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부안~고창 '노을대교 신설' 확정
제5차 국도ㆍ국지도 계획 반영… 30년 맺힌 한(恨) 풀렸다!
기사입력: 2021/09/28 [12:2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ㆍ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8일 국토교통부가 확정한 제5차 국도ㆍ국지도 건설계획에 반영된 16건(1조3,609억원)의 전라북도 사업 현황.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  전북 부안 새만금ㆍ변산반도와 고창 동호ㆍ선운산 등 관광자원과 연계한 관광벨트 구축 및 국도 77호선(부산~파주) 중 유일한 단절구간 연결로 이동거리와 시간 및 운행비용 절감이 예상되는 연장 8.86km(2차로)의 해상교량(노을대교) 주변지역 현황도.                                                                                                                      © 김현종 기자

 

 

 

 

 

 

 

국도 77(부산~파주)선 단절구간인 전북 부안 변산~고창 해리에 총 사업비 3,39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연장 8.86km(2차로)의 해상교량(노을대교)이 신설된다.

 

노을대교가 완공되면 새만금과 부안 변산반도 국립공원 및 고창 선운산 도립공원 등 주변 관광자원을 연계하는 서남해 해양관광벨트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통행거리 역시 현행 62.5km에서 8.86km로 줄어 이동시간이 종전 1시간 20분에서 10분으로 단축된다.

 

전북도부안군고창군은 "28일 국토교통부는 5년 간 신규 추진할 국도국지도 사업을 담은 '5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2021~2025)'과 미래형 도로 구현을 위한 도로관리 정책방향을 담은 '2차 도로관리계획(2021~2025)'을 도로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했다"고 밝혔다.

 

관광형 노을대교는 지난 20여년 동안 '부창대교'라는 명칭으로 추진됐지만 경제성 논리에 부딪혀 기획재정부와 국토교통부의 문턱을 넘지 못하면서 좌초됐다.

 

하지만, 민선 7기 취임과 동시에 노을대교로 명칭을 바꿔 새로운 전략을 짰고 경제성이 높지 않던 차량통행 측면에 관광과 물류기능을 더해 부안군과 고창군이 합심해 꺼져 가는 불씨를 살리는데 앞장섰다.

 

특히 여야를 불문하고 초당적인 정치적 협력을 이끌어 내기 위해 발품을 파는데 주저함이 없었고 국토교통부 및 기획재정부를 비롯 관련 중앙부처를 방문해 사업성에 관련된 타당성과 시급성 등을 설명했다.

 

지휘부는 지난해 10월 일괄 예타 1차 점검 당시 노을대교 건설사업의 경제성(B/C) 미달로 탈락 위기에 놓인 것으로 파악되자 과거 사례를 반면교사 삼아 더욱 치밀하고 전략적으로 차량 통행에 문제가 없는 육지부(6.18km)를 제척하는 과감한 결단을 내렸다.

 

, 지난해 12월 착공한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와 14조원 규모로 고창 구시포 인근 해상에 조성되고 있는 서남해안 풍력발전단지 건설에 따른 미래 교통수요를 편익 산정시 반영할 것을 주문했다.

 

또한, 경제성(B/C)을 예타 통과기준인 0.5이상으로 당초보다 2배 이상 상향 조정하도록 요구하는 등 일괄 예타 최종 관문인 기재부 재정사업평가 분과위원회 종합평가(AHP)에 대한 철저한 준비 역시 빛을 발산하면서 청신호가 켜졌다.

 

28일 발표된 국도국지도 건설관리계획은 도로법 제6조에 따라 국토교통부가 5년 주기로 수립하는 국가계획으로 발표 시기만 되면 매번 좌절을 맛봐야 하는 아픔의 시간이었다.

 

전남의 천사대교충남의 보령~태안 해저터널 등 타 지역의 대형 건설 사업이 착착 진행되는 것을 보면서 좌절과 아쉬움은 더욱 크게 느껴질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역대 최고의 성과를 거둔 비결은 전북연구원 정책연구과제 선정 및 추진을 통한 KDI 논리적 대응지역정치권의 대정부 압박 등 측면지원전북도 지휘부의 끊임없는 정부 건의와 과감한 결단권익현 부안군수와 유기상 고창군수를 비롯 실무진의 발품팔이정책성 평가 대응 등 각자의 역할에 최선을 다한 것이 효과를 발휘하면서 노을대교가 30여년 만에 국가계획에 최종 반영돼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5차 계획에 반영된 사업의 신속한 추진과 사업효과를 조기에 실현하기 위해서는 국가예산 확보 등 앞으로 노력도 매우 중요하다""반영된 16(13,609억원) 가운데 핵심사업인 노을대교 건설의 설계건설준공에 이르기까지 모두가 하나 되는 노력 없이는 우리가 희망하는 관광명소명품교량으로 건설이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난 7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고창갯벌과 노을대교 등 2가지 소중한 가치의 자연스러운 조화와 공존을 위해 모두의 양보와 협력"을 당부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서해안과 남해안을 연결하는 부산파주간 국도 77호선의 유일한 단절구간인 노을대교는 단순한 도로를 넘어 국토균형발전 및 관광활성화를 이끄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새만금 신항만(2025년 완공)과 새만금 국제공항(2028년 완공) 등의 시설과 함께 중국 관광객(요우커) 1천만시대 대중국 교류의 핵심 관광자원으로 충분한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예타 통과에 이어 제5차 국도국지도 계획에 반영된 만큼, 앞으로 노을대교가 동양 최고의 변산반도 노을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관광형 대교로 추진될 수 있도록 해당 사업의 조기착수를 위해 국가예산 확보에 행정력을 결집하겠다"고 덧붙였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코로나19로 지친 군민에게 용기와 희망을 전해 줄 수 있어 보람이 크다""고창-부안 군민의 숙원을 해결하고 서남해안권 물류의 중심관광거점으로 거듭나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과 서남해안권 전체 발전에 견인할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앞으로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2021~2025)을 관보에 고시하는 것으로 최종 확정한 뒤 향후 5년간 사업 우선순위에 따라 연차별로 기본설계 추진 등을 추진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llabuk-do, Buan-Gochang Confirmation of New Noeul Bridge

Reflection of the 5th national road/local map planThe 30-year hiatus has been released!

