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건/사고
60대 선원 조업 중 '실종'
군산해경… 사고 해역 중심, 경비정 등 37척 동원 수색
기사입력: 2021/08/18 [09:4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군산 앞바다에서 조업 중이던 선원이 어선에서 실종됐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이 경비함정에서 단정을 내려 수심이 얕은 곳까지 집중 수색을 벌이고 있다.                         / 사진제공 = 군산해양경찰서     © 김현종 기자


 

 

 

 

 

 

전북 군산 앞바다에서 조업 중이던 선원이 어선에서 실종돼 해경이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지난 17일 오후 9시께 군산시 옥도면 십이동파도 인근 해상에서 군산선적 7.93톤급 어선 A(승선원 5)가 어획물 운반선에 꽃새우를 이적해 투묘를 하는 과정에 60대 선원 B씨가 보이지 않아 자체 수색을 했으나 발견되지 않자 선장 C씨가 해경에 신고했다.

 

실종된 B씨는 이날 오후 830분에서 9시까지 얼음 이적 작업을 하던 중 얼음상자를 들고 선미갑판으로 이동한 것을 베트남 선원에 의해 최종 목격된 것으로 알려졌다.

 

군산해경은 322P-69방제8호정 등 경비함정 3척과 군산구조대항공기 1민간해양구조선 및 인근 조업선 등 37척을 동원해 수색을 벌이고 있으나 아직까지 실종자는 발견되지 않고 있다.

 

군산해양경찰서 김충관(총경) 서장은 "내 가족을 찾는다는 마음으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반경을 넓혀 수색에 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사고 해역 현지 기상은 동풍 풍속 8-10M/S파고 1-2M시정 5km로 맑음을 유지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ailor in his 60s 'disappeared' while fishing

Gunsan Coast GuardSearch and mobilize 37 ships, including patrol boats, in the center of the accident area

 

Reporter Kim Hyun-jong

 

The Coast Guard is investigating the disappearance of a sailor who was fishing off the coast of Gunsan, Jeollabuk-do.

 

On the 17th, around 9 pm, in the process of anchoring the 7.93-ton fishing vessel A (five crew members) loaded from Gunsan in the sea near Sichuidongpao, Okdo-myeon, Gunsan-si, transferred prawns to a catch carrier and anchored it, crew B in his 60s was not seen, so he started his own search. However, when it was not found, Captain C reported it to the Coast Guard.

 

It is reported that the missing person B was finally seen by a Vietnamese sailor while carrying an ice box and moving to the stern deck while carrying out the ice transfer from 8:30 to 9 pm on the same day.

 

The Gunsan Coast Guard mobilized 37 ships, including 3 security ships, including 322 ships, P-69 boats, and No.8 patrol boats, as well as a Gunsan rescue team, an aircraft, a private marine rescue boat, and a nearby fishing boat.

 

The Gunsan Coast Guard is conducting a search by mobilizing 37 ships, including 3 security ships, including 322 ships, P-69 boats, and 8 prevention boats, as well as a Gunsan rescue team, an aircraft, a private marine rescue boat, and a nearby fishing boat.

 

Gunsan Maritime Police Station Chief Kim Choong-gwan (supervisor) said, "With the intention of finding my family, I am opening up all possibilities and mobilizing manpower and equipment to expand the radius of the search."

 

On the other hand, the local weather maintains a clear wind speed of 8-10M/S, a wave height of 1-2M, and a visibility of 5km.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