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정읍시 '맞춤형 폭염대책' 추진
9월 30일까지 선제적 대응… 16명 3개 반 'T/F팀' 운영
기사입력: 2021/07/17 [12: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가영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정읍시가 시민들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오는 9월 30일까지 폭염 대책 기간으로 설정, 특보가 발령되면 시내 주요 버스승강장에 얼음을 비치하는 등 상황 관리체계 구축을 골자로 생활밀착형 폭염 종합대책을 가동한다.          / 사진제공 = 정읍시청                                                                                                                      © 김가영 기자

 

 

 

 

 

 

 

전북 정읍시가 시민들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위해 오는 930일까지 각 상황 관리체계 구축을 골자로 생활밀착형 폭염 종합대책을 가동한다.

 

특히 올 여름 기록적인 폭염이 예상되는 만큼, 도시안전국장을 총괄로 상황관리반건강관리 지원반시설관리반 등 16명으로 구성된 'T/F'을 운영한다.

 

먼저, 더위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관내 저소득 가구와 홀몸 어르신을 대상으로 다양한 폭염 대책을 추진하고 무더위쉼터 및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양심 양산대여소 운영 등 종합 상황관리 체제로 전환했다.

 

또 보행자가 많은 교차로 등 시내 곳곳에 접이식(5개소)을 비롯 온도(15이상)바람(풍속 7m/s 이하) 등 무더위 환경을 자동으로 인식해 운영되는 스마트 그늘막 37개 설치를 완료한데 이어 특교세 1,600만원을 투입, 8월 말까지 2개소를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주민센터경로당금융기관 등 냉방시설이 구축된 실내 무더위쉼터 344개소를 지정, 손 소독제와 구급약품 등을 비치해 주민들이 안전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실내 무더위쉼터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자를 중심으로 운영된다.

 

이 밖에도, 폭염 특보가 발령되면 시내 주요 버스승강장에 얼음을 비치하는 등 야외 무더위심터 3개소에 얼음물을 비치해 폭염으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전방위적 대응에 나선다.

 

아울러 휴대용 선풍기쿨패치쿨토시텀블러 등 폭염 대응 홍보 물품을 제작, 배포해 피해를 최소화하고 재난재해 문자재해예경보시스템전광판 활용 등을 통해 위험정보를 신속하게 전파해 폭염 피해 예방 행동 요령도 홍보한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올해는 코로나19와 무더위가 겹쳐 많은 어려움이 예상된다""지난해 경험을 바탕으로 빈틈없는 폭염대책에 최선을 다하겠다""대처하는 것이 아니라 미리 대비하는 것이 행정력인 만큼, 선제적으로 대비해 시민들의 불편사항 해소 및 피해 최소화에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이어 "폭염특보 발효 시 가급적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그늘에서 휴식 취하기 등 행동요령을 준수해 주기를 바란다""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관리대책을 한층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geup City promotes 'customized heat wave measures'

Preemptive response until September 30Operation of 'T/F Team' in 3 classes of 16 people, etc.

 

Reporter Kim Ga-young

 

The city of Jeongeup, Jeollabuk-do, has set the period of heat wave measures until September 30th for citizens to have a safe summer, and will operate comprehensive measures closely related to life with the goal of establishing a situation management system.

 

In particular, as record-breaking heatwaves are expected this summer, the City Safety Bureau will operate a 'T/F Team' consisting of 16 people including a situation management team, a health management support team, and a facility management team.

 

First, the government implemented various heat wave measures for low-income households and seniors living alone, who are relatively vulnerable to the heat, and switched to a comprehensive situation management system, such as operating a conscience Yangsan rental center to prevent heat-related diseases and shelter from the heat.

 

In addition, after completing the installation of 37 smart shade screens that are operated by automatically recognizing the heat environment, such as folding (5 places), temperature (over 15) and wind (wind speed of 7m/s or less), all over the city, such as intersections with many pedestrians. 16 million won in special school tax will be invested, and two additional locations will be installed by the end of August.

 

In addition, 344 indoor shelters with air-conditioning facilities, such as community centers, senior citizens' centers, and financial institutions, will be designated and hand sanitizer and first-aid kits will be provided to help residents spend a safe summer.

 

The indoor sweltering shelter is operated mainly by those who have been vaccinated against COVID-19.

 

In addition, if a heat wave warning is issued, ice water will be provided at three outdoor hot spots, such as providing ice at major bus stops in the city, to prevent damage from the heat wave.

 

In addition, it produces heat wave response promotional items such as portable fans, cool patches, cool tosses, and tumblers to minimize damage, and promptly disseminates risk information through disaster disaster text messages, disaster forecasting systems, and electronic display boards to provide tips on how to prevent heat waves. will be promoting.

 

Jeongeup Mayor Yoo Jin-seop said, "This year, many difficulties are expected due to the covid-19 and sweltering heat. Based on last year's experience, we will do our best to deal with the heat wave." In preparation for this, we will gather administrative power to solve the inconvenience of citizens and minimize damage."

 

"When the heat wave warning goes into effect, we hope that you will refrain from outdoor activities as much as possible and abide by the rules of conduct, such as resting in the shade." We will further strengthen it."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