 

Reporter Kim Hyun-jongHanshin Lee

 

A total project cost of KRW 339 billion was invested in the disconnected section of National Road No. 77 (Busan-Paju), Buan-Byeonsan-Gochang, Jeollabuk-do, and an 8.86km (two-lane) marine bridge (Noeul Bridge) will be built.

 

When Noeul Bridge is completed, it is expected that the Southwest Sea marine tourism belt will be established linking the surrounding tourism resources such as Saemangeum, Buan Byeonsan Peninsula National Park, and Gochang Seonunsan Provincial Park.

 

Travel distance will also be reduced from 62.5 km to 8.86 km, reducing travel time from 1 hour 20 minutes to 10 minutes.

 

Jeollabuk-do, Buan-gun, and Gochang-gun said, "On the 28th,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nounced the '5th National Road and Local Map Construction Plan (2021-2025)' containing the new national road and local map projects to be promoted for five years and road management policies for realizing future roads. The 'Second Road Management Plan (2021-2025)' containing the direction was finally confirmed after deliberation by the Road Policy Deliberation Committee."

 

The tourism-type Noeul Bridge was promoted under the name of 'Buchang Bridge' for the past 20 years, but it ran aground as it failed to cross the threshold of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due to economic logic.

 

However, upon the inauguration of the 7th popular election, the name was changed to Noeul Bridge, a new strategy was devised, and tourism and logistics functions were added to the non-economical aspect of vehicle traffic.

 

In particular, he did not hesitate to sell in order to induce bipartisan political cooperation regardless of the gender and political party, and visite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nd other related central ministries to explain the feasibility and urgency of business feasibility.

 

At the time of the first inspection in October of last year, the Do command was found to be on the verge of being eliminated due to the lack of economic efficiency(B/C) of the Noeul Bridge construction project. We made a bold decision to exclude wealth(6.18 km).

 

In addition, they ordered that the future transportation demand from the construction of the Saemangeum Smart Waterfront City, which started construction in December last year, and the wind power generation complex in the southwest coast, which is being built in the sea near Gusipo, Gochang, worth 14 trillion won, should be reflected in calculating the benefits.

 

In addition, thorough preparation for the comprehensive evaluation(AHP) of the Financial Project Evaluation Subcommittee of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which is the final gateway to the comprehensive forecast, is also light, such as requesting that the economic feasibility(B/C) be raised to 0.5 or higher, which is the threshold passing standard. The green light turned on while emitting.

 

The national road/local map construction and management plan announced on the 28th is a national plan establish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every five years in accordance with Article 6 of the Road Act.

 

As I watched the large-scale construction projects in other regions, such as Cheoncheon Bridge in Jeollanam-do and the Boryeong-Taean Undersea Tunnel in Chungcheongnam-do, I can only feel the frustration and disappointment even more.

 

However, the secret to achieving the best performance ever is the logical response of KDI through the selection and implementation of the Jeonbuk Research Institute’s policy research projects, lateral support such as pressure from local politicians on the government, constant government suggestions and bold decisions from the Jeonbuk Province commander, Kwon Ik-hyeon, Buan County Governor and Gochang Gochang Yu Sang The efforts of the working-level staff to fulfill their respective roles, such as selling and responding to policy evaluations, were effective, and Noeul Bridge was finally reflected in the national plan for the first time in 30 years, allowing the project to proceed in earnest.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In order to quickly implement the projects reflected in the 5th plan and to realize the project effects at an early stage, it is also very important to make future efforts such as securing the national budget." It will not be easy to build the bridge as a tourist attraction and luxury bridge we hope for without a concerted effort by everyone from the design, construction, and completion of the Noeul Bridge construction," he said.

 

He also asked for "everyone's concessions and cooperation for the natural harmony and coexistence of two precious values, the Gochang Tidal Flat and Noeul Bridge, which were registered as a World Natural Heritage in July."

 

Kwon Ik-hyeon, Mayor of Buan County, said, "I am certain that Noeul Bridge, the only disconnected section of National Road 77 from Busan to Paju connecting the west and south coasts, will go beyond a simple road and will serve as a priming water that leads to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nd tourism revitalization." Along with facilities such as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 (completed in 2025) and Saemangeum International Airport(completed in 2028), it has sufficient competitiveness as a key tourism resource for exchanges with China in the era of 10 million Chinese tourists (youker)."

 

He continued, "As it was reflected in the 5th national road/local map plan following the passing of the Yeta, the national budget for the early start of the project so that Noeul Bridge can be promoted as a tourist-type bridge where you can enjoy the sunset scenery of the Byeonsan Peninsula, the best in the East We will concentrate our administrative power to secure it," he added.

 

Gochang County Governor Yoo Gi-sang said, "It is very rewarding to be able to deliver courage and hope to the citizens who are tired of Corona 19. We will do our best to lead the development of the entire Southwest Coast region," he said.

 

Meanwhile,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s expected to promote the basic design on an annual basis according to the project priorities for the next five years after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as finally confirmed that the 5th national road/local map construction plan(2021-2025) will be announced in the Official Gazett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