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자랑스러운 전북인대상' 수상자 선정
경제대상 김용현ㆍ문화대상 강 광ㆍ나눔대상 안현숙
기사입력: 2021/10/12 [16: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도민의 명예와 자긍심을 높이고 지역사회 발전에 헌신ㆍ봉사한 모범 전북인을 찾아 수여하는 '제26회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 수상자로 ▲ 경제대상 = 김용현 ▲ 문화대상 = 강 광 ▲ 나눔대상 = 안현숙 등 3명이 최종 선정됐다. (사진 왼쪽부터 = 김용현ㆍ강 광ㆍ안현숙 수상자)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26회 자랑스러운 전북인대상 수상자가 선정됐다.

 

12일 전북도는 "도민의 명예와 자긍심을 높이고 지역사회 발전에 헌신봉사한 모범 전북인을 찾아 수여하는 '26회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 수상자는 경제대상 = 김용현 문화대상 = 강 광 나눔대상 = 안현숙 등 3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는 자랑스러운 전북인대상 후보자 추천위원회와 도내 14개 지자체 및 기관단체의 후보자 추천 절차를 거쳐 4개 분야에 총 27명의 후보자가 접수됐다.

 

이들 후보자 가운데 검증을 위한 현지 조사 및 분야별 예비심사와 본심사 등 엄격한 심사 과정을 거쳐 경제문화나눔 등 3개 분야에서 각 1명씩 수상자가 선정됐다.

 

혁신 분야는 2명의 후보자가 추천됐으나 예비심사에서 최종적으로 추천을 받지 못했다.

 

경제대상 수상자로 선정된 김용현씨는 정석케미칼 대표이사로 코로나19 장기화 여파에 따른 어려운 경제여건에도 불구하고 기술력 확보와 품질향상으로 매출증대고용창출전북지역 신규 인재 채용꾸준한 지역사회 기부 활동 등의 공적을 인정받았다.

 

문화대상 수상자 강 광씨는 전북 시군 체육회장단 협의회장으로 각종 전국대회 유치체육기반시설 확충종목별 동호인 클럽 활성화 등 전라북도 체육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평가받았다.

 

나눔대상 수상자 안현숙씨는 원불교 전북봉공회 전북지회장으로 30년간 다양한 사회봉사활동과 이웃돕기 기금마련코로나 대응 종사자에게 도시락 지원 등 지역사회 나눔 실천에 기여했다.

 

심사를 주재한 조봉업 행정부지사는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은 각 분야에서 의 발전을 위해 묵묵히 땀 흘리며 전북의 위상을 드높인 분에게 도민의 이름으로 드리는 가장 영예로운 상"이라며 "앞으로도 현장에서 역할을 다하고 있는 훌륭한 도민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수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6회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 시상식은 도민의 날인 오는 25일 개최될 예정이다.

 

수상자에게는 자랑스러운 전북인 대상 상패와 메달이 수여되며 1996년부터 현재까지 총 162명이 배출됐다.

 

'전라북도 도민의 날'은 도민의 참여 속에 한해의 풍년을 기뻐하고 도민의 단합과 지역사회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1981년 조례가 제정된 이후 매년 1025일을 '도민의 날'로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elected as a recipient of the 'Proud Jeonbuk People's Award'

Kim Yong-hyeon, Economic Grand PrizeCultural Grand Prize Kang GwangSharing Grand Prize Ahn Hyun-sook

 

Reporter Yohan Lee

 

The 26th Proud Jeonbuk People's Awards winners have been selected.

 

On the 12th, Jeollabuk-do Province announced, "The winners of the '26th Jeonbuk Proud Grand Prize', which are awarded to exemplary Jeonbuks who have raised the honor and self-esteem of the people and contributed and volunteered for the development of the local community, are: Sharing Grand Prize = 3 people including Hyunsuk Ahn were finally selected.”

 

This year, a total of 27 candidates were received in 4 fields through the Proud Jeonbuk Candidate Recommendation Committee and the candidate recommendation process of 14 local governments, institutions and organizations in the province.

 

From among these candidates, a winner was selected from each of the three categories of economy, culture, and sharing through a rigorous screening process, including field investigations for verification, preliminary screening by field, and main screening.

 

In the innovation field, two candidates were recommended, but they were not ultimately recommended in the preliminary examination.

 

Yonghyeon Kim, who was selected as the winner of the Economic Grand Prize, is the CEO of Jeongseok Chemical Co., Ltd., and despite difficult economic conditions due to the prolonged aftermath of COVID-19, sales increase, job creation, job creation, recruitment of new talents in Jeonbuk region, and steady local community donation activities by securing technology and improving quality despite difficult economic conditions and other achievements have been recognized.

 

Kang Gwang, the recipient of the Cultural Grand Prize, was recognized for his contributions to the development of sports in Jeollabuk-do, such as hosting various national competitions, expanding sports infrastructure, and revitalizing clubs for each sport as the chairman of the Jeonbuk City/Gun Sports Council.

 

Ahn Hyun-suk, the winner of the Sharing Grand Prize, has contributed to the practice of sharing in the local community, such as various social service activities for 30 years, raising funds to help neighbors, and providing lunch boxes to those working in response to coronavirus as the president of the Jeonbuk Branch of the Won Buddhism Jeonbuk Bong Society.

 

Governor Jo Bong-eop, who presided over the screening, said, "The 'Proud Jeonbuk Grand Prize' is the most honorable award given in the name of a provincial citizen to those who have worked hard to improve the status of Jeollabuk-do in each field for the development of the Way." "I will do my best to actively discover great citizens who are fulfilling their roles so that they can win awards."

 

Meanwhile, the '26th Proud Jeonbuk Grand Prize' awards ceremony is scheduled to be held on the 25th, the day of citizens.

 

A total of 162 people have been produced from 1996 to the present.

 

Since the ordinance was enacted in 1981 to celebrate a bountiful year with the participation of local residents and promote unity and local community development, 'Jeonbuk-do Citizen's Day' has been designated and operated every year on October 25th as 'Provincial Citizen's Day'. hav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