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청 '제76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개최
이형세 청장… 존경과 사랑받는 전북경찰 도약 '강조'
기사입력: 2021/10/21 [17: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76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행사가 21일 전북경찰청 1층 온고을 홀에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국민을 안전하게ㆍ법집행은 공정하게'를 부제로 열리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라북도경찰청                                                                                                                                                            © 김현종 기자

 

▲  '제76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행사가 21일 전북경찰청 1층 온고을 홀에서 열린 가운데 이형세(치안감 = 가운데) 청장과 정재봉(총경 = 오른쪽) 공공안녕정보외사과장을 비롯 참석자들이 식순에 따라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이형세(치안감 = 왼쪽) 전북경찰청장이 임상준(총경 = 오른쪽) 경무기획정보화장비과장에게 정부 포상인 '녹조근정 훈장'을 전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이형세(치안감 = 왼쪽에서 두 번째) 전북경찰청장이 임상준(총경 = 왼쪽 첫 번째) 경무기획정보화장비과장에게 정부 포상인 '녹조근정 훈장'ㆍ오지석(오른쪽에서 두 번째) 경정에게 '대통령 표창'ㆍ백 훈(오른쪽) 경감에게 '대통령 표창'을 각각 전수한 뒤 흐뭇한 표정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이형세(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이 "경찰체제의 큰 변화를 맞은 제76주년 경찰의 날에 치러진 뜻 깊은 행사가 전북경찰의 유능함을 배가하고 단합을 강화하는 등 도민들로부터 존경과 사랑받는 전북경찰로 도약하자"는 당부의 말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이형세(치안감 = 가운데) 전북경찰청장이 주요 참석자들과 함께 ▲ 구국 ▲ 민주 ▲ 인권의 경찰정신 구현을 핵심 축으로 역사적 자료와 각종 치안 통계를 데이터베이스(DB)로 온라인(전북경찰청 홈페이지)에 수록해 국민 누구나 모바일(휴대폰) 또는 태블릿PC로 자유롭게 열람ㆍ활용할 수 있도록 '전북경찰 모바일 역사관' 개관 버튼을 누르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제76주년 경찰의 날을 맞아 21일 개관한 '전북경찰 모바일 역사관'.    / 사진 = 전라북도경찰청 홈페이지 화면 캡처                                                                                                                                                            © 김현종 기자

 

▲  전북경찰청 경무기획정보화과장인 임상준(가운데) 총경이 제76주년 경찰의 날을 맞아 정부포상인 '녹조근정 훈장'을 전수받은 뒤 축하의 꽃다발을 받고 있다.                                                                                © 김현종 기자

 

 

 

 

 

 

 

'76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행사가 21일 전북경찰청 1층 온고을 홀에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국민을 안전하게법집행은 공정하게'를 부제로 열렸다.

 

이날 기념식은 수사권조정자치경찰제 등 경찰사의 대() 전환기를 맞은 제76주년 경찰의 날을 맞아 전북경찰의 과거를 돌아보고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는 장()으로 존경과 사랑받는 전북경찰로 재도약 의지를 다지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과거를 돌아보고 구국 민주 인권의 경찰정신 구현을 핵심 축으로 역사적 자료와 각종 치안 통계를 데이터베이스(DB)로 온라인(전북경찰청 홈페이지)에 수록해 국민 누구나 모바일(휴대폰) 또는 태블릿PC로 자유롭게 열람활용할 수 있도록 '전북경찰 모바일 역사관'이 개관돼 각별한 의미를 담아냈다.

 

, 경찰청이 전국 18개 경찰청을 대상으로 주관한 범죄교통 등 치안성과 우수관서 평가에서 전북경찰청이 12년 만에 전국 1위로 선정돼 21일 충남 경찰수사연수원 야외실습장에서에서 열린 '2021년 제76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에서 대통령 단체표창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또한, 전북경찰청 경무기획정보화장비과장인 임상준(총경)은 직무 공적이 뚜렷한 공무원에게 주어지는 정부 포상인 녹조근정훈장을 전수받았고 오지석 경정백 훈 경감정규성 경위가 각각 대통령국무총리행안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일반인 부문은 전북경찰청 경찰발전협의회 정현국 위원(행안부장관)TBN 전북교통방송 장경하 편성제작국장(경찰청장)가족상담연구소 장은희 소장(전북청장) 등이 수상했다.

