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청년부부 주택수당 확대' 지급
최대 10년… 중위소득 180% 이하 무주택 18세~39세 대상
기사입력: 2021/07/23 [10:3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김제시가 청년들이 실생활에서 체감할 수 있는 정책 추진 및 개발에 행정력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신혼기 안정적인 주거정착을 위해 오는 8월부터  '주택수당'을 최대 10년까지 확대 지원한다.              (김제시청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가 청년들이 실생활에서 체감할 수 있는 정책 추진 및 개발에 행정력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신혼기 안정적인 주거정착을 위해 '주택수당'을 최대 10년까지 확대 지원한다.

 

김제시는 "오는 81일부터 '청년 주택수당''청년부부 주택수당'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수혜기간 역시 종전 3년에서 최대 10년까지 확대한다"23일 밝혔다.

 

특히 지난 6월 시의회 정례회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조례안이 개정돼 확대 지급 근거가 마련됐다.

 

그동안 김제시는 무주택 청년 부부에게 지원하는 청년 주택수당의 효과성 제고를 위해 지난해부터 인구청년정책 성과분석용역과 사회보장위 방문 설명 및 전문가 사전컨설팅 등의 절차를 이행했다.

 

, 4월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위와 협의 역시 완료했다.

 

'청년부부 주택수당' 지원 대상은 지역에 거주하는 중위소득 180% 이하의 무주택 청년 부부(18~39).

 

또한 '유자녀와 김제시 3년 이상 거주' 조건도 '자녀 유무와 상관없이 김제시 거주'로 변경해 신청 자격을 대폭 완화하는 등 최대 1,200만원까지 수급할 수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김제에 새로운 보금자리를 튼 청년 신혼부부들이 미래를 꿈꿀 수 있는 주거 양육의 기회를 제공해 안정적인 정착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청년이 살기 좋은 양질의 인프라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imje City 'Expansion of housing allowance for young couples from August'

Up to 10 years18-39 years old without a home with less than 180% of the median income

 

Reporter Kim Hyun-jong

 

While Gimje-si, Jeollabuk-do is gathering administrative power to promote and develop policies that young people can experience in real life, the 'Housing Allowance' will be extended for up to 10 years for a stable settlement in the newlyweds.

 

Kim Je-si announced on the 23rd, "From August 1, the name of 'Youth Housing Allowance' will be changed to 'Youth Couple Housing Allowance', and the beneficiary period will also be extended from 3 years to a maximum of 10 years."

 

In particular, at the regular meeting of the city council in June, the ordinance bill was revised to provide the basis for the expanded payment.

 

In the meantime, Gimje City has implemented procedures such as a performance analysis service for population youth policy, an explanation of visits to the Social Security Committee, and expert consulting from last year to improve the effectiveness of the youth housing allowance provided to young couples without a home.

 

In addition, consultations with the Social Security Committee of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were completed in April of this year.

 

The target of the 'Housing Allowance for Young Couples' is for young couples (ages 18 to 39) living in the area and living in the area with a median income of 180% or less.

 

In addition, the condition of 'residence in Gimje City with children for more than 3 years' has been changed to 'Residence in Gimje City regardless of the presence or absence of children', greatly reducing the qualifications for applications and receiving up to 12 million won.

 

Park Jun-bae, Mayor of Gimje, said,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high-quality infrastructure for young people to live in so that young newlyweds who have set up a new home in Gimje will be able to provide practical help to a stable settlement by providing opportunities to nurture their homes to dream of the futur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 내장산… 한 폭의 수채화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