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군 '재해예방 사업, 980억원' 투입
기후변화 선제적 대응… '국ㆍ도비' 대거 확보
기사입력: 2021/09/24 [12: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임실군이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 등 기후변화로 피해를 입을 수 있는 군민의 소중한 재산과 귀중한 인명을 보호하기 위해 15개 지구에 국ㆍ도비 490억원 등 총 980억원을 투입하는 재해위험지구개선 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한다.       (임실군청 전경 및 심 민 군수)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임실군이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 등 기후변화로 피해를 입을 수 있는 군민의 소중한 재산과 귀중한 인명을 보호하기 위해 재해위험지구개선 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한다.

 

특히 하천 제방 및 교량의 통수단면 부족으로 침수 및 범람 우려가 있는 15개 지구에 국도비 490억원 등 총 980억원을 투입하는 풍수해생활권종합정비 등이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

 

이들 사업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임실오수 풍수해생활권종합정비 2개 지구 866억원 재해위험개선지구정비 2개 지구 34억원 재해위험저수지정비 5개 지구 57억원 조기경보시스템 구축 6개 지구 23억원 등이다.

 

먼저, 풍수해생활권종합정비는 20018년 임실지구가 행안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돼 천 정비 1.3km 우수관로 정비 9km 펌프장 1개소 설치 교량 재가설 2개소 등 침수피해 예방 등이 오는 2024년까지 완료된다.

 

올해에는 오수지구가 2022년도 공모사업에 확정되면서 국도비 등 총사업비 480억원을 투입, 5년간 우수관거 정비 5km배수펌프장 3개소소하천정비 0.76km지방하천정비 0.25km교량 5개소 등이 정비되는 만큼,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피해를 예방할 수 있게 됐다.

 

, 기후변화에 따른 재해 발생 우려가 높은 지역을 체계적으로 정비하는 동시에 선제적인 예방을 위해 추진하는 재해위험지구 개선 사업으로 신덕면 오궁지구와 관촌면 두기지구가 확정됐다.

 

아울러, 한가실제후곡제목동제죽원제노산제 등의 재해위험 저수지 정비 사업이 완료되면 붕괴사면유실 등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고 누수방지를 통해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 및 확보도 가능하게 된다.

 

또한 재해위험 징후를 사전에 감지해 주민들이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수풍방수율치이인부흥정월제'6개소에 23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오는 12월까지 조기경보시스템도 구축된다.

 

심 민 임실군수는 "앞으로도 재난재해예방과 지역민의 재산 및 생명 보호를 위해 신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는 등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는 관련 사업이 중단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국도비 확보에 행정력을 모아 재해로부터 '안전한 임실'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msil-gun 'disaster prevention project, 98 billion won' invested

Preemptive response to climate changeSecuring a large number of 'national and provincial governments'

 

Reporter Kim Hyun-jong

 

Imsil-gun, Jeollabuk-do is speedily promoting the disaster-risk district improvement project to protect the precious assets and precious lives of citizens who may be damaged by climate change such as torrential rains and typhoons in the summer.

 

In particular, the comprehensive maintenance of the flood and flood life zone is proceeding without any setbacks, in which a total of KRW 98 billion, including KRW 49 billion from the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is invested in 15 districts that are likely to be flooded or flooded due to the lack of flow surfaces of river embankments and bridges.

 

If we look at these projects in detail, Imsil and Osu Feng and Flood Living Zones for 2 districts 86.6 billion won Disaster risk improvement districts for 2 districts 3.4 billion won Disaster risk reservoir maintenance for 5 districts 5.7 billion won Early warning system establishment for 6 districts 2.3 billion won etc.

 

First, the comprehensive maintenance of the flood and flood life zone was selected as a public service project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n the Imsil district in 2018, and river maintenance 1.3km rainwater pipe maintenance 9km installation of one pumping station prevention of flood damage such as 2 bridge re-establishment until 2024 is done.

 

This year, as the Osu district was confirmed as a public offering project in 2022, a total project cost of KRW 48 billion was invested, including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5 km of rainwater pipe maintenance, 3 drainage pump stations, 0.76 km of small river maintenance, 0.25 km of local river maintenance, 5 bridges, etc. It is possible to prevent flood damage due to heavy rain.

 

In addition, the Ogung district of Sindeok-myeon and the two districts of Gwanchon-myeon have been confirmed as disaster risk district improvement projects to systematically reorganize areas with high risk of disasters due to climate change and to prevent them from occurring.

 

In addition, when disaster risk reservoir maintenance projects such as Hangasil, Hugokje, Mokdongje, Jukwonje, and Nosanje are completed, collapse and loss of slope can be prevented in advance, and stable supply and security of agricultural water can be ensured through leakage prevention. do.

 

In addition, to detect signs of disaster risk in advance and allow residents to evacuate quickly, a project cost of KRW 2.3 billion was invested in six places including 'Supung, Waterproof, Yulchi, Yiin, Revival, and Jeongwol-je,' and an early warning system will be installed by December. is built

 

Shim Min, the governor of Imsil said, "We will continue to gather administrative power to secure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so that related projects that create a safe environment can be carried out without interruption, such as continuously discovering new projects for disaster and disaster prevention and protection of property and life of local residents. We will create a 'safe Imsil' from disaster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