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농공단지 활성화 사업' 추진
33개 기업… 물류비ㆍ폐수비, 8억7천만원 지원
기사입력: 2021/09/07 [10:3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가영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박준배 전북 김제시장이 "7개 농공단지 입주기업의 생산력 제공 및 대외경쟁력 강화를 위해 도비 등 8억7,000만원을 투입, 내연 매출액 소기업의 지난해 지출된 비용을 토대로 물류비 50%(최대 5천만원)ㆍ폐수배출 위탁처리비 50%(최대 1,700만원)를 지원했다"는 설명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가 농공단지 입주기업의 생산력 제공 및 대외경쟁력 강화를 위해 도비 등 87,000만원을 투입, 활성화 사업을 추진했다.

 

올 신규 사업으로 진행한 농공단지 활성화는 7개 농공단지에 둥지를 틀고 있는 내연 매출액 소기업의 지난해 지출된 비용을 토대로 물류비 50%(최대 5천만원)폐수배출 위탁처리비 50%(최대 1,700만원)를 지원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특히 올해 30개 기업에 물류비 85,000만원폐수처리비 2,000만원(3개소)을 지원해 코로나19 장기화 여파에 따른, 간접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자금난을 해소하는 효과로 이어졌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이번 농공단지 활성화 지원 사업으로 경쟁 제조 기업에 비해 불리한 교통 및 기반 시설이 열악한 입주 기업들의 물류비 및 폐수비 부담을 줄여주는 동시에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운영자금 부족 등의 어려움에 조금이나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시행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속적으로 농공단지 활성화 정책을 발굴추진하는 등 지역 제조산업 뒷받침에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황산서흥 등 총 7개 농공단지에 202개 기업이 입주해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omotion of '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 Revitalization Project' in Gimje City

33 companiesLogistics and wastewater expenses, 870 million won support

 

Reporter Kim Ga-young

 

Gimje City, Jeollabuk-do, invested 870 million won, including provincial government funds, to provide productivity and strengthen external competitiveness to companies living in the agricultural industrial complex, and promoted the revitalization project.

 

The revitalization of 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es, carried out as a new project this year, is based on the expenses spent last year by small businesses with internal combustion sales nesting in 7 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es, 50% of logistics costs (up to 50 million won) and 50% of wastewater discharge consignment treatment costs (up to 17 million won). done in a supportive way.

 

In particular, this year, 850 million won in logistics costs and 20 million won in wastewater treatment costs (3 locations) were provided to 30 companies this year, leading to the effect of resolving the financial difficulties of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MEs) that are directly or indirectly suffering from the prolonged aftermath of COVID-19.

 

Park Jun-bae, Mayor of Gimje, said, "With this project to support the revitalization of 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es, it reduces the burden of logistics and wastewater costs for resident companies with poor transportation and infrastructure, which are disadvantageous compared to competing manufacturing companies, while at the same time reducing the burden of operating fund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crisis. It was done to help,” he said.

 

"We will continue to develop and promote policies to revitalize 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es," he added.

 

Meanwhile, 202 companies are located in 7 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es including Hwangsan and Seoheung.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청 임상준 총경 '녹조근정 훈장' 수상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