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권익현 부안군수 '주요사업 현장' 방문
4일차… 현황 점검 및 군민에 한걸음 더 가까이
기사입력: 2021/10/08 [15:2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8일 현장행정 4일차 첫 방문지인 진서면 곰소염전 9,639㎡부지에 총 사업비 33억원(국비 20억원・군비 13억원)이 투입되는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 현장을 찾아 최연곤(왼쪽 첫 번째) 산업건설국장에게 기반 조성 사항 등에 대한 현황을 보고 받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아한신 기자

 

▲  줄포면 게이트볼장 시설개선 사업장을 찾은 권익현 군수가 기본계획 수립에 따른 의견을 여과 없이 청취하는 시간을 통해 "활기찬 노후생활을 위한 체력단련장으로 여가를 즐기면서 많은 대화도 나누시고, 친목을 돈독히 할 수 있는 장소로 이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약속을 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권익현(앞줄 오른쪽) 군수가 보안면 스마트팜 딸기 농가로 자리를 옮겨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첨단기술을 활용해 자동으로 최적의 환경을 조성하는 스마트팜 지원을 한층 강화해 이곳에서 생산된 농산물이 농가소득 증대와 부안군 대표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있다.                                                   © 이한신 기자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8일 곰소염전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줄포면 게이트볼장 시설개선 사업줄포 생태공원줄포면 난산리 조병호씨 농가(남천해송 등 화훼 재배)스마트팜 하우스(보안면 월천리 허 민 농가 = 딸기) 등을 순차적으로 방문해 주요 현안 사업 점검 및 애로사항을 여과 없이 청취했다.

 

이날 현장행정 4일차 첫 방문지인 진서면 곰소염전 9,639부지에 총 사업비 33억원(국비 20억원군비 13억원)이 투입되는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 현장을 찾아 최연곤 산업건설국장에게 추진 사항 등을 보고 받았다.

 

권 군수는 이 자리에서 "지역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교통 환경을 제공하는 동시에 오는 2023년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영외 과정 활동장으로 활용해 성공 개최의 견인차가 될 수 있도록 기반 조성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주문했다.

 

그러면서 "노을이 아름다운 변산반도의 관광명소화 및 관광객 편의제공을 위해 조성하고 있는 '모항 노을경관쉼터'까지 완공되면 국도 30호선 해변도로는 이용자에게는 볼거리와 편안함을 제공하는 동시에 지역주민의 일자리창출 및 농가소득증대 등을 위해서는 유관기관과 소통과 협업이 매우 중요하다""상호 협업을 통해 지역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수 잇도록 성공적으로 추진해 나가자"고 덧붙였다.

 

이어, 보안면 스마트팜 딸기 농가로 자리를 옮겨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첨단기술을 활용해 자동으로 최적의 환경을 조성하는 스마트팜 지원을 한층 강화해 이곳에서 생산된 농산물이 농가소득 증대와 부안군 대표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곰소염전 스마트 복합쉼터'는 주차장 47관광안내소홍보관전기충전소야외 상설판매장 등이 조성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gun Governor Kwon Ik-hyeon visits 'main project site'

Day 4Checking the status quo and one step closer to the citizens

 

Reporter Lee Han-shin

 

Kwon Ik-hyeon, Mayor of Buan County, Jeollabuk-do, on the 8th, Gomso Salt Farm Smart Complex Shelter Creation, Julpo-myeon Gateball Field Facility Improvement Project, Julpo Ecological Park, Jo Byeong-ho’s Farm (Namcheon, Haesong, etc.) They sequentially visited and listened to major pending projects and difficulties without filtration.

 

On this day, on the 4th day of the site administration, I visited the site for the creation of a smart complex shelter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3.3 billion won(2 billion won from the government, 1.3 billion won from the military) on a 9,639 square meter site of the Gomso Salt Field in Jinseo-myeon, the first site of the site administration.

 

At this meeting, Governor Kwon said, "We will provide a safe and comfortable transportation environment for tourists visiting the region, and at the same time, we will use it as an activity site for the 25th World Scout Jamboree off-campus in 2023 to create a foundation to become a driving force for the success of the event. I will do my best," he ordered.

 

He added, "When the 'Mohang Sunset Scenery Shelter', which is being built to make the beautiful sunset on the Byeonsan Peninsula a tourist attraction and to provide convenience to tourists, is completed, the National Highway 30 beach road will provide sights and comfort to users, while creating jobs for local residents and creating jobs for local residents. Communication and collabo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are very important to increase farm household income," he added.

 

Then, he moved to the smart farm strawberry farm in Boan-myeon and said, "In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we will further strengthen support for smart farms that automatically create an optimal environment using cutting-edge technology, so that agricultural products produced here can increase farm household income and improve Buan-gun. We will do our best to become a representative brand."

 

Meanwhile, the 'Gomso Salt Farm Smart Complex Shelter' will have 47 parking lots, a tourist information center, a publicity center, an electric charging station, and an outdoor permanent stor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