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정읍시, 전국대회 규모 '국궁장' 준공
4개 사대ㆍ휴게실ㆍ회의실 등… 생활체육 활성화 기대
기사입력: 2021/09/16 [12:5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유진섭(왼쪽에서 일곱 번째) 전북 정읍시장ㆍ조상중 정읍시의회 의장ㆍ박수연 전라북도 궁도협회 박수현 회장ㆍ정읍시 궁도협회 김대식 회장 등 주요 참석자들이 지난 15일 전국 대회를 유치할 수 있는 규모의 '국궁장' 준공 테이프 커팅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정읍시청     © 김현종 기자

 

▲  유진섭 정읍시장이 부지면적 30,595㎡에 건축 연면적 736㎡ 규모의 지상 1층으로 완공된 '국궁장 '사대에서 본격적인 운영을 알리는 첫 활 시위를 당기고 있다.                                                                                        © 김현종 기자

 

 

 

 

 

 

전북 정읍시 상평동 일원에 전국 규모의 대회 유치가 가능한 '국궁장'이 준공돼 전통문화 예술의 도시를 알리는 동시에 지역경제 활성화 견인에 톡톡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읍시는 "총사업비 43억원을 투입, 부지면적 30,595에 건축 연면적 736규모의 지상 1층으로 우리나라 전통 무예이자 정신문화로 5,000년이 넘는 역사를 지닌 전통 스포츠 국궁의 명맥을 이을 '국궁장'이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16일 밝혔다.

 

새롭게 조성인 국궁장은 한 면당 7명씩 총 28명의 궁도가 동시 가능한 4개의 사대에 대기홀과 남여 궁방 및 휴게실회의실창고93대의 차량이 동시에 주차할 수 있는 주차장등의 부대시설을 갖췄다.

 

특히 공사 과정에 발생한 사토 92,096가 내장 천변로 확장공사와 태인 축구장 조성사업 등 지역 공공사업장 22개소에 활용돼 약 13억원 예산을 절감하는 효과를 거뒀다.

 

정읍시는 국궁장이 새롭게 조성됨에 따라, 전통 무예인 국궁에 대해 시민들의 관심을 높여 생활체육 활성화에 기여하는 동시에 심신 수련과 건강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심신 운동으로 잡념이 많으면 절대 과녁을 맞힐 수 없는 국궁장이 체육을 사랑하는 많은 시민이 즐겨 찾고 애용하는 생활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앞으로도 다양한 문화생활 향유와 즐거운 체육 생활을 위해 인프라 확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궁도는 예로부터 육예(六藝)의 하나로 덕행을 수양하는 방법이자 심신을 단련하고 국가 비상시를 대비하는 훈련 방법으로 중요한 의미를 가졌다.

 

전통 활쏘기인 국궁은 오랫동안 한민족을 대표하는 무예이자 생활스포츠로서 명맥을 이어 오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geup City completes national competition-scale 'Gukgungjang'

4 stations, lounge, conference room, etcExpectation of vitalization of life sports

 

Reporter Kim Hyun-jong

 

The 'Gukgungjang', which can host national-scale competitions, was completed in Sangpyeong-dong, Jeongeup-si, Jeollabuk-do, and is expected to play a significant role in promoting the local economy while promoting the city of traditional culture and art.

 

The city of Jeongeup said,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KRW 4.3 billion, and a ground floor of 30,595 m² and a total floor area of ​​736 m², the 'Gukgungjang' is a full-fledged 'Gukgungjang', a traditional Korean martial art and spiritual culture with a history of more than 5,000 years. Operation has begun,"he said on the 16th.

 

The newly constructed national archery hall is equipped with 4 four stations that can simultaneously hold 28 archery players, 7 per side, and ancillary facilities such as a waiting hall, male and female archery rooms, rest rooms, conference rooms, warehouses, and a parking lot that can accommodate 93 vehicles at the same time.

 

In particular, 92,096 of soil generated during the construction process was used for 22 local public works, including the Naejangcheonbyeon-ro expansion project and the Taein soccer field construction project, saving about KRW 1.3 billion in budget.

 

Jeongeup City expects that, as a new national archery field is established, it will increase citizens' interest in the traditional martial art of national archery, thereby contributing to the vitalization of physical education and physical training and health promotion.

 

Jeongeup Mayor Yoo Jin-seop said, "I hope that the national archery field, which can never hit the target if there are a lot of distractions due to physical and mental exercise, will become a living space enjoyed and used by many citizens who love sports." I will do my best for it,” he said.

 

On the other hand, archery has been a method of cultivating virtue as one of the six arts since ancient times, and it has had an important meaning as a training method to train mind and body and prepare for national emergencies.

 

The traditional archery, national archery, has long been handed down as a martial art and daily sport representing the Korean peopl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