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경제일반
새만금 국제공항 '착공ㆍ개항' 빨라진다!
국토부, 제6차 공항개발 종합계획(안)… 공기단축 방안 반영
기사입력: 2021/08/05 [11:5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도 김형우 건설교통국장이 5일 도청 브리핑룸에서 "국토부 제6차(2021~2025) 공항개발 종합계획(안)에 새만금 국제공항 공기단축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는 내용이 반영되는 등 기획재정부도 새만금 국제공항 건설에 필요한 예산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뜻을 밝혀 새만금 국제공항 착공과 개항 시기가 당초 예상보다 1년 이상 빨라질 것으로 기대된다"는 내용을 발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새만금 국제공항 착공과 개항 시기가 당초 예상보다 1년 이상 빨라질 것으로 기대된다.

 

전북도는 "국토부 제6(2021~2025) 공항개발 종합계획()에 새만금 국제공항 공기단축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는 내용을 반영시켰다"5일 밝혔다.

 

특히 기획재정부도 새만금 국제공항 건설에 필요한 예산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뜻을 밝혀 공항건설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이 같은 결과는 전북도와 도내 정치권이 2019년 예비 타당성 조사를 면제받은 이후 후속 대책으로 새만금 국제공항 시기를 앞당기기 위해 설계와 시공을 일괄 수행하는 턴키방식이 적용될 수 있도록 정부에 건의한 성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전북도는 새만금 국제공항 추진방식이 설계와 시공을 일괄 수행하는 턴키방식으로 적용되면 설계 기간을 단축해 조기 착공이 이뤄져 2022년 하반기 착공2028년 개항인 당초 국토부 계획에 비해 1년 이상 개항 시기를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기획재정부가 지난 4일 전남도청에서 호남제주지역과 예산협의회를 개최한 자리에서 안도걸 제2차관이 새만금 국제공항 등 전북의 현안 사업에 대한 내년도 예산 지원 방침을 밝혀 국제공항 조기 건설에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

 

새만금 국제공항과 관련, 이번 국토부 제6차 공항개발 중장기 종합계획()에 반영된 내용은 적기 완공을 위한 공기단축방안 적극 검토새만금 개발계획과 연계 지역개발 활성화 기여 등이 주요 골자로 담겼다.

 

, 권역 내 항공수요 처리를 가능하도록 시설규모 확충 및 배치계획 마련개발계획 구체화연계교통망 계획(새만금~전주 고속도로동서 및 남북도로새만금항 인입철도새만금항 등)의 차질 없는 추진 등도 포함됐다.

 

국토부는 오는 23일까지 지자체 및 관련부처 협의 절차를 거쳐 9월 중에 확정고시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새만금 국제공항은 2019년 예타 면제 사업에 포함돼 '사전타당성 검토 연구용역''사업계획 적정성 검토'를 거쳐 현재 기본계획 수립과 전략 환경 영향평가 역시 추진하고 있다.

 

기본계획에는 2019년 사업적정성 검토시 보다 여객터미널계류장 1대 증가(45)주차장 용량 등 총 건축면적이 대폭 증가하는 것으로 변경, 검토 중에 있는 것을 알려졌다.

 

아울러, 장래 확장성을 고려해 E급 대형 항공기의 취항이 가능하도록 활주로 3,200m 기준으로 공항구역을 지정할 계획이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새만금 국제공항 사업 추진 방식은 현재 기본계획 수립이 완료되고 '국토부 대형공사 입찰방법 심의'에서 최종적으로 결정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정치권과 함께 공기단축 방안(턴키 발주)이 관철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새만금 국제공항 권역인 전북 11개 시(광주공항 세력권인 남원순창고창 제외)충남 2개 시(서천부여)으로 국토부 '사전타당성 검토'에서 203074만명 204081만명 205084만명으로 예측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Starting and Opening' Faster!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6th Comprehensive Airport Development Plan (draft)Reflecting measures to shorten the construction period

 

Reporter Yohan Lee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is expected to start construction and open more than a year earlier than originally expected.

 

Jeonbuk Province announced on the 5th that "the 6th (2021-2025) Comprehensive Airport Development Plan (draft)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as reflected the content of actively reviewing measures to shorten the construction period of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In particular,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has announced that it will actively support the budget necessary for the construction of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which is expected to gain momentum in airport construction.

 

This result is accepted as a result of a proposal to the government so that the turnkey method of designing and constructing the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can be applied as a follow-up measure after Jeollabuk-do and local politicians were exempted from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in 2019. there is.

 

In Jeonbuk Province, when the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promotion method is applied as a turnkey method that performs design and construction all at once, the design period is shortened and construction begins early. We hope to be able to advance it.

 

In addition, at the meeting of the budget council with the Honam and Jeju regions held by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t the Jeollanam-do Provincial Office on the 4th, 2nd Vice Minister Ando-geol announced the budget support policy for next year's pending projects in Jeollabuk-do, including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to primate the early construction of the international airport. expected to play a role.

 

Regarding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the contents reflected in the 6th mid- to long-term comprehensive plan (draft)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clude active review of measures to shorten the construction period for timely completion and contribution to vitalization of regional development in connection with the Saemangeum development plan.

 

In addition, to enable the handling of air demand within the region, the expansion of the facility scale and the preparation of an arrangement plan, the concrete development of the development plan, and the connected transportation network plan (Saemangeum-Jeonju Expressway, East-West and North-South roads, Saemangeum Port Inlet Railroad, Saemangeum Port, etc.) include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plans to finalize and announce in September after consulting with local governments and related ministries by the 23rd.

 

In addition,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has been included in the 2019 Yeta Exemption Project and has undergone 'pre-feasibility study research service' and 'business plan adequacy review', and is currently promoting the establishment of a basic plan and strategic 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In the basic plan, it is known that the total construction area such as passenger terminal and apron increased by 1 (4 5) and the total construction area, such as parking lot capacity, is being changed and reviewed compared to when the project feasibility was reviewed in 2019.

 

In addition, considering future scalability, it is planned to designate the airport area based on the runway 3,200m so that large E-class aircraft can operate.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The basic plan for the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project has been established and will be finally decided i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deliberation on the bidding method for large-scale construction'. We will do our best to make it happen," he said.

 

Meanwhile,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pre-feasibility review' with 11 cities/guns in Jeollabuk-do (excluding Namwon, Sunchang, and Gochang, which is under the influence of Gwangju Airport) and 2 cities/guns (Seocheon and Buyeo) in the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area 74 in 2030 10,000 810,000 in 2040 840,000 in 2050.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첫 일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