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무주군 '개인분 주민세' 전액 감면
침체된 지역경기 활성화 차원… 별도 신청 없이 직권
기사입력: 2021/08/04 [13:0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가영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무주군이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매년 8월에 부과하는 개인분 주민세를 지난해에 이어 또 직권으로 전액 감면한다.                                                (무주군청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가영 기자

 

 

 

 

 

 

전북 무주군이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21년 개인분 주민세를 감면한다.

 

무주군은 "지난해 개인균등분 개인사업장분 법인균등분 등 13,26723,000여만원의 주민세 감면 혜택에 이어 올해 역시 개인분 주민세(기본세율) 100% 감면을 결정했다"4일 밝혔다.

 

이번 감면은 별도 신청 절차 없이 직권으로 처리된다.

 

감면 대상은 무주군에 주소를 두고 있는 세대주와 사업장주(개인사업자법인)로 감면액은 8월에 과세되는 개인 11,000개인사업자 55,000법인 5,5000~220,000원의 주민세(기본세율) 정기 분이다.

 

감면을 받는 모든 군민과 사업주 및 법인에게 100% 감면 내용을 담은 안내문이 배부될 예정이다.

 

다만, 연면적 330를 초과하는 사업장에 부과되는 사업소분 주민세는 종전과 같이 부과된다.

 

사업소분 주민세 납세자의 착오를 방지하기 위해 세액이 기재된 납부서가 우편으로 발송된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군민 모두가 경제적심리적으로 고통을 겪고 있어 '지방세 납부기한 연장 및 징수유예세무조사 유예' 등 군민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다각적인 세제지원 및 부양책을 고심하고 있다""주민세 100% 감면 혜택 역시 이 같은 일환으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감면으로 코로나19 종기 종식 및 침체된 지역경기 활성화 및 위기극복에 동참하고 있는 군민에게 조금이나마 활력소가 되기를 바란다""앞으로도 법에서 허용하는 범위 내 취약계층소상공인영세 사업자를 돋는 납세자 중심의 조세행정 역시 펼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주민세 기본세율은 매년 8월에 부과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Muju-gun 'Individual resident tax for 2021' is fully exempted

A dimension to revitalize the stagnant local economyEx officio without separate application

 

Reporter Ga-young Kim

 

Muju-gun, Jeollabuk-do will reduce the individual inhabitant tax for 2021 in order to relieve the economic burden of the citizens who are suffering from the prolonged aftermath of COVID-19.

 

Muju-gun announced on the 4th, "After 13,267 cases including equal share for individuals equal share for individual businesses equal share for corporations, we decided to reduce the resident tax by 100% this year as well." .

 

This reduction or exemption is processed ex officio without a separate application process.

 

The target of reduction or exemption is the head of household and business owner (individual entrepreneur, corporation) with an address in Muju-gun. The amount of reduction is 11,000 won for individuals, 55,000 won for individual businesses, and 5,5,000 won to 220,000 won for corporations (basic tax rate) It is a regular minute

 

A notice with 100% exemption information will be distributed to all citizens of the county, business owners, and corporations receiving the exemption.

 

However, the resident tax for business establishments with a total floor area of ​​more than 330 m2 is levied as before.

 

In order to prevent misunderstanding by taxpayers of resident tax for business establishments, a payment slip with the amount of tax is sent by mail.

 

Muju County Mayor Hwang In-hong said, "As the COVID-19 continues, all citizens are suffering economically and psychologically. He said, "The 100% resident tax reduction benefit was also decided as part of this."

 

He added, "I hope that this reduction will provide a little bit of vitality to the citizens of the county who are participating in ending the Corona 19 boil, revitalizing the stagnant local economy, and overcoming the crisis." We will also carry out the central tax administration," he added.

 

Meanwhile, the basic resident tax rate is levied in August every year.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