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건/사고
전북경찰 '사이버 성폭력 사범' 45명 검거
5명 구속… 불법행위 접촉과 흔적 끝까지 추적한다!
기사입력: 2021/08/19 [11:1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경찰이 사이버 공간에서 이뤄지는 불법촬영물 또는 성착취물 유통 근절을 위해 수사력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올들어 현재까지 사이버 성폭력 사범 45명을 붙잡아 이 가운데 5명을 구속했다. 【 전라북도경찰청 전경 및 이형세(치안감) 청장】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경찰이 사이버 공간에서 이뤄지는 불법촬영물 또는 성착취물 유통 근절을 위해 수사력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올들어 현재까지 사이버 성폭력 사범 45명을 붙잡아 이 가운데 5명을 구속했다.

 

주요 검거 현황은 불법성영상물 10아동성착취물 29불법촬영물 4불법합성물 2명 등이다.

 

특히 최근 SNS 오픈 채팅방에서 미성년인 피해자들에게 접근한 뒤 신체사진을 전송받은 뒤 유포하겠다고 협박하는 수법으로 성착취물을 제작한 A(30)를 구속했다.

 

, 지난해 8월부터 올 2월까지 온라인상으로 알게 된 지인의 얼굴이나 신체 일부를 성 영상물과 정교하게 합성한 57편의 영상물을 제작하는 수법으로 해외 성인사이트에 게시한 혐B(20)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됐다.

 

공연음란 행위를 하는 성영상물을 촬영 한 뒤 해외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게시판매한 혐의도 함께 받고 있다.

 

전북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 김광수 경정은 "디지털 성범죄는 일단 유포되면 피해 회복이 어려운 중대한 범죄"라며 "SNS 오픈채팅방 등 유통망을 통한 성착취물불법촬영물불법합성물 등의 척결을 위해 모든 불법행위의 접촉과 흔적을 끝까지 추적해 불법 행위자를 엄단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허위영상물 제작과 유포행위는 5년 이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 등의 처벌 규정이 신설되었음에도 불구하고 호기심이나 사이버 블링(괴롭힘)악의적 비방 등이 연예인에 국한되지 않고 일반인까지 그 대상이 확대되고 있다""단속과 병행, 시민단체 및 유관기관과 협업을 통해 관련 범죄 모니터링과 삭제차단 지원 역시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전북경찰청은 사회적 인식 제고를 위해 사이버상의 모든 불법행위의 접촉과 흔적을 찾아 그 행위에 상응하게 구속 수사를 원칙으로 엄단하는 등 피해자 심리 보호를 위해 무료 국선변호인 선정 및 신변 보호는 물론 심리상담 센터까지 적극적으로 연계해 피해자 보호 역시 소홀함이 없도록 총력을 기울인다는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police arrested 45 'cyber sexual assault offenders'

5 people arrestedFollow up to the end of illegal contact and traces!

 

Reporter Kim Hyun-jong

 

While the Jeonbuk Police Department is gathering investigative power to eradicate the distribution of illegally filmed or sexually exploited material in cyberspace, so far this year, 45 criminals of cyber sexual violence have been arrested and five of them have been arrested.

 

The main arrests are 10 illegal sexual videos 29 child sexual exploits 4 illegally filmed 2 illegal synthetic materials.

 

In particular, A (in his 30s) who made sexual exploitation material by threatening to distribute body photos after approaching minor victims in an open SNS chat room recently was arrested.

 

Also, from August of last year to February of this year, Mr. B (in his 20s) posted on an overseas adult site with the technique of producing 57 videos that were elaborately synthesized with sex videos of an acquaintance's face or body part that he met online. He was also arrested on charges of violating the Act on Special Cases concerning the Punishment of Sexual Violence Crimes and the Act on Promotion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s Network Utilization and Information Protection.

 

He is also accused of filming a sexual video of a performance obscene and posting and selling it on an overseas SNS (social networking service).

 

"Digital sex crimes are serious crimes that are difficult to recover from once they are distributed," said Kim Kwang-soo, a police officer at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s Cyber ​​Crime Investigation Unit. We are chasing down the traces of the crime and strictly scrutinizing the illegal actors," he said.

 

“Despite the newly established punishment rules for producing and distributing false videos under the Act on Special Cases Concerning the Punishment of Sexual Violence Crimes, such as imprisonment of up to five years or a fine of up to 50 million won, curiosity, cyberbullying, and malicious slander may be harmful to entertainers. It is not limited to the general public as well," he added.

 

Meanwhile,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finds contact and traces of all illegal acts on the internet to raise social awareness, and strictly enforces arrest investigations corresponding to the acts. The plan is to actively link the center to protect the victims so that they do not neglect the protection of the victim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