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생활개선연합회' 임원 교육
여성농업인 40명 대상… 기술 전수 및 전문역량 강화
기사입력: 2021/09/27 [14:2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 생활개선연합회 하반기 임원교육이 27일 농업기술센터 대회의실에서 환경보존과 생태계 등을 주제로 열린 가운데 권익현 군수가 "1회용품과 종이컵 사용 줄이기ㆍ음식물 쓰레기 50% 줄이기ㆍ질소질비료 사용 줄기ㆍ완숙퇴비 사용하기 등 생활 속 탄소저감 운동 실천에 앞장서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박연미 강사(이레농원)가 '환경보존과 농업 생태계의 중요성'에 관련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생활개선부안군연합회 임원들이 지속가능한 녹색사회 실현을 위한 농업농촌 탄소중립 실천 결의를 다지고 있다.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 생활개선연합회 하반기 임원교육이 27일 농업기술센터 대회의실에서 환경보존과 생태계 등을 주제로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교육은 발열체크 및 손소독마스크 착용 등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수칙이 준수된 가운데 지역 농촌여성들이 능력개발을 통해 실생활에서 응용할 수 있는 기술을 전수하기 위한 차원으로 마련됐다.

 

특히 농업환경문화를 지키고 농촌사회 활력을 주도하는 생활개선회가 다양한 과제교육을 수행하는 시간을 통해 여성농업인의 전문역량을 강화하는 동시에 여성리더로서 농촌생활개선 향상에 초점이 맞춰졌다.

 

박양순 회장을 비롯 읍면 임원들은 지속가능한 녹색사회 실현을 위한 농업농촌 탄소중립 실천 결의문을 낭독했고 박연미 강사(이레농원)'환경보존과 농업 생태계의 중요성'에 관련된 특강이 열려 호응을 이끌어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지금은 어렵고 고통스런 농업상황을 맞고 있지만 여성지도자로서 사명감을 늘 가슴에 새기고 세련된 감성과 섬세한 여성의 손길로 농식품 6차 산업을 주도하는 단체가 되어 달라""배움의 열정으로 이 자리에 모인 만큼, 더욱 건강하고 훨씬 행복한 생활개선회 활동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격려했다.

 

그러면서 "1회용품과 종이컵 사용 줄이기음식물 쓰레기 50% 줄이기질소질비료 사용 줄기완숙퇴비 사용하기 등 생활 속 탄소저감 운동 실천에 앞장서 달라""본격적인 추수철을 앞둔 상황에 잦은 비와 야간 저온현상 등 기상이변으로 발생하고 있는 농작물 피해 최소화에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기후변화가 빠르게 변화하는 상황에 선진 농업기술 보급과 드론 방제 등 농업분야 선진화 및 경쟁력 제고를 위한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안군 농업기술센터는 오는 106일까지 생활개선회 읍면 현장교육을 진행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gun 'Life Improvement Association' executive education

For 40 female farmersTechnology transfer and enhancement of professional competency

 

Reporter Lee Han-shin

 

The executive education for the second half of the Buan-gun Life Improvement Association, Jeollabuk-do, was held on the 27th in the conference room of the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with about 40 people attending under the theme of environmental preservation and ecosystems.

 

This education was prepared as a way to pass on skills that can be applied in real life to local rural women by developing their abilities while the government's social distancing rules such as temperature checks, hand sanitizing, and wearing masks were observed.

 

In particular, the Life Improvement Association, which protects agriculture, environment and culture, and leads the vitality of rural society, focused on improving rural life as a female leader while strengthening the professional competency of female farmers through time to conduct various task training.

 

Chairman Park Yang-soon and executives of towns and villages read the resolution to implement carbon neutrality in agricultural and rural areas for realizing a sustainable green society, and lecturer Yeon-mi Park (Ire Farm) held a special lecture on the 'importance of environmental conservation and agricultural ecosystem', which was well received.

 

Kwon Ik-hyeon, Mayor of Buan County, said, "We are facing a difficult and painful agricultural situation right now, but I hope that you will always keep your sense of duty as a female leader in your heart and become an organization that leads the 6th agro-food industry with refined sensibility and delicate touch of women." As much as we have gathered, I have no doubts about the activities of the Life Improvement Association, which are healthier and much happier."

 

"Please take the lead in implementing the carbon reduction campaign in daily life, such as reducing the use of disposable products and paper cups, reducing food waste by 50%, reducing the use of nitrogen fertilizers, and using mature compost," he said. We will gather administrative power to minimize damage to crops caused by extreme weather conditions," he added.

 

He added, "In a situation where climate change is rapidly changing, we will do our best to promote the business to advance the agricultural sector and enhance competitiveness, such as the supply of advanced agricultural technology and drone control."

 

Meanwhile, the Buan-gun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will conduct on-site education in Eup and Myeon for the Living Improvement Association until October 6th.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