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어린이놀이터 '유니버설 디자인' 적용
전주, 솔내 어린이공원… 그물 해먹ㆍ트램펄린 등 창의놀이터 조성
기사입력: 2021/09/23 [12:4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미끄럼틀 ▲ 바구니 그네 ▲ 그물 해먹 ▲ 트램펄린 ▲ 모래놀이를 즐길 수 있는 창의놀이터로 조성될 송천동 '솔내 어린이공원 놀이터' 전경.                                                                                                                        © 이요한 기자

 

▲  오는 12월까지 ▲ 모험놀이대 ▲ 짚라인 ▲ 모래놀이장 ▲ 휴게 및 운동시설 등이 갖춰질 인후동 '북가재미 어린이공원' 조감도.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시가 성별연령국적문화적 배경장애 유무 등에 상관없이 누구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한 '어린이 놀이터'를 조성한다.

 

전주시는 "덕진동 쇠똥구리공원과 효장동 효문풍남 어린이공원에 이어 총사업비 83,700만원을 투입 '솔내 어린이공원 놀이터 환경개선' '북가재미 어린이공원 생태놀이터 조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23일 밝혔다.

 

먼저, 솔내 어린이공원은 미끄럼틀 바구니 그네 그물 해먹 트램펄린 모래놀이를 즐길 수 있는 창의놀이터로 조성된다.

 

특히 조성 과정에 인근 신동초등학교 학생들이 직접 워크숍에 참여해 뛰놀수 있는 놀이터를 디자인하는 데 힘을 보태 각별한 의미를 담아냈다.

 

, 인후동 북가재미 어린이공원 역시 인후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이 워크숍에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한 결과를 반영, 12월까지 모험놀이대 짚라인 모래놀이장 휴게 및 운동시설 등이 갖춰질 예정이다.

 

이와 함께, 덕진공원에 총사업비 18,800만원을 투입 '(가칭) 야호 맘껏 작은도서관'도 오는 10월까지 구축한다.

 

작은도서관이 완공되면 지난 3월 개장한 덕진공원 맘껏숲&하우스와 함께 놀이 환경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주시는 지난 1월 덕진동 주택단지에 들어선 쇠똥구리공원에 인공언덕 놀이대짚라인바구니 그네 등을 설치해 창의적이고 특색 있는 모험놀이터로 조성했다.

 

5월에는 효자동 효문 어린이공원을 킥보드자전거스케이트보드 등을 타며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다.

 

인근 풍남어린이공원도 바구니 그네그물 놀이대나무집 등 다양한 놀이를 체험할 수 있도록 공간을 조성했다.

 

전주시 최현창 기획조정국장은 "어린이를 위한 투자는 곧 미래를 위한 투자라는 믿음을 갖고 아동을 위한 놀이터 환경을 개선해 나갈 것"이라며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해 창의적이고 모험적인 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특색 있는 '야호 놀이터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ju City applied 'Children's Playground, Universal Design'

Sollae Children’s ParkCreation of creative playgrounds such as hammocks and trampolines

 

Reporter Yohan Lee

 

Jeonju, Jeollabuk-do will create a 'children's playground' with universal design so that anyone can use it easily, regardless of gender, age, nationality, cultural background, or disability.

 

Jeonju City said on the 23rd, "After Deokjin-dong Sootonguri Park and Hyojang-dong Hyomun/Pungnam Children's Park, the total project cost is 837 million won to promote the 'Sollae Children's Park Playground Environment Improvement' and 'Bukgajami Children's Park Ecological Playground' projects." said.

 

First, Sollae Children's Park will be created as a creative playground where you can enjoy slide basket swing net hammock trampoline sand play.

 

In particular, during the construction process, students from nearby Shindong Elementary School participated in the workshop and contributed to designing a playground where they could run and play.

 

In addition, Bukgajami Children's Park in Inhu-dong will also be equipped with adventure play area zip line sand playground rest and exercise facilities by December, reflecting the results of the children's participation in the workshop and presenting various opinions.

 

At the same time, a total project cost of 188 m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Deokjin Park to build a '(tentative name) Yaho All-You-Can-Eat Small Library' by October.

 

When the small library is completed, it is expected that the play environment will be further strengthened along with the Deokjin Park Unlimited Forest & House, which opened in March.

 

Jeonju City installed artificial hill playgrounds, ziplines, and basket swings in Sootdongguri Park, which was built in the Deokjin-dong housing complex in January, to create a creative and unique adventure playground.

 

In May, Hyomun Children's Park in Hyoja-dong was decorated as a space where you can enjoy riding a kickboard, bicycle, or skateboard.

 

The nearby Pungnam Children's Park has also created a space to experience various games such as a basket swing, a net play area, and a tree house.

 

Choi Hyun-chang, head of the Planning and Coordination Bureau of Jeonju City, said, "With the belief that investment for children is an investment for the future, we will improve the playground environment for children. We will continue to expand the 'Yaho Playground'," he sai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제8회 부안노을축제' 22일 개막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