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기업/산업
㈜에이치디티… 정읍에 '공장 신설' 확정
첨단과학산업단지, 총 68억 규모ㆍ50명 신규 일자리 창출
기사입력: 2021/09/09 [15:3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가영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9일 유진섭(왼쪽) 정읍시장과 전북도 양선화(왼쪽) 투자유치과장이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갖춘 엑스레인 전문 제조기업 ㈜에이치디티 오준호(가운데) 대표와 총 68억원을 투자해 첨단과학산업단지 내 10,899㎡ 부지에 공장 신설을 골자로 투자협약(MOU)을 체결한 뒤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정읍시청     © 김현종 기자

 

 

 

 

 

 

국내 최고의 기술력을 갖춘 엑스레인 전문 제조기업 에이치디티가 전북 정읍시 첨단과학산업단지에 공장을 신설한다.

 

9일 전북도정읍시ㆍ㈜에이치디티는 정읍시청에서 총 68억원 규모의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유진섭 정읍시장과 전북도 양선화 투자유치과장ㆍ㈜에이치디티 오준호 대표를 비롯 회사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다.

 

에이치디티는 협약에 따라, 올해 설계를 완료하고 첨단과학산업단지 내 10,899부지에 68억원을 투자해 공장 신설과 함께 생산시설을 갖춘다.

 

특히 공장 신설 공사가 마무리되면 본격적으로 제품을 생산할 수 있도록 회사 운영에 따른 50여명의 신규 직원을 채용한다는 계획이다.

 

전북도와 정읍시는 투자보조금 지원 및 인허가 절차 진행 등 행정적 제반 사항을 적극적으로 협조한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협약 체결에 앞서 "의료기기 생산의 혁신적인 기술력을 보유한 에이치디티가 정읍에 둥지를 틀게 된 것을 진심으로 환영한다""지역을 대표하는 훌륭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양선화 투자유치과장은 "전북도는 기존기업 신증설 투자 시 지원업종 제한 폐지 및 투자보조금 지원 한도를 최대 50억원에서 80원으로 상향하는 등 투자 인센티브 강화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주력산업으로 키우고 있는 탄소산업을 비롯 수소농생명미래자동차 산업 등이 시너지를 발휘하면서 생태계를 구축해 나갈 수 있도록 연관 기업들에 대한 공격적인 투자유치 활동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에이치디티 오준호 대표는 "기업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는 정읍시에 깊은 감사를 드리고 에이치디티가 영상 의료 장비 생산의 대표 기업으로 성장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광주광역시에 있는 에이치디티는 기존의 엑스레이 장비 대비 피폭률을 40분의 1로 획기적으로 줄인 안전한 의료용 장비를 개발 생산하고 있다.

 

하드웨어(엑스레이)와 소프트웨어 두 기술력을 동시에 갖춘 유일한 기업으로 기술력을 인정받아 다수의 병원보건소결핵 협회 등에 납품하고 있으며 터키인도유럽 등에 수출하고 있다.

 

영상 장비 시장은 인구 고령화에 따른 의료 진단 서비스의 수요 확대와 디지털 엑스레이 장비 교체 등에 따라 매년 10% 이상 성장하고 있는 블루오션의 사업 영역이다.

 

에이치디티가 정읍에 생산시설을 갖추고 본격적으로 공장을 가동하면 연 매출이 100억여 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HDT Co, Ltd.Confirmation of 'New Factory' in Jeongeup, Jeollabuk-do

High-tech science industrial complex, a total of 6.8 billion won, 50 new jobs created

 

Reporter Kim Ga-young

 

HDT Co, Ltd., a manufacturing company specializing in X-lane with the best technology in Korea, will establish a new factory in the high-tech science industrial complex in Jeongeup-si, Jeollabuk-do.

 

On the 9th, Jeollabuk-do, Jeongeup City, and HDT Co., Ltd.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MOU) worth a total of 6.8 billion won at Jeongeup City Hall.

 

The signing ceremony was held in the presence of Jeongeup Mayor Yoo Jin-seop, Jeonbuk Province's Yang Seon-hwa Head of Investment Promotion Division, HDT CEO Oh Jun-ho, and company officials.

 

According to the agreement, HDT Co, Ltd. will complete the design this year and invest 6.8 billion won in a 10,899 m2 site within the Advanced Science Industrial Complex to establish a new factory and have production facilities.

 

In particular, the company plans to hire about 50 new employees according to the company's operation so that it can start producing products in earnest once the construction of the new factory is completed.

 

Jeollabuk-do and Jeongeup City actively cooperate with all administrative matters, such as investment subsidy support and approval / permission procedures.

 

Before the signing of the agreement, Jeongeup Mayor Yoo Jin-seop said, "I sincerely welcome HDT Co., Ltd., which possesses innovative technology in the production of medical devices, to establish a nest in Jeongeup. I will not," he said.

 

Yang Seon-hwa, head of the investment attraction division, said, "Jeonbuk-do is pursuing a strategy to strengthen investment incentives, such as abolishing restrictions on the types of businesses supported when investing in new or expanding existing companies and raising the limit of investment subsidies from a maximum of 5 billion won to 8 billion won." We will do our best to aggressively attract investment from related companies so that the carbon industry, hydrogen, agricultural life, and future automobile industries can create synergy and build an ecosystem," he added.

 

Oh Jun-ho, CEO of HDT Co., Ltd., responded, "I would like to express my deep gratitude to Jeongeup City for its active support for businesses, and I will do my best to help HDT grow into a representative company in the production of imaging medical equipment and help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Meanwhile, HDT Co, Ltd., located in Gwangju Metropolitan City, is developing and producing safe medical equipment that has dramatically reduced the exposure rate by 40% compared to the existing X-ray equipment.

 

As the only company that possesses both hardware(X-ray) and software technologies at the same time, it has been recognized for its technological prowess and is supplying it to many hospitals, public health centers, and tuberculosis associations, and is exporting to Turkey, India, and Europe.

 

The imaging equipment market is a business area of ​​Blue Ocean that is growing by more than 10% every year due to the growing demand for medical diagnosis services due to an aging population and replacement of digital X-ray equipment.

 

If HDT Co, Ltd. has a production facility in Jeongeup and operates the plant in earnest, it is estimated that annual sales will reach 10 billion w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