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 '경력형 일자리 공모, 4년 연속' 선정
국ㆍ도비 등 8억8천만원 투입… 2022년 신중년 52명 일자리 제공
기사입력: 2021/10/13 [11:0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김제시가 퇴직 전문 인력들이 인생 2막의 힘찬 발걸음을 내딛을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한 결과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공모에 4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김제시청 전경 및 박준배 시장)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가 퇴직 전문 인력들이 인생 2막의 힘찬 발걸음을 내딛을 수 있도록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공모에 4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김제시는 "고용노동부가 진행한 2022년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도비를 포함 58,0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13일 밝혔다.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은 관련 분야 3년 이상의 경력이나 국가공인민간자격증을 소지한 만 50세부터 69세까지의 퇴직 전문 인력에게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사회서비스 일자리를 제공하고 일 경험을 통해 민간 일자리 이동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김제시는 이번 공모에 선정된 4개 사업을 통해 52명에게 신중년 일자리를 제공한다.

 

특히 공모를 통해 확보한 58,000만원과 시비 3억원을 매칭해 전년 대비 15명이 증가한 총 88,000만원을 투입하게 된다.

 

주요 사업은 찾아가는 Life Care 코디네이터 운영 소상공인 희망서포터즈 지역아동센터 운영매니저 백세 건강 지킴이 등 전문자격 또는 3년 이상의 해당분야 경력을 가진 신중년을 채용해 분야별 사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찾아가는 Life Care 코디네이터 운영은 취약계층 발굴상담분야주거환경 개선 및 정리 수납전기 및 전자제품 수리와상환자 대상 이미용서비스취약계층 식단관리맞춤형 운동서비스 지원 등 총 6개 분야를 원스톱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그동안 쌓아온 전문성과 경력을 단절 없이 활용해 인생 2막을 시작하면서 지역사회에도 기여할 신중년의 새로운 도전을 기대한다""이번 공모 사업 선정으로 퇴직한 전문 인력에는 맞춤형 일자리 제공과 소득 보전에 기여하고 지역사회에는 신중년의 전문성 및 노하우를 활용한 사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다양한 정부 일자리 공모사업에 적극적인 신청을 통해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제시가 추진하고 있는 '소상공인 희망 서포터즈'5개 분야에 37명이 참여해 신중년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elected as 'New Middle Age Career Jobs for 4 Consecutive Years' in Gimje-si

880 million won invested in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4 businesses, 52 jobs provided

 

Reporter Kim Hyun-jong

 

Gimje-si, Jeollabuk-do has achieved the feat of being selected for the 'New Middle-Aged Career Job Project' for four consecutive years so that retired professionals can take a powerful step in the second act of life.

 

Kim Je-si announced on the 13th that "it was selected for the 2022 New Year Career Job Project Competition conducted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d secured a project cost of 580 million won, including national and provincial funds."

 

The new career-type job project provides social service jobs needed by the local community to retired professionals aged 50 to 69 who have more than 3 years of experience in related fields or who have national, official, or private qualifications, and provide them with work experience. It is a project to support private job movement through

 

The city of Gimje provides new jobs to 52 people through the four projects selected in this competition.

 

In particular, a total of 880 million won, an increase of 15 people from the previous year, will be invested by matching the 580 million won secured through the public offering and 300 million won from the city's application.

 

The main projects are visiting Life Care coordinator Small business hope supporters Local children's center operation manager We plan to provide social services by field by hiring young adults with professional qualifications or more than 3 years of experience in the relevant field.

 

The visiting Life Care coordinator operates a one-stop service in a total of six areas, including discovery of the vulnerable, consultation areas, improvement of the living environment and storage, repair of electrical and electronic products, hairdressing services for bedridden patients, diet management for the underprivileged, and customized exercise service support. you can get support

 

Park Jun-bae, Mayor of Gimje, said, "I look forward to the new challenge of a new year that will contribute to the local community as I start the second act of life by using the expertise and career I have accumulated so far." It is expected that we will be able to contribute to the community and provide social services using the expertise and know-how of the young generation."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gather administrative power to provide quality jobs to more citizens through active applications for various government job openings."

 

Meanwhile, 37 people participated in 5 fields including 'Small Business Hope Supporters' promoted by Gimje City, contributing to job creation for young adults and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