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
2단계 하향 결정… 불과 2일 만에 '집단감염' 여파
기사입력: 2021/08/26 [14:3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지역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하향을 결정한 불과 2일 만에 가족모임과 항구 직판장 등과 역학적 관계가 형성된 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해 오는 27일 0시부터 9월 5일 자정(24시)까지 3단계로 또 다시 격상된다.  (부안군청 전경)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지역 사회적 거리두기가 오는 270시부터 95일 자정(24)까지 3단계로 또 다시 격상된다.

 

이 같은 조치는 지난 23일부터 2단계로 하향을 결정한 불과 2일 만에 가족모임과 항구 직판장 등과 역학적 관계가 형성된 코로나19 확진자가 26일 오후 2시까지 총 13명이 발생하는 등 자가격리자 역시 129명으로 증가해 재 격상 조치가 이뤄졌다.

 

지난 245259264명 등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된 '양성' 판정을 받아 지역 누적 환자는 도내에서 9번째로 많은 93명으로 늘어났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지역사회의 N차 감염으로 인한 군민의 건강이 위협받고 있는 매우 엄중한 상황에 추가 전파 차단을 통해 주민 모두의 건강을 지켜내야 한다는 절박한 심정으로 부득이하게 3단계 격상을 결정했다"26일 밝혔다.

 

특히 "감염병 예방을 위해 백신 예방 접종을 완료했더라도 돌파 감염이 발생할 수 있는 만큼, 반드시 실내외에서 마스크 착용손씻기손 소독하기거리두기 등 생활방역 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간곡하게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어 "유증상자와 접촉했거나 타 지역을 방문한 이후 증상이 있는 경우, 신속하게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아 줄 것"덧붙였다.

 

끝으로 "빈틈없는 방역상황 특별점검 및 신속하고 정확한 역학조사에 행정력을 집중해 빠른 시일 내에 단계가 하향 조정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3단계 격상 조치로 소상공인자영업자분들의 고통이 길어져 송구스럽고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다시 한 번 성숙한 군민의식을 발휘해 방역 조치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강조했다.

 

한편, 사회적 거리두기가 3단계로 격상된 지역에서는 사적모임이 4인까지만 허용되고 기타 행사집회는 50명 미만으로 인원이 제한되며 종교시설 수용인원도 20%이내로 제한된다.

 

혼식장과 장례식장은 50인 미만으로 허용되고 유흥시설콜라텍무도장노래연습장목욕장업은 오후 10시 이후 운영이 제한되며 식당카페는 오후 10시 이후 포장과 배달만 허용된다.

 

또한 종교시설은 수용인원의 20%까지만 참석이 가능하며 좌석 4칸 띄우기를 하고 소규모 모임 행사식사 숙박이 전면 금지되며 공원지역 내에서의 취식도 오후 10시 이후로 금지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 County's 'Social Distancing Level 3' Upgraded

Decided to downgradeAftermath of 'group infection' in just 2 days

 

Reporter Lee Han-shin

 

The social distancing in Buan, Jeollabuk-do will be raised to three levels again from 00:00 on the 27th to midnight on the 5th of September (24:00).

 

In just two days after the decision to downgrade to the second stage from the 23rd, the number of self-quarantined persons was also 129, with a total of 13 corona19 confirmed cases formed by family gatherings and direct sales at the port by 2pm on the 26th. The number of persons increased, and re-elevation measures were taken.

 

Five people on the 24th, nine on the 25th, and four on the 26th were tested positive for the corona 19 virus, and the cumulative number of local patients increased to 93, the ninth largest in the province.

 

Kwon Ik-hyeon, governor of Buan County, said, "In a very serious situation in which the health of the citizens is threatened by the Nth infection in the local community, we inevitably decided to upgrade to the third stage with a desperate feeling to protect the health of all residents by blocking additional radio waves." announced on the 26th.

 

In particular, "to prevent an infectious disease, even after vaccination has been completed, a breakthrough infection can occur. "He said.

 

"If you come into contact with a person with symptoms or have symptoms after visiting another area, we will promptly visit the screening center of the public health center and have them tested," he added.

 

Finally, he said, "We will do our best to reduce the level as soon as possible by concentrating our administrative power on a thorough special inspection of the quarantine situation and a prompt and accurate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It's a sad and difficult time for everyone, but we will once again show a mature military consciousness and actively participate in quarantine measures."

 

Meanwhile, in areas where social distancing has been upgraded to level 3, private gatherings are allowed up to 4 people, other events and gatherings are limited to less than 50 people, and religious facilities are also limited to 20% or less.

 

Wedding halls and funeral halls are allowed with fewer than 50 people, and entertainment facilities, colatechs, dance studios, karaoke rooms, and bathhouses are restricted from operating after 10pm, and restaurants and cafes are only allowed to pack and deliver after 10pm.

 

In addition, religious facilities can only attend up to 20% of the occupancy, with four seats spaced out, small gatherings, meals, and lodging are prohibited. Eating and drinking in the park area is also prohibited after 10 pm.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