzag operation and non-response to communication calls, are detected. If found, a security ship will mobilize and conduct a checkpoint search.

 

Last year, the penalties for drunk driving at sea were strengthened, and those with a blood alcohol concentration of 0.03% or higher will be cracked down.

 

If it exceeds 0.2%, imprisonment for not less than 2 years and not more than 5 years, or a fine of not less than 20 million won and not more than 30 million won.

 

Water leisure organizations are subject to imprisonment for not more than one year or a fine not exceeding 10 million won if the ratio is 0.03% or more.

 

Gunsan Maritime Police Station Chief Park Sang-sik (Superintendent) said, "Regardless of the strengthening of the drunk driving crackdown, we will strengthen publicity so that drunk driving does not occur. We will take strict measures to ensure that we do so," he said.

 

"Drunk driving at sea can lead to serious accidents such as casualties and marine pollution accidents in the event of an accident, so we urge workers to participate in the spread of maritime safety culture so that all citizens can enjoy the sea with confidence.

 

Meanwhile, according to data compiled by the Gunsan Coast Guard, a total of 11 cases of drunk driving were caught in the jurisdiction over the past three years, and 4 of them were cracked down during the peak summer season, July and August, accounting for 35% of the total number of case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임직원 일동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