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경찰청, 1층 갤러리 '서양화' 전시
윤미선 작가… 자연 생명적 이미지ㆍ인간 心象 담은 작품
기사입력: 2021/08/05 [11:1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경찰청 청사 1층 무궁화아트홀에 서양화가 윤미선 작가의 '피어나다'를 주제로 한 작품이 오는 9월 3일까지 전시된다. 【 5일 이형세(치안감ㆍ오른쪽) 전북경찰청장이 지역사회 문화예술 서비스 향상 및 전북경찰 감성 함양에 기여한 유공을 높게 평가해 윤미선(왼쪽) 작가에게 '감사장'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라북도경찰청                                                                                                                                                 © 김현종 기자

 

 

 

 

 

 

전북경찰청 청사 1층 무궁화아트홀에 서양화가 윤미선 작가의 '피어나다'를 주제로 한 작품이 오는 93일까지 전시된다.

 

8월 기획 초대작가로 선정된 윤미선씨는 원광대학교 미술대학원 서양화를 졸업했으며 예원예술대학교 평생교육원 서양화 기초 전담교수을 역임했다.

 

특히 개인전 9회를 비롯 단체전전라북도 미술대전 대상 등 다수의 수상 경력이 있다.

 

, 한국 미술협회 서양화 분과이사전북 미술협회 서양화 분과위원장독립큐레이터문화예술교육사로 지역 예술 활성화를 위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윤미선 작가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자연의 생명적 이미지와 인간의 '심상(心象)'에서 표현되는 내적인 이야기를 캔버스에 차용해 삶의 진솔한 이야기를 유기적 이미지와 결합심상(心象) 의식을 작품 속에 표현했다.

 

한편, 전북경찰청은 일반 갤러리에 비해 많은 사람들이 청사를 방문하는 과정에 자연스럽게 작품을 감상하는 시간을 통해 미술문화 향유권 확대 및 작가들 역시 작품을 알릴 수 있는 계기 마련 등을 위해 2003년부터 1층 갤러리 '아트홀'에 미술작품을 전시하고 있다.

 

이형세(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은 5일 아트홀 작품전시를 통해 지역사회 문화예술 서비스 향상 및 전북경찰 감성 함양에 기여한 유공을 높게 평가해 윤미선 작가에게 '감사장'을 수여하는 세심하고 치밀한 행보를 드러냈다.

 

이 자리에서 이 청장은 "작가의 수준 높은 미술 작품을 청사에서 관람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경찰 가족뿐만 아니라 민원 업무를 위해 방문하는 도민들 역시 정서적 안정을 찾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1st floor gallery 'Western Painting' exhibition

Writer Yoon Mi-sunA work that contains the image of nature and the human heart

 

Reporter Kim Hyun-jong

 

At the Mugunghwa Art Hall on the first floor of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works on the theme of 'Bloom' by Western artist Miseon Yoon will be on display until September 3rd.

 

Yoon Mi-sun, who was selected as the first planning artist in August, graduated from the Graduate School of Fine Arts at Wonkwang University in Western Painting and served as a professor in charge of the basics of Western Painting at the Lifelong Education Center at Yewon University of the Arts.

 

In particular, he has won numerous awards including the 9th solo exhibition, the group exhibition, and the Grand Prize at the Jeollabuk-do Art Competition.

 

In addition, he is actively working to revitalize local art as a director of the Western Painting Division of the Korean Art Association, the chairperson of the Western Painting Division of the Jeonbuk Art Association, an independent curator, and a culture and arts educator.

 

Through this exhibition, artist Miseon Yoon borrows the inner story expressed in the vital images of nature and human 'image' on canvas, combining the sincere story of life with organic images and creating a consciousness of imagery in her works. expressed

 

Meanwhile,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has been running the gallery on the first floor since 2003 in order to expand the right to enjoy art and culture and to provide an opportunity for artists to publicize their works by allowing more people to naturally appreciate works in the process of visiting the building compared to general galleries. Art works are exhibited in the 'Art Hall'.

 

Jeonbuk Police Agency Commissioner Lee Hyung-se (Public Police Commissioner) displayed a meticulous and meticulous step in awarding a 'Certificate of Appreciation' to artist Yoon Mi-seon by highly appreciating her contribution to the improvement of local community culture and arts services and cultivating emotions through an art hall exhibition on the 5th.

 

At this meeting, Commissioner Lee said, "I am very pleased to be able to see the artist's high-quality art work at the government building." I'm sure," he sai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