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이형세 전북경찰청장 '방역현장' 점검
취임 첫 공식 행보… 선별진료소 찾아 "행정응원" 약속
기사입력: 2021/07/17 [11:1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신임 이형세(치안감ㆍ가운데) 전북경찰청장이 취임 이후 첫 공식 일정으로 방역현장 점검 및 의료진과 관계자ㆍ관할 지역경찰서 현장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17일 전주 덕진 선별진료소로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라북도경찰청                                                                                                                              © 김현종 기자

 

▲  이형세(앞줄 왼쪽) 전북경찰청장이 김승수(앞줄 오른쪽) 전주시장과 간담회를 갖는 시간을 통해 "코로나19 방역의 최일선 현장의 어려움이 가중됐지만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묵묵히 소임을 다하고 계신 의료진과 직원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방역 당국의 유흥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합동 점검 및 단속의 실행력을 높일 수 있도록 방역 업무에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약속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전라북도 자치경찰위원회가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 합동점검을 '1호 지휘명령'으로 발령한 가운데 신임 이형세(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이 취임 이후 첫 공식 일정으로 17일 전주 덕진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방역현장을 점검했다

 

이형세 전북경찰청장의 이날 방문은 수도권 4단계 방역조치와 비수도권 감염확산이 우려됨에 따라, 시설 내외부 취약 개소 및 폐쇄회로(CCTV) 카메라 설치 등의 현장을 점검하기 위한 차원으로 이뤄졌다.

 

특히 폭염 등 무더위에도 불구하고 확진자 조기 발견을 위해 주말과 휴일에도 불구하고 방문자의 검체를 채취하기 위해 열정을 쏟아내고 있는 의료진과 관계자 및 관할 지역경찰서 현장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는 세심하고 치밀한 행보를 드러냈다.

 

이 자리에서 이 청장은 "코로나19 방역의 최일선 현장의 어려움이 가중됐지만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묵묵히 소임을 다하고 계신 의료진과 직원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말문을 연 뒤 "폭염으로 인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건강관리에 각별히 주의해 달라""현장 근무자의 피로도를 완화할 수 있는 방안 마련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4차 대유행 확산세가 꺾일 때까지 조금만 더 힘써주고 업무 수행 중 감염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개인 방역 점검 등에 만전을 기해 달라""방역 당국의 유흥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합동 점검 및 단속의 실행력을 높일 수 있도록 방역 업무에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밝혔다.

 

그러면서 "도민들이 안전한 환경 속에서 백신 접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역 예방 접종센터 연계 순찰 강화 및 방역 당국 등과 핫라인을 유지해 긴급 상황이 발생할 경우,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를 덧붙였다.

 

한편, 북경찰은 지난 2월부터 위탁 의료기관선별진료소 등 총 654개소와 지역 접종센터 15개소에 대한 14회 이상 연계 순찰 등을 추진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Commissioner Lee Hyung-se Inspection of 'Quarantine Site'

The first official step in office... Promise "administrative support" to a screening clinic

 

Reporter Kim Hyun-jong

 

While the Jeollabuk-do Autonomous Police Committee issued a joint inspection for violations of the Corona 19 quarantine rules as 'No. 1 command and order', the new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Commissioner Lee Hyeong-se (police chief) visited the Deokjin screening clinic in Jeonju on the 17th as the first official schedule since taking office and inspected the quarantine site. checked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Commissioner Lee Hyung-se's visit today was made to inspect the site, such as the installation of CCTV cameras and weak spots inside and outside the facility, in response to the 4th stage quarantine measures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concerns about the spread of infection in non-metropolitan areas.

 

In particular, it is a meticulous and meticulous step to encourage the hard work of medical staff, officials, and field staff of the local police station, who are pouring out their passion to collect visitors' samples despite weekends and holidays for early detection of confirmed cases despite the extreme heat such as heat waves. revealed

 

At this meeting, Commissioner Lee said, "I sincerely appreciate the hard work of the medical staff and staff who are silently doing their best to protect the lives and safety of the people despite the aggravation of difficulties in the front-line field of quarantine of COVID-19." Please pay special attention to health management so that safety accidents do not occur as a result of this," he promised.

 

In addition, "I ask you to put in a little more effort until the spread of the 4th pandemic stops, and do your best to check personal quarantine so that no cases of infection occur while performing your duties." "The quarantine authorities' ability to jointly inspect and crack down on multi-use facilities, such as entertainment facilities, will be strengthened." We will spare no effort to provide all support for quarantine work to improve the situation."

 

He added, "To ensure that residents can be vaccinated in a safe environment, we will strengthen patrols linked to local vaccination centers and maintain a hotline with the quarantine authorities for safety management so that we can respond quickly in case of emergency."

 

Meanwhile, the Jeollabuk-do Police Department has been conducting linked patrols at least 4 times a day for a total of 654 places including consigned medical institutions and screening clinics and 15 local inoculation centers since February.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청 임상준 총경 '녹조근정 훈장' 수상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