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인구정책 '대통령 기관 표창'
전국 자치단체 유일… 생애단계별 균형 잡힌 시책 높게 평가
기사입력: 2021/07/12 [10:5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박준배(가운데) 전북 김제시장이 지난 9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10회 인구의 날 기념식'에서 대통령 기관 표창을 수상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가 지난 9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열린 '10회 인구의 날 기념식'에서 대통령 기관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날 기념식은 인구의 날 제정 취지를 알리고 저출산 및 고령화 등의 인구문제 대응에 기여한 개인과 기관단체를 포상하기 위해 개최됐다.

 

김제시가 전국 자치단체 가운데 유일하게 수상한 '대통령상'민선 7기 출범과 동시에 저출산초고령화청년층 이탈 등 3중고에 놓인 지역 인구감소 위기를 타개하기 위해 인구 없이 미래도 없다는 각오로 선제 대응한 점이 주요했다.

 

특히 김제형 인구정책 지원 조례 제정저출산 극복 네트워크 기반 구축지역사회 민관 협력사업 사례 창출읍면동 선도 사업 발굴 등이 높은 평가로 이어졌다.

 

, 인구문제 해결을 위해 생애단계별 균형 잡힌 촘촘한 시책 추진에 역점을 두고 결혼과 출산보육과 교육청년 일자리 및 주거정착 지원까지 선순환이 가능하도록 수요자 맞춤형 시책을 추진했다.

 

또한,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킬 수 있는 실질적 지원을 위해 결혼과 출산장려문화 확산을 위해 결혼축하금(1천만원)출산장려금(최대 1천만원) 지급지역사회가 함께 보듬어간다는 책임감으로 1다자녀가정1() 행복드림 매칭사업(10만원, 1) 추진관내 금융기관에서는 출생아 5% 우대 적금(신협)생애첫 통장 개설 및 입학축하금(4개 새마을금고) 등을 지원했다.

 

이 밖에도, 임산부다자녀 할인가맹점 75개소 운영을 비롯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체감형 시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이는 동시에 전국 수범 청년주거 3대 패키지(청년부부주택수당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행복주택보증금) 지원 등에 행정력을 모았다.

 

아울러, 지역 청년 정착과 경제자립을 돕는 취업청년정착수당과 공무원 시험준비반 운영 등 청년들이 김제에서 아이 낳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청년 정착 지원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이번 수상은 그동안의 성과를 인정받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우리가 직면한 인구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사회 여러 분야에서 복합적으로 이뤄져야 하는 만큼, 아이부터 어른까지 전세대가 행복한 김제 시대를 활짝 열어 인구회복의 전환점 마련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계인구의 날(매년 711)은 세계 인구가 50억명이 넘은 것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한 날로 우리나라는 지난 2011년부터 국가기념일로 지정해 기념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imje City, 'Presidential Institution Commendation' for Population Policy Contribution

The only local government in the countryBalanced policies for each stage of life are highly evaluated

 

Reporter Kim Hyun-jong

 

Gimje-si, Jeollabuk-do was honored with the Presidential Institutional Citation at the '10th Population Day Commemoration Ceremony' held at the Millennium Hilton Hotel in Jung-gu, Seoul on the 9th.

 

The ceremony was held to inform the purpose of the establishment of Population Day and to reward individuals, institutions, and organizations that contributed to responding to population problems such as low fertility and an aging population.

 

The only 'President's Award' awarded by Gimje City among local governments was a preemptive response with the determination that there was no future without a population in order to overcome the crisis of population decline in the three middle and high schools, such as low fertility, super-aging, and youth dropout, at the same time as the 7th popular election was launched. point was important.

 

In particular, the enactment of the Kim Je-hyeong population policy support ordinance, the establishment of a network to overcome the low birth rate, the creation of examples of public-private partnership projects in the local community, and the discovery of leading projects in eup, myeon and dong led to high evaluations.

 

In addition, in order to solve the population problem, with an emphasis on implementing balanced policies for each stage of life, policies tailored to consumers were promoted to enable a virtuous cycle from marriage, childbirth, childcare, education, and youth employment and housing settlement support.

 

In addition, in order to provide practical support that can alleviate the economic burden of families, to spread a culture of encouraging marriage and childbirth, payment of marriage congratulations (10 million won), childbirth incentives (up to 10 million won), and the responsibility of supporting the local community together One company promoted the Happy Dream Matching Project (100,000 won per month, 1 year), and local financial institutions provided 5% preferential savings for newborns (credit unions), opening a first-ever bank account, and admission congratulations (4 Saemaeul Geumgo).

 

In addition, while concentrating all efforts on promoting tangible policies that are helpful in real life, including the operation of 75 discount franchise stores for pregnant women and multiple children, the nation's top three housing packages for young people (housing allowance for young couples, interest support for jeonse loan, and happy housing deposit) Administrative power was gathered in support, etc.

 

In addition, we are spurring youth settlement support so that young people can have children and enjoy a happy life in Gimje, such as the Employment Youth Settlement Allowance that helps local youth settle down and economic independence and the operation of civil service exam preparation classes.

 

Park Jun-bae, Mayor of Gimje, said, "I am very pleased to receive this award as it has been recognized for its achievements so far." He added, "In order to solve the population problem we are facing, it has to be done in a complex way in various fields of society. We will do our best to open it wide and prepare a turning point for population recovery," he said.

 

Meanwhile, World Population Day (July 11th every year) is a day established to commemorate the world's population surpassing 5 bill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 내장산… 한 폭의 수채화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