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군 '아열대 과수' 시범단지 조성
애플망고ㆍ파파야ㆍ바나나… 시설 하우스 '재배' 적응 시험
기사입력: 2021/09/14 [12:4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가영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대표적인 아열대 작물인 '애플망고'가 전북 임실지역 시설하우스에서 재배돼 소비자들의 식탁에 오를 수 있게 됐다.                                                                                                          / 사진제공 = 임실군청     © 김가영 기자

 

 

 

 

 

 

대표적인 아열대 작물 '애플망고'가 전북 임실지역 시설하우스에서 재배돼 소비자들의 식탁에 오를 수 있게 됐다.

 

전북 임실군은 "최근 우리나라 기후는 지난 100년간 평균 기온이 1.7가량 상승한 기후 온난화 현상으로 원예작물 주산지가 점점 북상해 신소득 작목인 애플망고 등 아열대 과수단지 조성을 위한 시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14일 밝혔다.

 

특히 지난해부터 시설 하우스를 보유하고 있는 농가 3곳을 선정 애플망고 파파야 바나나 등 아열대 과수 재배를 위한 지원을 하고 있다.

 

묘목상토기반 시설공사 등을 지원해 총 3,995의 재배단지에서 지역 적응시험이 진행되고 있다.

 

농촌진흥청농업기술원과 연계, 재배 기술 공유 네트워크를 구축해 고품질 아열대 작물 재배 기술을 바탕으로 지역 소비자를 위한 체험형 아열대 작물 재배 농장을 육성할 계획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기후 온난화 및 소비패턴 변화에 발맞춰 농가 신소득 작목 발굴과 경쟁력을 강화를 위한 아열대 과수 도입 시범 사업을 지역 농업환경에 맞게 체계적으로 육성하고 안정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기후 온난화 및 소비패턴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새로운 농가 소득원으로 창출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임실에서 재배되고 있는 애플망고파파야바나나는 내 고향 텃밭에서 생산되는 까닭에 충분한 숙성 과정을 거쳐 수확하는 등 유통과정을 크게 줄여 본연의 신선한 맛을 느낄 수 있어 타 지역 생산물에 비해 매우 유리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msil-gun 'Subtropical Fruit Tree' Demonstration Complex Creation

Apple Mango, Papaya, BananaFacility House Adaptation Test

 

Reporter Kim Ga-young

 

Apple mango, a representative subtropical crop, was grown in a facility house in Imsil, Jeollabuk-do, and is now available to consumers' table.

 

Imsil-gun, Jeollabuk-do, said on the 14th, "Recently, the climate of Korea has been warming by about 1.7, with the average temperature rising by about 1.7over the past 100 years. said.

 

In particular, since last year, three farms with facility houses have been selected and supported for the cultivation of subtropical fruit trees such as apple mango, papaya, and banana.

 

Local adaptation tests are being carried out in a cultivation complex with a total area of ​​3,995by supporting the construction of seedlings, soil, and infrastructure.

 

By establishing a cultivation technology sharing network in connection with the Rural Development Administration and the Provincial Agricultural Technology Institute, it plans to foster experiential subtropical crop cultivation farms for local consumers based on high-quality subtropical crop cultivation technology.

 

Shim Min, Mayor of Imsil said, "In line with climate warming and changes in consumption patterns, we are looking for ways to systematically foster and stably support a pilot project to introduce subtropical fruit trees to find new income crops and strengthen competitiveness in farm households in line with the local agricultural environment. there," he explained.

 

He added, "We will spare no effort to actively respond to climate warming and changes in consumption patterns so that they can be created as a new source of income for farmers."

 

On the other hand, since the apple mango, papaya, and banana grown in Imsil are produced in my hometown garden, the distribution process is greatly reduced, such as harvesting after a sufficient ripening process, so that the original fresh taste can be felt, which is very advantageous compared to other local products. is being evaluat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