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추석 연휴 '24시간 응급진료체계' 가동
전북, 14개 시ㆍ군… 병ㆍ의원 및 약국 '휴일 지킴이' 지정
기사입력: 2021/09/14 [14:2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도는 추석 연휴 기간인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응급환자 진료 및 의료기관 이용 불편 최소화를 위해 24시간 응급환자 진료가 가능하도록 응급실 전담의사 배치 등을 골자로 비상 진료 체계를 가동한다.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추석 연휴 기간인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응급환자 진료 및 의료기관 이용 불편 최소화를 위해 비상진료대책상황실이 운영된다.

 

전북도는 "24시간 응급환자 진료가 가능하도록 응급실 전담의사 배치 등 원활한 응급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도내 각 시군별로 비상 진료 체계를 가동한다"14일 밝혔다.

 

특히 의약품 구입을 위한 약국도 연휴 기간 동안 일자별로 휴일 지킴이 약국을 지정해 불편이 없도록 운영된다.

 

또한 권역응급의료센터인 전북대병원과 원광대병원을 포함한 응급의료기관(21개소 = 응급의료시설 1개소 포함)은 평소와 동일하게 응급실을 운영하고 전라북도의사회 치과의사회 한의사회 약사회 등과 공동으로 의원 약국 보건소(지소진료소) 등을 비상 진료기관으로 지정한다.

 

, 다수의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재난 상황에 효율적으로 대비하는 등 신속한 초기 의료대응 및 상황관리를 할 수 있도록 신속대응반도 도내 14개 시군별로 운영된다.

 

재난거점병원인 전북대병원과 원광대병원은 재난의료지원팀(DMAT)을 상시 운영한다.

 

이 밖에도, 코로나19 등 감염병 관리체계 강화 및 방역대책반을 편성하는 등 선별진료소도 운영한다.

 

방역대책반은 역학조사반이송반선별진료소 근무반으로 편성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근무하며 확진자 동선 포함자접촉자해외입국자유증상자 등을 대상으로 신속하게 검체를 채취하고 역학조사자가격리 관리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의료기관 및 약국 방문이 어렵거나 가벼운 증상일 경우 안전상비의약품 판매업소로 지정된 24시간 운영 편의점에서 소화제감기약 등을 구입할 수 있다.

 

전북도 이정우 보건의료과장은 "추석 연휴에도 응급의료체계가 원활하게 가동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연휴 기간 동안 응급환자에 대한 상담과 진료안내 등이 필요할 경우 119 구급상황관리센터(국번없이 119) 및 보건복지부콜센터(국번 없이 129) 또는 시군 보건소에 문의하면 당직의료기관 및 약국 등을 안내받을 수 있다.

 

오는 18일 자정부터 인터넷 주요포털에서 '명절 진료'를 검색하거나 응급의료정보센터 홈페이지(www.e-gen.or.kr) 및 응급의료 정보제공 앱(App)을 통해 가장 가까운 위치의 의료기관이나 약국을 검색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Operation of '24-hour emergency treatment system' during Chuseok holidays

Jeollabuk-do, 14 cities and countiesDesignated as 'holiday keeper' for hospitals, clinics and pharmacies

 

Reporter Yohan Lee

 

From the 18th to the 22nd of the Chuseok holiday period, the emergency treatment countermeasures room will be operated to treat emergency patients and minimize the inconvenience of using medical institutions.

 

Jeollabuk-do announced on the 14th that "Emergency treatment system will be operated for each city and county in the province to provide smooth emergency medical services such as dispatching an emergency room doctor so that emergency patient treatment is possible 24 hours a day."

 

In particular, pharmacies for purchasing medicines are operated without inconvenience by designating holiday keeper pharmacies by day during the holiday period.

 

In addition, emergency medical institutions (21 places = including 1 emergency medical facility), including regional emergency medical centers,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operate emergency rooms as usual, and cooperate with Jeollabuk-do Medical Association Dentist Association Korean Medical Association Pharmacist Association. Hospitals and clinics, pharmacies, and public health centers (branch offices and clinics) are designated as emergency medical institutions.

 

In addition, the Rapid Response Team is operated by 14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to enable rapid initial medical response and situation management, such as efficiently preparing for disaster situations that can cause multiple casualties.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which are disaster base hospitals, operate the Disaster Medical Assistance Team (DMAT) at all times.

 

In addition, screening clinics are operated, such as strengthening the management system for infectious diseases such as COVID-19 and organizing a quarantine countermeasure team.

 

The quarantine countermeasure team is organized into an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team, a transfer team, and a screening clinic working group and works from 9:00 am to 6:00 pm. We plan to conduct investigations and self-quarantine management.

 

In addition, if visiting medical institutions and pharmacies is difficult or if the symptoms are mild, you can purchase digestive and cold medicines at convenience stores that are open 24 hours a day designated as a safety over-the-counter drug store.

 

"We are doing our best to prepare everything so that the emergency medical system can operate smoothly even during the Chuseok holiday," said Lee Jung-woo, head of the health and medical department of Jeollabuk-do.

 

Meanwhile, if you need counseling and medical guidance for emergency patients during the holiday period, contact the 119 Emergency Management Center (119 without an area code),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call center (129 without an area code), or a city/gun health center to provide on-call medical institutions and pharmacies. can be guided.

 

From midnight on the 18th, search for 'holiday treatment' on major internet portals or visit the nearest medical institution or pharmacy through the Emergency Medical Information Center website (www.e-gen.or.kr) and emergency medical information app. can be searched for.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