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정읍시 '전통시장 활성화 장보기' 추진
유진섭 시장… 위축된 소비 활력ㆍ물품 복지시설 기부
기사입력: 2021/09/16 [16:1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유진섭(앞줄 가운데) 전북 정읍시장이 추석명절을 맞아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16일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진행한 뒤 '전통시장이 최고야!'를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정읍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정읍시가 추석명절을 맞아 서민경제 안정화를 골자로 오는 17일까지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을 전개한다.

 

지난 8일부터 시작된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시청 전 공무원이 자발적으로 전통시장 장보기를 추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유진섭 시장은 16일 샘고을시장과 연지시장을 차례로 방문해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소비심리가 위축되면서 직격탄을 맞은 상인들을 위로격려하는 등 생필품과 명절 제수용품 등 다양한 물품을 구입했다.

 

이 자리에서 유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모두가 힘들지만 안전하고 편안한 추석 명절이 될 수 있도록 명절 물가안정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문을 연 뒤 "전통시장은 지역 골목상권의 뿌리로 우리 고유의 전통과 정성가 깃든 지역경제의 기반"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추석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가 지역경제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고 시민들의 안전한 장보기를 위해 방역과 환경정비에도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어렵고 힘들 때 희망을 갖고 서로 도와가며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지역 상권의 적극적인 이용과 협조"를 덧붙였다.

 

유 시장이 이날 장보기 행사를 통해 직접 구입한 생필품과 농산물 등은 지역 노인장애인시설 3개소와 소외계층에 전달됐다.

 

한편, 정읍시는 지역 각 유관기관 및 사회단체 등에 전통시장 이용 협조를 요청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geup City promotes 'traditional market revitalization shopping'

Mayor Jinseop YooReduced consumption vitality and donation of goods and welfare facilities

 

Reporter Kim Hyun-jong

 

Jeongeup City, Jeollabuk-do, is launching a 'traditional market revitalization campaign' until the 17th, with the aim of stabilizing the economy of the common people in celebration of the Chuseok holiday.

 

This campaign, which started on the 8th, is carried out in a way that all city hall officials voluntarily promote traditional market shopping in order to revitalize traditional markets that are suffering from the 4th pandemic of Corona 19.

 

Mayor Yoo Jin-seop visited Samgoeul Market and Yeonji Market in turn on the 16th to purchase various items such as daily necessities and holiday necessities, such as comforting and encouraging merchants who were hit directly as consumer sentiment shrank in the aftermath of the prolonged Corona 19.

 

At this meeting, Mayor Yoo said, "Although it is difficult for everyone in the aftermath of the prolonged Corona 19, we will do our best to manage the price stability of the holiday so that it can be a safe and comfortable Chuseok holiday." It is the foundation of the local economy in which the tradition and sincerity of the

 

"We hope that this Chuseok traditional market shopping event will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we are concentrating our administrative efforts on quarantine and environmental maintenance to ensure safe shopping for citizens." Active use and cooperation of local commercial districts to ensure that

 

The daily necessities and agricultural products that Mayor Yoo directly purchased through the shopping event were delivered to three local elderly and disabled facilities and to the underprivileged.

 

Meanwhile, the city of Jeongeup requested cooperation in the use of traditional markets from relevant local organizations and social group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