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도 '사회적 거리두기' 2주 연장
4일~17일까지… 사적모임, 백신 접종 완료자 포함 8명
기사입력: 2021/10/01 [14:5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1일 전북도는 정부의 방침에 따라 ▲ 전주ㆍ군산ㆍ익산ㆍ완주 혁신도시(갈산리) = 3단계 ▲ 정읍ㆍ남원ㆍ김제ㆍ진안ㆍ무주ㆍ장수ㆍ임실ㆍ순창ㆍ고창ㆍ부안ㆍ완주(혁신도시 갈산리 제외)는 현 단계인 2단계를 오는 17일까지 2주간 연장했다.    (전북, 사회적 거리두기 2ㆍ3단계별 방역수칙 비교표)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정부는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좀처럼 진정되지 않은 상태로 전국적으로 확산이 지속되자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2주 더 연장하는 등 사적 모임 인원 제한도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오는 4일부터 17일까지 수도권 4단계비수도권인 지방에서는 3단계의 거리두기가 유진된다.

 

4단계 지역인 수도권의 경우, 식당카페가정에서 접종 완료자를 포함 최대 63단계가 적용되는 비수도권은 어디서든 8(미접종자 4+접종완료자 4)까지 모일 수 있다.

 

, 결혼식돌잔치실외 체육시설 등의 방역 기준이 접종 완료자 중심으로 일부 완화됐다.

 

결혼식은 현재 거리두기 3~4단계 지역에서 식당 최대 49식사를 제공하지 않으면 99명에 접종 완료자 100명을 포함해 최대 199명까지 참석이 가능하다.

 

돌잔치 역시 기존 3단계에서 최대 16명까지4단계는 사적모임 인원 제한을 적용해 4(오후 6시 이후 2)까지만 모일 수 있었지만 접종 완료자(45)를 포함하면 최대 49명까지 허용된다.

 

전북도는 1"정부의 이 같은 방침에 따라, 2주간 사회적 거리두기를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도내의 경우 전주군산익산완주 혁신도시(갈산리) = 3단계 정읍남원김제진안무주장수임실순창고창부안완주(혁신도시 갈산리 제외)는 현 단계인 2단계가 오는 17일까지 연장된다.

 

특히 도내 전 지역에서 사적모임은 접종 미완료자의 경우 4명까지로 제한된다.

 

예방접종 완료자(얀센은 1)는 모든 다중이용시설에서 8인까지로(1차 접종자 또는 미접종자 4+ 접종 완료자 4명까지 가능) 제한한다.

 

그 밖에 행사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수칙은 정부의 단계별 강화된 방역수칙을 준수하면 된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개천절과 한글날 연휴 및 가을 행락철을 앞두고 있어 이동량 증가로 인한 감염 확산 우려가 매우 높은 상황"이라며 "의료체계가 감당할 수 있는 수준으로 환자수를 조절하려면 방역동참은 여전히 필요한 만큼,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적극적인 예방접종 동참"을 당부했다.

 

한편, 1일 오전 7시 기준 '전주 20익산 9남원 1순창 1고창 1' 등 총 32명이 신규로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4,547명으로 늘어났으며 437명이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지난달 도내에서는 93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누적 확진자 분포를 지역별로 살펴보면 전주 1,670익산 749군산 614김제 271완주 199순창 194정읍 161남원 147부안 117고창 57무주장수 = 43진안 34임실 31기타 217명 등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llabuk-do extends 'social distancing' by 2 weeks

From the 4th to the 17thPrivate meeting, 8 people including those who completed vaccination

 

Reporter Yohan Lee

 

The government decided to maintain the limit of the number of private gatherings, such as extending the current social distancing stage by two more weeks, as the fourth pandemic of Corona 19 has not calmed down and the spread continues across the country.

 

Accordingly, from the 4th to the 17th, the 4th level of the metropolitan area and the 3rd level of distancing in non-metropolitan areas will be maintained.

 

In the case of the metropolitan area, which is a stage 4 area, a maximum of 6 people including those who have completed inoculation at restaurants, cafes, and homes, and up to 8 people (4 people who have not been vaccinated + 4 people who have completed vaccination) anywhere in non-metropolitan areas where stage 3 is applied .

 

In addition, quarantine standards for weddings, first birthday parties, and outdoor sports facilities have been partially relaxed, focusing on those who have completed vaccinations.

 

A maximum of 49 people can attend a wedding in an area currently in the 3rd or 4th stage of social distancing.

 

The first birthday party was also limited to a maximum of 16 people in the previous stage 3 and 4 people were allowed to gather up to 4 people (two people after 6 pm) due to the limit of the number of private gatherings in the stage 4 do.

 

Jeonbuk Province announced on the 1st that "in accordance with this policy of the government, social distancing will be extended for two weeks."

 

In the case of provincial governments JeonjuGunsanIksanWanju Innovation City(Galsan-ri) = Stage 3 JeongeupNamwonGimjeJinanMujuJangsuImsilSunchangGochangBuanand Wanju(excluding the innovative city of Galsan-ri) are at the current stage The second phase of the application will be extended until the 17th.

 

In particular, private gatherings in all regions of the province are limited to 4 people who have not been vaccinated.

 

The number of people who have completed the vaccination (1st for Janssen) is limited to 8 people at all multi-use facilities (up to 4 people who have been vaccinated or not vaccinated + 4 people who have completed the inoculation).

 

In addition, the quarantine rules for events and multi-use facilities should follow the government's step-by-step strengthened quarantine rules.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As the holiday season for National Foundation Day, Hangeul Day and the fall holiday season are approaching, concerns about the spread of infection due to increased movement are very high." We urge you to strictly follow the quarantine rules and actively participate in vaccinations."

 

Meanwhile, as of 7 a.m. on the 1st, a total of 32 new people including '20 in Jeonju, 9 in Iksan, 1 in Namwon, 1 in Sunchang, and 1 in Gochang' were newly confirmed as 'positive'. The number has increased and 437 people are being hospitalized.

 

Last month, 934 people were confirmed in the province.

 

Looking at the cumulative distribution of confirmed cases by region, Jeonju 1,670 Iksan 749 Gunsan 614 Gimje 271 Wanju 199 Sunchang 194 Jeongeup 161 Namwon 147 Buan 117 Gochang 57 Muju Longevity = 43 people each Jinan 34 people Imsil 31 people Others 217 peopl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