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권익현 부안군수… 지역현안 건의
노형욱 장관 만나 '노을대교ㆍ국도 30호선 확포장' 건의
기사입력: 2021/07/22 [11:3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권익현(오른쪽 첫 번째) 전북 부안군수가 지역 현안 사업 해결을 위해 지난 21일 맹위를 떨치고 있는 폭염을 뚫고 더불어민주당 이원택(김제ㆍ부안) 의원과 함께 국토교통부 노형욱(왼쪽) 장관을 만나 '제5차 국도ㆍ국지도 건설 계획에 노을대교 반영 및 국도 30호선 석포~운호구간 확ㆍ포장 공사' 등의 타당성을 설명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 이한신 기자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지역 현안 사업 해결을 위해 지난 21일 맹위를 떨치고 있는 폭염을 뚫고 발품행정을 펼쳤다.

 

이날 권 군수는 더불어민주당 이원택(김제부안) 의원과 국토교통부 노형욱 장관을 만나 "부안군과 고창군을 연계한 원라인 관광벨트를 구축할 수 있도록 양 지역의 최대 현안 사업인 '노을대교'가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계획에 반드시 포함돼야 한다"며 국가계획 반영의 시급성과 타당성 등을 구체적으로 제시했다.

 

특히 "2023년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영지 주 진입도로인 국도 30호선의 병목현상 완화와 교통체증 해소를 위해 '국도 30호선 석포~운호구간 확포장 공사'의 사업 반영도 요청했다.

 

"변산반도 국립공원의 미관을 저해하고 동절기 도로결빙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국도 30호선 절개 잔여 석산 철거' 사업"의 필요성과 타당성을 피력한 뒤 신속하게 추진 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권 군수는 이 자리에서 "2023년 세계잼버리의 성공적인 개최와 부안군을 찾는 관광객의 원활한 통행을 위해 서해안의 핵심 지역인 부안의 도로 인프라가 매우 중요해지고 있는 상황에 해당 사업들은 선택이 아닌 필수적으로 추진돼야 한다"고 강하게 어필했다.

 

그러면서 "이 사업들에 대한 추진이 확정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국회 및 중앙부처의 문을 두드리겠다"는 의지를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Kwon Ik-hyun, Mayor of BuanSuggestion of local issues

Meeting with Minister Noh Hyung-wook to propose 'Expansion of Noeul Bridge and National Highway 30'

 

Reporter Lee Han-shin

 

Kwon Ik-hyeon, Mayor of Buan County, Jeollabuk-do, conducted a launch administration on the 21st to overcome the fierce heat wave to solve local issues.

 

On the same day, Governor Kwon met with Rep. Lee Won-taek (Gimje, Buan)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nd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Noh Hyeong-wook, saying, "The Noeul Bridge, the largest pending project in both regions, is the fifth project to build a one-line tourism belt linking Buan-gun and Gochang-gun It must be included in the construction plan for national roads and national maps,” he said, stating in detail the urgency and feasibility of reflecting the national plan.

 

In particular, "In order to alleviate the bottleneck of National Route 30, which is the main entrance road to the Saemangeum World Scout Jamboree site in 2023, and to relieve traffic congestion, we also requested the reflection of the project of 'Expansion and pavement of the Seokpo-Unho section of National Route 30'.

 

In addition, he expressed the necessity and feasibility of "the project to remove the remaining stones from the incision of National Highway 30 in order to impair the aesthetics of the Byeonsan Peninsula National Park and prevent road icing accidents in winter," and requested cooperation so that it can be carried out promptly.

 

At this meeting, Governor Kwon said, "In order to successfully host the 2023 World Jamboree and ensure the smooth passage of tourists visiting Buan-gun, the road infrastructure in Buan, the core area of ​​the west coast, is becoming very important, so these projects should be pursued not as an option but as a necessity. do," he insisted.

 

He added, "I will continue to knock on the door of the National Assembly and the central government until the implementation of these projects is confirm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고창 선운산 '꽃무릇' 활짝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