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시간당 50mm 안팎 강한 빗줄기
14개 시ㆍ군 호우주의보 발효… 침수 피해 관리 요망
기사입력: 2021/08/24 [08:4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12호 태풍 '오마이스'가 소멸됐지만 서쪽에서 발생한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북은 시간당 50mm 안팎의 강한 빗줄기가 쏟아지며 24일 오전 5시 20분을 기해 군산ㆍ김제ㆍ부안ㆍ고창ㆍ완주ㆍ익산ㆍ정읍ㆍ전주 등 8개 시ㆍ군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됐고 7시를 기점으로 나머지 6개 지역도 추가로 발표돼 도내 전체에 '호우주의보'가 유지되고 있다.  (부안 해경이 저지대 침수와 선박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해안가 방파제 등 위험지역 순찰을 한층 강화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해양경찰서                                                                                                                          © 김현종 기자

 

 

 

 

 

 

12호 태풍 '오마이스'가 소멸됐지만 서쪽에서 발생한 저기압의 영향으로 전북은 시간당 50mm 안팎의 강한 빗줄기가 쏟아지며 부안고창정읍에 호우경보가 발효되는 등 호남을 중심으로 호우주의보가 발효돼 피해가 없도록 각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전북도는 "24일 오전 520분을 기해 군산김제부안고창완주익산정읍전주 등 8개 시군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됐고 7시를 기점으로 나머지 6개 지역도 추가로 발표돼 도내 전체에 '호우주의보'가 유지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23일부터 24일 오전 8시 기준, 정체전선 및 태풍 등의 영향으로 도내 평균 73.4mm의 비가 내렸고 김제 119.5mm부안 115.9mm의 강수량을 기록했다.

 

강수량을 지역별로 살펴보면 군산(어청도) 165.5 무주(덕유봉) 71.0 진안(동향) 55.5 임실(강진) 66.5 익산(함라) 60.0 군산(산단) 54.0 남원(뱀사골) 42.0mm 등이다.

 

이밖에도 김제 119.5 부안 115.9 고창 92.3 익산 89.2 전주 87.7 완주 84.6 정읍 84.5 무주 60.5 군산 58.0 장수 55.1 임실 54.7 진안 46.5 순창 43.2 남원 36.1mm의 누적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다.

 

현재 호우 및 강풍 등으로 인한 재산 및 인명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둔치주차장 2개소(김제남원) 공원 탐방로 72개 노선 세월교 2개소(익산)의 차량 운행이 전면 통제되고 있다.

 

또한 군산~제주를 운행하는 항공기는 정상적으로 운행되고 있으나 도내 여객선 5개 노선은 전면 통제됐다.

 

24일 도내에는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50~150mm(많은곳 200mm이상)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한편, 전북도는 호우 특보 상황에 따라 24일 오전 520분 상황판단회의 실시 및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1단계를 발령했으나 호우주의보 확대로 750분을 기해 비상 2단계로 격상하고 13개 협업부서 및 도내 각 지자체 공무원 등 972명이 비상상황을 유지하고 있다.

 

전북도 김양원 도민안전실장은 "현재에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화된 상태에서 태풍가을장마 영향으로 다음주까지 많은 비가 예보돼 산사태 및 급경사지 인근지역저지대농경기 침수 등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llabuk-do, heavy rain around 50mm per hour

Heavy rain advisories in 14 cities and counties go into effectFlood damage management request

 

Reporter Kim Hyun-jong

 

Although the 12th typhoon 'Ohmais' has disappeared, a heavy rain advisory has been issued centered on Honam, with strong rains of around 50 mm per hour in Jeonbuk and Buan, Gochang, and Jeongeup taking effect due to the influence of low pressure from the west. Special care is required to avoid damage.

 

“As of 5:20 am on the 24th, heavy rain advisories were issued for eight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Gunsan, Gimje, Buan, Gochang, Wanju, Iksan, Jeongeup, and Jeonju, and as of 7:00 a.m., the remaining six regions were added. , and a 'heavy rain advisory' has been maintained throughout the province."

 

In particular, from the 23rd to the 24th at 8:00 am, due to the influence of stagnant fronts and typhoons, it rained an average of 73.4mm in the province, and 119.5mm in Gimje and 115.9mm in Buan were recorded.

 

Looking at the amount of precipitation by region, Gunsan (Eocheongdo) 165.5 Muju (Deogyubong) 71.0 Jinan (Donghyang) 55.5 Imsil (Gangjin) 66.5 Iksan (Hamra) 60.0 Gunsan (Sandan) 54.0 Namwon (Bamsagol) 42.0mm, etc. am.

 

In addition, Gimje 119.5 Buan 115.9 Gochang 92.3 Iksan 89.2 Jeonju 87.7 Wanju 84.6 Jeongeup 84.5 Muju 60.5 Gunsan 58.0 Jangsu 55.1 Imsil 54.7 Jinan 46.5 Sunchang 43.2 Namwon 36.1mm have.

 

Currently, in order to prevent damage to property and people due to heavy rain and strong winds, the operation of vehicles at two parking lots (Gimje and Namwon), 72 park trails, and two Sewol Bridges (Iksan) is completely controlled.

 

In addition, aircraft operating from Gunsan to Jeju are operating normally, but five passenger lines in the province have been completely controlled.

 

On the 24th, it was predicted that more rain of 50 to 150 mm (more than 200 mm in many places) accompanied by thunder and lightning would fall.

 

Meanwhile, according to the heavy rain warning situation, Jeonbuk Province held a situation judgment meeting at 5:20 am on the 24th and issued the emergency stage 1 of the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but it was upgraded to the emergency stage 2 at 7:50 am due to the expansion of the heavy rain warning and 13 provinces. 972 people, including cooperative departments and local government officials in the province, are maintaining an emergency situation.

 

Kim Yang-won, head of the Provincial Safety Office in Jeollabuk-do Province, said, "In the current state of weakening the ground due to heavy rain, heavy rain is predicted until next week due to the influence of typhoons and autumn monsoons. Please wait," he ask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