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권익현 부안군수 '현장행정' 잰걸음
상생 국민지원금… 추석 전까지 신속하게 지급 '총력'
기사입력: 2021/09/13 [13:4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방문 신청이 13일부터 전국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권익현(오른쪽) 전북 부안군수가 읍사무소를 방문해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군민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현장행정을 펼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방문 신청이 13일부터 시작된 가운데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읍사무소를 방문해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군민들의 의견을 청취하는 현장행정을 펼쳤다.

 

권 군수는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이 이번 상생 국민지원금으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신속하고 원활하게 지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6월 건강보험료를 기준 가구소득 하위 80%를 대상으로 1인당 25만원을 세대주 여부와 관계없이 성인은 개인별로 신청해 받을 수 있는 내용을 정확하게 숙지해 안내 및 홍보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인 개인별(미성년 자녀는 동일 주소지 내 세대주 신청 및 수령)로 신청 가능한 만큼, 지급 업무 처리를 하는 과정에 개인정보가 유출되지 않도록 관리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 확진자의 경로를 보면, 가족미상지인 모임 등의 순으로 감염된 사례가 압도적인 만큼, 사랑하는 가족과 직장동료지인 등으로 전파되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백신 예방접종이 꼭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끝으로 "이번 추석 연휴가 중요한 고비로 방역에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우선으로 노력해 줄 것"을 거듭 강조한 뒤 "군민들 역시 다소 느슨해질 수 있는 마스크 착용손소독모임 금지 등의 방역 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주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부안읍 전체 인구 가운데 94.3%(6월말 기준)19,726(49)이 국민 상생지원금 대상자로 분류된 가운데 지난 10일까지 37%가 온라인으로 신청을 접수해 지급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오프라인 신청 첫 주인 13일부터 오는 17일까지 요일제가 적용된다.

 

이에 따라, 출생연도를 기준으로 월요일 1 / 6화요일 2 / 7수요일 3 / 8 목요일 4 / 9금요일 5 / 0번이 신청 가능하다.

 

신용체크카드로 지급받는 경우 카드와 연계된 은행을 방문하면 가능하고 선불카드 또는 지역사랑상품권으로 받으려면 주소지 관할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온라인 신청의 경우 출생연도와 상관없다.

 

신청기간은 오는 1029일까지며 1231일까지 사용하지 않으면 자동으로 소멸된다.

 

이번 재난지원금은 건강보험료 기준 소득 하위 80% 가구를 대상으로 1인당 25만원씩 지급한다.

 

1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는 특례 기준이 적용돼 전 국민 88%가 지급 대상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Kwon Ik-hyeon, Mayor of Buan County, 'Field Administration'

Mutual Support National FundExpedited payment before Chuseok 'total effort'

 

Reporter Lee Han-shin

 

While the application for a visit to the COVID-19 co-prosperity national subsidy started on the 13th, Kwon Ik-hyeon, the governor of Buan-gun, Jeollabuk-do, visited the township office to encourage the hard work of the employees and conduct on-site administration to listen to the opinions of the citizens.

 

At the meeting, Governor Kwon said, "I hope that this win-win national subsidy will help even a little bit to the citizens who are suffering a lot from the prolonged Corona 19."

 

“Based on health insurance premiums in June this year, we will do our best to guide and promote 250,000 won per person for the bottom 80% of household income by fully understanding the contents that adults can apply for individually regardless of whether they are the head of the household or not. " requested.

 

“Based on health insurance premiums in June this year, we will do our best to guide and promote 250,000 won per person for the bottom 80% of household income by fully understanding the contents that adults can apply for individually regardless of whether they are the head of the household or not. " requested.

 

In addition, he emphasized, "As individual adults can apply (for minor children to apply for and receive the head of household within the same address), please do thorough management so that personal information is not leaked in the process of payment processing."

 

“If you look at the path of local confirmed cases, the overwhelming majority of cases were infected in the order of family, unknown, acquaintances, etc., so vaccination is essential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infection that spreads to loved ones, co-workers, and acquaintances. needed," he requested.

 

Finally, after repeatedly emphasizing, "We will make our utmost efforts to prevent blind spots in quarantine as this Chuseok holiday is an important turning point," and then, "The military should also follow quarantine rules such as wearing a mask, sanitizing hands, and bans on gatherings, which may loosen up a bit too. We hope that you will comply,” he added.

 

Meanwhile, 94.3% of the total population of Buan-eup, or 19,726 people (4.9 billion won), or 94.3% (as of the end of June), were classified as beneficiaries of the national win-win support fund.

 

The day system is applied from the 13th to the 17th of the first week of offline application.

 

Accordingly, based on the year of birth, you can apply for Monday 1 / 6, Tuesday 2 / 7, Wednesday 3 / 8, Thursday 4 / 9, Friday 5 / 0.

 

If you are receiving payment by credit or debit card, you can visit the bank associated with the card.

 

In the case of online application, the year of birth is irrelevant.

 

The application period is until October 29, and if it is not used by December 31, it will automatically expire.

 

The disaster subsidy will provide 250,000 won per person to households in the bottom 80% of the income bracket based on health insurance premiums.

 

Special standards apply to single-person households and dual-income households, and 88% of the total population is eligible for payment.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