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익산 '그린 바이오 벤처 캠퍼스' 유치
2024년 완공 예정… 국비 231억원 투입ㆍ7,066㎡ 규모
기사입력: 2021/07/29 [14:1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익산 함열 농공단지에 전국 최초로 국내 농생명분야 그린 바이오 창업생태계가 조성된다.    (예정부지 위치 및 조감도)                                                                                                       / 자료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  그린 바이오 벤처 캠퍼스 구상(안)                                                                                                   © 김현종 기자

 

 

 

 

 

 

전북 익산 함열 농공단지에 국내 농생명분야 그린 바이오 창업생태계가 조성된다.

 

29일 전북도와 익산시는 "6(강원충남충북경북전남) 1의 치열한 경쟁을 뚫고 농식품부가 주관한 '그린 바이오 벤처 캠퍼스' 공모 사업에 선정돼 국비 231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정부가 추진하는 5대 유망사업의 한 축으로 농생명 산업의 외연 확장과 산업화를 견인하는 것으로 그린 바이오 벤처 창업자들에게 요람과 같은 사업으로 올 하반기에 착수해 오는 2024년에 완공될 예정이다.

 

'그린 바이오 벤처 캠퍼스'는 익산시 함열읍 농공단지 일원 부지면적 28,000㎡ㆍ연면적 7,066규모로 건립하는 국가가 추진하는 첫 사업으로 의미가 크다.

 

특히 산업생태계 구축을 위한 유망 벤처 발굴 및 보육 특화된 창업지원 프로그램 제공을 위한 기업 입주공간과 회의실연구실험운영지원 시설 등이 갖춰질 예정이다.

 

전북도는 그린바이오 벤처캠퍼스 유치 확정으로 그동안 5개 시도와 치열한 경쟁 구도에 마침표를 찍으며 핵심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아시아 스마트 농생명밸리''전북형 그린뉴딜' 사업의 큰 모멘텀으로 작용해 사업추진 가속화를 기대하고 있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공모 사업으로 추진되는 그린 바이오 벤처 캠퍼스는 그동안 전북도가 삼락농정 일환으로 추진해 온 강력한 농생명 생태계 육성에 큰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며 "그린 바이오 산업을 신산업으로 육성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농식품분야 성장 동력 확보 및 신() 바이오 거점도시 기반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그린 바이오산업 생태계 구축으로 창업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등 지역 발전을 도모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그린 바이오'는 생명자원 및 정보에 생명공학기술을 적용, 다양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을 말한다.

 

전북도는 이번 공모유치를 위해 익산시전북연구원전북테크노파크와 원팀으로 TF를 꾸려 4중주 협업으로 대응했다.

 

그동안 민선 6~7기 삼락농정 일환으로 추진한 종자 식품 미생물 첨단농업 동물의약품 등 굵직한 클러스터 생태계와 연계한 전략을 구사해 심사위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ksan City attracts 'Green Bio Venture Campus'

To be completed in 2024Investment of 23.1 billion won from the national budget, 7,066m²

 

Reporter Kim Hyun-jong

 

In the Hamyeom Agricultural Complex in Iksan, Jeollabuk-do, a green bio-startup ecosystem in the domestic agricultural life sector will be established.

 

On the 29th, Jeollabuk-do and Iksan City announced, "After fierce competition among the six majors(Gangwon, Chungnam, Chungbuk, Gyeongbuk, and Jeonnam), they were selected for the 'Green Bio Venture Campus' competition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and secured 23.1 billion won in government funding." .

 

This project is one of the five promising projects promoted by the government, leading the expansion and industrialization of the agricultural life industry. .

 

The 'Green Bio Venture Campus' is significant as it is the first national project to be built with a site area of ​​28,000 m2 and a total floor area of ​​7,066 m2 in Hamyeol-eup, Iksan-si.

 

In particular, discovery and incubation of promising ventures to build an industrial ecosystem company occupancy space to provide specialized start-up support programs, conference rooms, research, experimentation, and operation support facilities will be provided.

 

Jeollabuk-do, with the confirmation of attracting the Green Bio Venture Campus, has put an end to the fierce competition with five cities and provinces, acting as a big momentum for the 'Asia Smart Agricultural Life Valley' and 'Jeonbuk-type Green New Deal' projects, which are being promoted as core businesses, accelerating business promotion is expecting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The Green Bio Venture Campus, promoted as a public offering project, will give a great boost to the nurturing of a strong agricultural life ecosystem that Jeonbuk Province has been promoting as part of Samrak Agricultural Administration." It is expected,” he said.

 

Iksan Mayor Jeong Heon-ryul said, "We will do our best to secure a growth engine in the agri-food sector and create the foundation for a new bio hub city.

 

Meanwhile, 'green bio' refers to an industry that creates various added values ​​by applying biotechnology to life resources and information.

 

To attract this public offering, Jeollabuk-do formed a TF in one team with Iksan City, Jeonbuk Research Institute, and Jeonbuk Technopark, and responded with a quartet collaboration.

 

It is known that he captured the hearts of the judges by using strategies linked to large cluster ecosystems such as seeds, food, microorganisms, advanced agriculture, and veterinary medicine, which were promoted as part of the popularly elected 6th and 7th Samrak Agricultural Administrat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