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군 '흰다리새우 연구시설' 유치
전국 최초… 바다가 멀어도 대량생산 가능ㆍ소득원 창출 기대
기사입력: 2021/09/10 [14:57]  최종편집: 2021/08/10 [20:21]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임실군이 전국 최초로 바다가 멀어도 대량생산이 가능한 '흰다리새우 연구시설'을 유치해 지역주민의 새로운 소득원 창출 및 옥정호 붕어섬 등 종합 관광사업과 연계한 새로운 관광클러스터 사업단지로 급부상할 것으로 기대된다.                                     (심 민 임실군수 및 청사 전경ㆍ 흰다리새우 스마트양식 연구시설 조감도)         / 사진제공 = 임실군청                                                                                                                                        © 김현종 기자


 

 

 

 

 

 

전북 임실군이 전국 최초로 바다가 멀어도 대량생산이 가능한 '흰다리새우 연구시설'을 유치해 지역주민의 새로운 소득원 창출을 모색할 수 있게 됐다.

 

특히 미래 발전을 향한 대도약을 골자로 섬진강 르네상스를 열겠다는 기치를 내걸고 닻을 올린 옥정호 붕어섬 등 종합 관광사업과 연계한 새로운 관광클러스터 사업단지로 급부상할 것으로 기대된다.

 

10일 임실군은 "옥정호가 있는 운암면 쌍암리 일원에 고부가가치 사업인 '흰다리새우 스마트양식' 연구시설을 유치하는 쾌거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실증 연구시설 건립은 전북도가 지난 2월 해양수산부의 '친환경 양식 어업 육성' 사업의 공모에 선정, 대상지 선정을 놓고 도내 일부 시군과 치열한 유치경쟁을 뚫었다.

 

이에 따라, 올해부터 2023년까지 총 70억원(국비 35억원도비 35억원)이 투입되는 친환경 스마트양식 시스템을 적용하는 시설을 건립할 수 있게 됐다.

 

'흰다리새우 스마트양식' 실증연구 시설이 완공되면 고부가가치 흰다리새우를 바다가 인접하지 않아도 대량생산 및 소규모 양식어가에 적용이 가능해 농업인들의 새로운 소득 기반을 창출할 수 있다.

 

임실군은 이번 부지 유치경쟁에서 운암면 쌍암리 일대의 교통편의성과 운암특화단지조성사업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강조했다.

 

운암면 쌍암리 일원은 지방도와 국도가 인접해 타 지역과 교통이 원활하고 운암특화단지조성사업 부지와 가까워 향후 확대 가능성이 높다.

 

또 금융기관 및 각 행정기관 등 서비스 기반 시설이 완비돼 있는 점 등이 높은 점수로 이어졌다.

 

또한, 지난해 전북형 첨단 스마트 양식시스템 구축사업 상세전략 수립 및 타당성 조사용역을 통해 중앙정부의 예산지원 타당성과 경제성까지 입증 받아 최종 공모에 선정됐다.

 

임실군은 의 선제적 대응과 각고의 노력으로 선정된 사업의 대상지 유치에 성공한 만큼, 연구시설 건립을 통한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내수면 '흰다리새우 스마트양식' 연구시설 유치로 고부가가치 산업인 흰다리새우 양식이 새로운 주민소득을 창출하는 기반이 마련됐다""현재 추진하고 있는 옥정호 친환경 관광개발 사업과 연계한 먹거리 관광클러스터 사업단지로 발전시켜 나갈 수 있도록 행정력을 모으게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은 전국 내수면 양식장 면적의 32.3%(268ha)로 전국 1위를 차지하고 있으나 세대와 식생활 변화에 따른 민물고기 소비 감소와 중국 등 해외의 저렴한 수산물 수입 증가에 따른 선제적 대응이 절실했다.

 

그 일환으로 자체예산과 연구 인력을 투입, 지난 2018년 흰다리새우 예비시험을 시작, 2019~2020년 흰다리새우 저염 양식 시험연구를 통해 바다가 아닌 내륙에서도 새우를 양식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msil-gun 'Smart Shrimp Research Facility' Attracted

The nation's firstEven if the sea is far away, mass production is possible and expected to create an income source

 

Reporter Kim Hyun-jong

 

Imsil-gun, Jeollabuk-do has become the first country in the country to attract a 'white shrimp research facility' that can mass-produce even if the sea is far away, so that local residents can find a new source of income.

 

In particular, it is expected to emerge as a new tourism cluster business complex in connection with comprehensive tourism projects such as Okjeongho Bungeoseom Island, which has anchored under the banner of opening the Seomjin River Renaissance with the main goal of a great leap forward for future development.

 

On the 10th, Imsil-gun announced, "We have achieved a splendid achievement of attracting a high-value-added project, 'Smart Farming for White Shrimp', in the area of ​​Ssangam-ri, Unam-myeon, where Okjeongho is located."

 

The establishment of the empirical research facility was selected by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in February for the 'Environmental Aquaculture and Fisheries Promotion' project by Jeonbuk Province, and overcame fierce competition with some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for the selection of the target site.

 

Accordingly, from this year to 2023, a total of 7 billion won (3.5 billion won from the state budget and 3.5 billion won from the provincial budget) will be invested in the construction of facilities that apply the eco-friendly smart aquaculture system.

 

Once the empirical research facility for 'Smart Shrimp Farming' is completed, high value-added P. vannamei can be mass-produced and applied to small-scale aquaculture farms even if the sea is not adjacent, creating a new income base for farmers.

 

Imsil-gun emphasized the convenience of transportation around Ssangam-ri, Unam-myeon, and the synergy effect through the Unam specialized complex development project in this site competition.

 

The area of ​​Ssanam-ri, Unam-myeon, has a high possibility of expansion in the future as it is close to the site of the Unam specialized complex development project and has smooth traffic with other regions as it is adjacent to local and national roads.

 

In addition, the fact that the service infrastructure such as financial institutions and each administrative institution is complete led to a high score.

 

In addition, last year,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detailed strategies for the Jeonbuk-type advanced smart aquaculture system construction project and the feasibility study service, the feasibility and economic feasibility of the central government's budget support were proven and selected for the final competition.

 

Imsil-gun plans to maximize various synergies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research facilities as it has succeeded in attracting the selected project sites through the preemptive response of the province and hard work.

 

Shim Min, the mayor of Imsil said, “By attracting research facilities for ‘smart shrimp farming’ in the inland waters, the high-value-added industry, vannamei shrimp farming, has laid the foundation for generating new income for residents. Let's gather administrative power to develop it into a food tourism cluster business complex," he said.

 

Meanwhile, Jeonbuk ranked first in the nation with 32.3% (268ha) of the total area of ​​inland fish farms in the country, but a preemptive response was urgently needed due to a decrease in freshwater fish consumption due to changes in generations and dietary habits and an increase in imports of cheap aquatic products from overseas such as China.

 

As part of that, we invested our own budget and research manpower to develop a technology that can cultivate shrimp inland, not in the sea, through a preliminary test for P. vannamei in 2018, and a low-salt aquaculture test and study for P. vannamei from 2019 to 2020. di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