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ㆍ익산시 '패키지 관광 상품' 운영
오는 10월까지… 2021 mymy travel 시즌2 골자
기사입력: 2021/07/15 [17: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전주시ㆍ익산시ㆍ익산문화도시지원센터가 '2021 mymy travel 시즌2' 패키지 관광 상품을 공동으로 운영하기 위해 15일 익산시청 2층 회의실에서 문화도시 연계 및 협력 사업을 골자로 전주 관광거점도시ㆍ익산 역사문화도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시와 익산시가 연계 협력 사업인 패키지 관광 상품을 공동으로 운영하기 위해 두 손을 맞잡았다.

 

전주시익산시익산문화도시지원센터는 15일 익산시청 2층 회의실에서 문화도시 연계 및 협력 사업을 골자로 전주 관광거점도시익산 역사문화도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 자치단체는 지속가능한 관광생태계 구축을 위해 서로의 역사전통문화자원을 활용한 지역관광 콘텐츠를 개발하고 공동 협력 사업으로 오는 10월까지 mymy travel 시즌2 '익산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를 진행한다.

 

먼저, 1일차는 익산 나바위성당고스락교도소세트장구룡마을 대나무숲달빛소리 수목원춘포역쥬얼리협동조합 본점 등을 순차적으로 탐방한 뒤 미륵사지 미디어 아트쇼 등을 관람한다.

 

특히 '미륵사지 미디어아트쇼'1,400년 전 무왕의 일대기와 미륵사의 창건 설화를 역사적 상상력과 현대의 디지털 기술로 복원해 보여주는 디지털 공연으로 화려한 미디어아트와 드론쇼를 결합해 지금은 사라진 미륵사지 목탑이 재현된다.

 

2일차는 전주로 이동해 수목원팔복예술공장한옥마을 해설사 투어 등으로 구성됐다.

 

이 패키지 관광 상품은 역사문화 분야 전문여행기획사인 나비네트웍스가 참여해 각종 실행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서울 두레관광과 힐링투어라인 등 유망 여행기획사들이 참여한다.

 

전주시와 익산시는 이번 관광패키지가 전주 한옥마을이라는 전통과 미디어아트라는 디지털을 결합한 새로운 체험상품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익산시 김형훈 문화관광산업과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익산의 대표적인 역사유적인 미륵사지를 새롭게 알리는 동시에 인근의 관광지 개발을 견인하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며 "익산 역사문화도시 사업이 관광분야로 확장돼 문화와 관광을 어우르는 새로운 문화도시 모델을 형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주시 정명희 관광거점도시추진단장은 "연계 관광패키지를 통해 전주와 익산 간 연계뿐만 아니라 디지털 관광 상품 개발의 새로운 단계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한편, 전주시는 완주군정읍시와 연계해 전주 한옥마을 오성 한옥마을 내장산 국립공원과 쌍화차거리 등을 둘러보는 여행상품인 '2021 mymy travel 전주완주정읍'을 출시해 시범 운영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juIksan city 'package tourism product' operation

Until next October2021 mymy travel season2 outline

 

Reporter Yohan Lee

 

Jeonju-si and Iksan-si, Jeollabuk-do joined hands to jointly operate package tourism products.

 

Jeonju City, Iksan City, and Iksan Cultural City Support Center signed a business agreement on the 15th at the meeting room on the 2nd floor of Iksan City Hall to connect and cooperate with the cultural city as the main focus of the Jeonju Tourism Base City and Iksan Historical and Cultural City

 

According to the agreement, both local governments will develop local tourism contents using each other's historical and traditional cultural resources to build a sustainable tourism ecosystem, and as a joint cooperative project, the mymy travel season 2 'Iksan Mireuksaji Media Art Show' will be held until October. ' proceed.

 

First, on the first day, Iksan Nabawi Cathedral Gosrak Prison Set Guryong Village Bamboo Forest Moonbitsori Arboretum Chunpo Station Jewelery Cooperative Headquarters, etc.

 

In particular, the 'Mireuksaji Media Art Show' is a digital performance that restores the biography of King Mu and the story of the founding of Mireuksa 1,400 years ago with historical imagination and modern digital technology. do.

 

Day 2 moved to Jeonju and consisted of Arboretum Palbok Art Factory Hanok Village interpreter tour.

 

For this package tour product, Nabi Networks, a travel agency specializing in historical and cultural fields, participates to develop various execution programs, and promising travel agencies such as Seoul Dure Tourism and Healing Tour Line participate.

 

Jeonju City and Iksan City expect this tour package to be a new experience product that combines the tradition of Jeonju Hanok Village and digital media art.

 

Kim Hyung-hoon, head of the Iksan City Cultural Tourism Industry Division, said, "This business agreement will be the first step in promoting Iksan's representative historical site, Mireuksaji Temple, while at the same time driving the development of nearby tourist destinations." It will be possible to form a new cultural city model that combines tourism and tourism."

 

Jeong Myung-hee, head of the tourism hub city promotion center of Jeonju City, responded, "I hope that the linked tourism package will not only link Jeonju and Iksan, but also become a new stage in the development of digital tourism products."

 

On the other hand, Jeonju has launched and piloted '2021 mymy travel Jeonju/Wanju/Jeongeup', a travel product that tours Jeonju Hanok Village Oseong Hanok Village Naejangsan National Park and Ssanghwacha Street in connection with Wanju-gun and Jeongeup City.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고창 선운산 '꽃무릇' 활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