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2021 전북 스타 소상공인 선정!
'㈜아임' 영예의 대상…(유)아리울현푸드ㆍ떼구르 '최우수상'
기사입력: 2021/09/10 [18:0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올해로 10번째를 맞는 '전라북도 스타 소상공인 선정 공개오디션'이 10일 전북도청 4층 대회의실에서 유튜브로 생중계하는 방식으로 도민평가단 150명이 영상을 시청하며 문자투표로 심사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 가운데 송하진(가운데) 도지사가 시상식 직후 흐뭇한 표정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2021년 전북을 대표하는 소상공인이 선정됐다.

 

올해로 10번째를 맞는 '전라북도 스타소상공인 선정 공개오디션'10전북도청 4층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가운데 헤어드라이기 제조업체인 '아임(대표 성열규)'이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또 농업회사법인인 '()아리울현푸드(대표 신현주 = 김치류절임류반찬 등)''떼구르(대표 오세희 = 컵과일수제청과일바구니 등)'가 각각 최우수상을 거머쥐며 최고 스타소상공인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우수상은 '액티부키(대표 이동원 = 작물재배소프트웨어 개발 등)''GS코리아(대표 김세용 = 조경원예용 화분)''이레농원(대표 박연미 = 농가체험치유경관농업)' 3개 업체가 선정됐다.

 

10일 열린 공개 오디션은 서류심사 현장심사 발표심사 등 3차례 예선 심사를 통과한 업체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공개오디션은 업체별 소개 영상과 발표와 심사위원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했으며 전문심사위원 5명과 도민 심사위원 150여명이 아이템 경쟁력차별성성장 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평가했다.

 

특히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차단을 위해 비대면 방식이 적용됐으며 대회의실에서 방역 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송하진 도지사일자리경제본부장일자리경제정책관오디션참가 6개 업체전문 심사위원 5명과 촬영 등 필수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생중계됐다.

 

도민평가단으로 선발된 150명은 영상을 시청하며 문자투표로 심사에 참여했다.

 

대상을 수상한 아임과 최우수상을 수상한 ()아리울현푸드떼구르에게 '전라북도 스타소상공인' 현판과 함께 경영지원금(대상 = 2,500만원최우수상 각 1,000만원)이 지급됐다.

 

또한, 각 업체별 TV광고 제작 및 송출(2주간 14회 이상)이 예정돼 있고 희망할 경우 전북신용보증재단을 통해 3,000만원의 특례보증(이차보전 2%)도 이뤄진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시상에 앞서 "스타소상공인 육성사업을 통해 사회적 거리두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물하고 싶다""스타소상공인들이 도내 소상공인에게 성공적인 롤 모델로 기억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6월부터 본선에 진출한 6개 업체의 성공스토리인터뷰 내용 등 홍보 영상이 공중파 방송(JTV 전주방송)을 통해 방영했다.

 

스타소상공인 지원 사업을 홍보하고 업체의 역량을 보여주는 기획으로 많은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한편, 2012년 국내 최초로 시작한 '전라북도 스타소상공인'육성사업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소상공인을 도민평가단의 투표로 선정해 비즈니스 롤 모델로 육성하는 제도다.

 

지난 3월 전북도와 전북 소상공인광역지원센터는 올해 스타소상공인 참여 업체를 공개 모집한 결과, 15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할 만큼 큰 인기를 끌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2021 Jeonbuk Star Small Business Selected!

Grand Prize of 'I'm Co. Ltd.' Ariul Hyun FoodTegur 'Best Prize'

 

Reporter Kim Hyun-jong

 

Small business owners representing Jeonbuk in 2021 were selected.

 

Jeollabuk-do Star Small Business Selection Public Audition, which marks its 10th anniversary this year, was held at the 4th floor conference room of the Jeollabuk-do Provincial Office on the 10th.

 

In addition, '(U) Ariulhyun Food (CEO Shin Hyun-joo = kimchi, pickles, side dishes, etc.)' and 'Tegur (CEO Oh Se-hee = cup fruit, homemade syrup, fruit basket, etc.)', which are agricultural corporations, won the top prizes, respectively. He won the title of Star Small Business.

 

Excellence prizes were awarded to three companies: 'Activity Booky (CEO Lee Dong-won = Crop cultivation, software development, etc.)', 'GS Korea (CEO Kim Se-yong = landscaping horticulture pots)', 'Ire Farm (CEO Park Yeon-mi = Farmhouse Experience, Healing Landscape Agriculture)' has been selected

 

The public audition held on the 10th was held for companies that passed the preliminary screening three times: document screening on-site screening presentation screening.

 

The public audition was conducted in the order of introduction videos and presentations by each company, followed by questions and answers from the judges. Five professional judges and about 150 local judges evaluated the items' competitiveness, differentiation, and potential for growth.

 

In particular, a non-face-to-face method was applied to prevent and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and while observing quarantine rules in the conference room, Governor Song Ha-jin, Head of the Job Economy Headquarters, Job Economic Policy Officer, 6 companies participating in the audition, 5 professional judges, and essential personnel including filming attended. In the middle, it was broadcast live on YouTube.

 

150 people selected by the provincial evaluation team watched the video and participated in the evaluation through text voting.

 

Management support (grand prize = 25 million won, top prize: 10 million won each) was paid along with a signboard 'Jeonlabuk-do Star Small Business' to IM Co.

 

In addition, each company is scheduled to produce and broadcast TV advertisements (more than 4 times a day for 2 weeks).

 

Prior to the award ceremony,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Through the Star Small Business Development Project, I want to present dreams and hopes to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struggling with social distancing." I will support you,” he said.

 

Promotional videos such as the success stories and interviews of the six companies that entered the finals since last June were broadcast on the airwaves (JTV Jeonju Broadcasting).

 

It was well-received by many viewers as a project to promote the Star Small Business Support Project and show the company's capabilities.

 

Meanwhile, the 'Jeonlabuk-do Star Small Businesses' fostering project, launched for the first time in Korea in 2012, is a system that selects small business owners with high growth potential through voting by the provincial evaluation group and nurtures them as business role models.

 

In March last year, Jeonbuk-do and Jeonbuk Small Entrepreneurs' Wide Area Support Center were so popular that they recorded a high competition ratio of 15 to 1 as a result of publicly recruiting participating companies for this year's star small busines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