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재향군인회 '제69주년 기념식' 개최
권익현 군수… 이민정ㆍ이춘근씨 등에게 표창장 수여
기사입력: 2021/10/08 [19:5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 재향군인회는 8일 향군회관에서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 지역 각 보훈단체장 및 기관ㆍ사회단체장ㆍ재향군인회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9주년 재향군인의 날'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제69주년 재향군인의 날' 기념식에 참석한 권익현(가운데) 부안군수가 투철한 국가관과 향군조직 활성화 및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한 유공을 높게 평가받은 이민정(왼쪽)ㆍ이춘근(오른쪽)씨에게 표창장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부안군 재향군인회 송영일(가운데) 회장이 허용대(왼쪽) 이사와 박성욱(오른쪽) 이사에게 각각 전라북도 재향군인회장 표창장과 대한민국 재향군인회장 표창장을 전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권익현 부안군수가 축사를 통해 "안보활동은 물론 다양한 봉사로 지역발전에 큰 기여를 하고 있는 부안군 재향군인회 회원 모두의 헌신에 존경의 뜻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미래로 세계로 생동하는 부안 만들기' 및 평화통일을 위해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 재향군인회는 8일 향군회관 대강당에서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 지역 각 보훈단체장 및 기관사회단체장재향군인회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69주년 재향군인의 날'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안보의식을 새롭게 확립하고 군민화합 및 지역발전을 위해 헌신 노력한 향군 회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화합 단결하는 행사로 진행됐다.

 

특히 '국방 방위와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겠다'는 안보결의를 다짐 및 국민의례 표창장 수여 기념사 축사 결의문 채택 등의 순으로 열렸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이 자리에서 "안보활동은 물론 다양한 봉사로 지역발전에 큰 기여를 하고 있는 부안군 재향군인회 회원 모두의 헌신에 존경의 뜻을 전한다""대한민국의 오늘날 경제적 번영을 누리고 세계외교의 중심 역할을 할 수 있게 된 것은 여기 계신 회원들의 헌신 덕분으로 조국의 전쟁과 분단이라는 어려운 상황에도 안보를 튼튼히 하는 등 이 땅의 평화를 지켜온 애국자로 그 헌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격려했다.

 

이어 "향군회원 여러분들이 국가 위기 상황에서도 젊음을 바쳐 헌신한 덕분에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다""앞으로도 '미래로 세계로 생동하는 부안 만들기' 및 평화통일을 위해 힘을 모아줄 것"을 덧붙였다.

 

부안군 재향군인회 송영일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안보단체로서 위상을 제고하는 동시에 회원들의 권익향상과 복지증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국가안보의식 확립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는 내실 있는 단체가 되자"고 강조했다.

 

이날 향군회관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이민정이춘근씨가 투철한 국가관과 향군조직 활성화 및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한 유공을 높게 평가받아 부안군수 표창장을 수여받는 영예를 안았다.

 

전라북도 재향군인회장 표창장 = 부안군재향군인회 허용대 이사 대한민국 재향군인회장 표창장 = 부안군재향군인회 박성욱 이사가 각각 전수받았다.

 

한편, 대한민군 재향군인회는 195221일 부산에서 재향군인 상호간의 친목을 도모하고 조국의 독립과 자유 수호에 공헌할 목적으로 창설됐다.

 

'재향군인의 날'1965년 세계향군연맹에 가입(108)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 County Veterans Association '69th Anniversary Ceremony' held

Governor Kwon Ik-hyunAwarded citations to Lee Min-jung and Lee Chun-geun

 

Reporter Lee Han-shin

 

On the 8th, the Veterans' Association of Buan-gun, Jeollabuk-do, held a '69th Veterans Day' event in the auditorium of the Veterans Affairs Hall with the attendance of 50 people, including Buan-gun Governor Kwon Ik-hyeon, heads of veterans' organizations, institutions, social groups, and veterans.

 

The event was held as an event in which members of the military personnel who made a new commitment to establishing a new sense of security while observing the government's COVID-19 quarantine rules and devoted their efforts for military-civilian harmony and regional development gathered in one place to unite in harmony.

 

In particular, the ceremony was held in the following order: a pledge of security resolution to 'protect national defense and liberal democracy' and public rites award of commendation commemorative speech congratulatory speech adoption of the resolution.

 

Ik-hyeon Kwon, Mayor of Buan County, said at this event, "I would like to express my respect for the dedication of all the members of the Veterans' Association of Buan County, who are contributing greatly to regional development through various services as well as security activities. It is thanks to the dedication of the members here that I am able to play this role, and I am deeply grateful for their dedication as a patriot who has kept the peace of this land by strengthening security even in difficult situations of war and division of the country.”

 

He added, "The Republic of Korea is what it is today thanks to the devotion of their youth even in times of national crisis," he added.

 

In his commemorative speech, Song Young-il, chairman of the Veterans' Association of Buan-gu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our status as a security organization and at the same time do our best to improve the rights and interests of our members and promote their welfare. Let's become a substantial organization that does this," he emphasized.

 

At the ceremony held at the Veterans Affairs Hall on that day, Lee Min-jung and Lee Chun-geun were honored with a commendation from the mayor of Buan as they were highly praised for their strong national views and contributions to the revitalization of the military organization and the development of the local community.

 

In addition, Jeollabuk-do Veterans Association Citation = Buan-gun Veterans Association Director Yong-dae Republic of Korea Veterans Association Citation = Buan-gun Veterans Association Director Park Seong-wook were each passed on.

 

Meanwhile, the Korean People's Army Veterans Association was established on February 1, 1952 in Busan to promote mutual friendship among veterans and to contribute to the protection of the independence and freedom of the country.

 

Veterans Day was established to commemorate the joining of the World Veterans Association (October 8) in 1965.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