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공연/전시
'2021 조선팝 페스티벌' 비대면 개최
전주 한벽문화관… 신예 뮤지션 20팀 다양한 장르 공연
기사입력: 2021/10/18 [13:2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소리의 고장 전주에서 전통 가락에 대중음악을 접목한 '조선팝 페스티벌' 축제가 비대면으로 오는 22일~23일과 29일~30일까지 4일간 전주한벽문화관 야외공연장에서 공식 유튜브 채널인 '조선팝TV'로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생중계된다.                                                                                                     / 포스터 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소리의 고장 전주에서 전통 가락에 대중음악을 접목한 '조선팝 페스티벌'축제가 열린다.

 

전북 전주시는 "오는 22~23일과 29~30일까지 4일간 전주한벽문화관 야외공연장에서 '2021 전주 조선팝 페스티벌'을 비대면으로 개최한다"18일 밝혔다.

 

'조선팝 페스티벌'은 조선팝을 글로벌 공연 콘텐츠로 육성하자는 취지로 올해 처음 기획됐으며 당초 지난 8월과 10월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1차 공연은 취소됐다.

 

2차 공연도 비대면으로 공식 유튜브 채널인 '조선팝TV'로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생중계된다.

 

페스티벌은 공개모집으로 선발된 신예 뮤지션 20팀이 노래 연주 퍼포먼스 등 다양한 장르의 조선팝 공연을 선보인다.

 

특히 뮤지션은 22= 이희정밴드라폴라로보트로닉하모닉스시도디스이즈잇 23= k-악당심풀:모던국악프로젝트 차오름국악인 가요 등이 무대에 오른다.

 

29일에는 퓨전국악 비단타악&티안신들림[NEW SOUND]뮤르[MuRR]대금이누나 밴드 30= 스타피쉬조윤성 조선POP 트리오놀당갑서×극단문이진규아티스트완전6지무단 등 하루에 5팀씩 선보인다.

 

, 공연에 앞서 '조선팝TV'유튜브 채널에서 사전 이벤트와 함께 우수팀 선정을 위한 인기투표 등이 진행된다.

 

전주시 관광거점도시추진단 관계자는 "이번 조선팝 페스티벌을 통해 코로나19로 공연 무대가 줄어든 신예 뮤지션들이 실력을 맘껏 뽐내고 코로나블루로 힘들어하는 시민들은 모처럼 따뜻한 위로를 받는 시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향후 조선팝 페스티벌 뿐만 아니라 지속적으로 조선팝을 홍보할 수 있는 공연 콘텐츠를 제작하는 등 조선팝을 글로벌 공연 콘텐츠로 육성해 전주를 조선팝의 메카로 육성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2021 Chosun Pop Festival' held non-face-to-face

Jeonju Hanbyeok Cultural Center20 teams of up-and-coming musicians perform various genres

 

Reporter Yohan Lee

 

In Jeonju, the home of sound, the 'Joseon Pop Festival' festival that combines popular music with traditional melodies is being held.

 

Jeonju-si, Jeollabuk-do, announced on the 18th, "The '2021 Jeonju Chosun Pop Festival' will be held non-face-to-face at the outdoor performance hall of the Jeonju Hanbyeok Cultural Center for 4 days from the 22nd to the 23rd and from the 29th to the 30th."

 

The 'Chosun Pop Festival' was first planned this year with the purpose of fostering Chosun Pop as a global performance content.

 

The second performance is also non-face-to-face and will be broadcast live on the official YouTube channel 'Chosun Pop TV' from 5 PM to 8 PM.

 

At the festival, 20 teams of up-and-coming musicians selected through open recruitment will present various genres of Chosun pop performances such as songs, performances, and performances.

 

In particular, musicians 22nd = Lee Heejeong Band, La Paula, Robottronic Harmonics, Sido, This Is It 23rd = k-villain, Simful, Poetry: Doom, Modern Korean Music Project Cha Oreum, and Korean traditional music will be on stage.

 

On the 29th, fusion traditional music silk, percussion, Tian, ​​Shindeulrim [NEW SOUND], Mur [MuRR], Daegeum noona band 30th = Starfish, Cho Yun-seong Chosun POP Trio, Noldanggapseo × Theater Troupe Moon Jin-gyu Artist, Complete 6th, Five teams, including Jimudan, will be presented a day.

 

In addition, prior to the performance, a popular vote to select an excellent team will be held along with a pre-event on the YouTube channel of 'Chosun Pop TV'.

 

An official from the Jeonju Tourism Base City Promotion Team said, "Through this Chosun Pop Festival, we will do our best to prepare so that new musicians whose performances have been reduced due to COVID-19 can show off their skills to the fullest and citizens who are struggling with Corona Blue can receive warm comfort. " He said.

 

He added, "In the future, we plan to nurture Jeonju as the Mecca of Chosun Pop by nurturing Chosun Pop as a global performance content by producing performance content that can continuously promote Chosun Pop as well as the Chosun Pop Festival."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