 

이형세(치안감) 전북경찰청장은 "그동안 묵묵히 맡은바 직무를 성실하게 수행해 준 직원과 협력단체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경찰체제의 큰 변화를 맞은 제76주년 경찰의 날에 치러진 뜻 깊은 행사가 전북경찰의 유능함을 배가하고 단합을 강화하는 등 도민들로부터 존경과 사랑받는 전북경찰로 도약할 수 있는 소중한 계기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끊임없는 변화와 쇄신을 통해 국가와 국민의 기대에 반드시 부응해 '가장 안전한 나라존경과 사랑받는 경찰'을 실현해 나가자""인권 친화적 경찰행정을 체질화하고 공정한 법집행을 현장에 정착시키는 등 지속가능한 개혁과 변화의 토대가 완성되도록 전북경찰 모두가 합심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줄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전북경찰청은 빠르게 변화하는 미래 사회에 보다 능동적이고 효율적인 치안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KIST 전북분원과 협업, 1개월 동안 도민과 경찰을 대상으로 치안장비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했다.

 

2차에 걸쳐 진행된 심사 과정을 거쳐 이수민씨(자동차 움직임을 제어할 수 있는 과속방지턱 관련)가 최우수상을 차지하는 9명의 입상자가 포상을 수여받았다.

 

KIST 전북분원장인 김진상 원장은 "도민 참여형 과학치안 아이디어가 발굴될 수 있는 소통의 장이 더욱 많아져 미래사회 안전에 보다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76th Police Day' Commemoration Ceremony Held

Commissioner Lee Hyung-seJeollabuk-do police, respected and loved, 'emphasis'

 

Reporter Kim Hyun-jong

 

The '76th Police Day' ceremony was held on the 21st at the Ongoeul Hall on the 1st floor of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with the subtitle 'Keep the people safe and enforce the law fairly' while observing the government's 3-step quarantine guidelines for social distancing.

 

On the occasion of the 76th anniversary of Police Day, which marks a major turning point in police history, such as the adjustment of investigative authority and the autonomous police system, the ceremony was held as a place to look back on the past of the Jeonbuk Police Department and prepare for a new future. It was held in the form of reinforcing the will to take a leap forward.

 

In particular, looking back on the past and realizing the police spirit of national salvation democracy human rights as the core axis, historical data and various public security statistics are recorded online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website) as a database (DB) so that anyone can use a mobile (cell phone) or tablet PC. The 'Jeonbuk Police Mobile History Museum' was opened so that it could be read and used freely, and it contained a special meaning.

 

In addition,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was selected as the nation's first in 12 years in the evaluation of excellent public safety performance such as crime and traffic conducted by the National Police Agency for 18 national police agencies nationwide. At the '76th Police Day Commemoration Ceremony', he was also honored with a presidential group commendation.

 

In addition, Im Sang-joon (Superintendent), head of the Jeonbuk Police Agency's Police Department Planning and Information Equipment Division, received the Medal of Honor, a government reward given to public officials with outstanding achievements in their duties. received

 

In the general category,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Police Development Council member Jeong Hyun-guk (Minister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BN Jeonbuk Transportation Broadcasting Commissioner Jang Gyeong-ha (Director of the National Police Agency), and Family Counseling Research Center Director Jang Eun-hee (Chairman of Jeollabuk-do) received awards.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Commissioner Lee Hyeong-se (Public Police Commissioner) said, "I sincerely thank all the staff and cooperative organizations who have faithfully performed their duties silently." We hope that it will serve as a valuable opportunity for the Jeonbuk Police Department to leap forward as a Jeonbuk Police Department respected and loved by the local residents by doubling the competence of the Jeonbuk Police Department and strengthening unity."

 

He added, "Let's make sure that we meet the expectations of the nation and the people through constant change and renewal to realize 'the safest country, respected and loved police'. I have no doubt that all of the Jeonbuk police will work together to make the best efforts so that the foundation for sustainable reform and change, such as Shiki, is completed."

 

Meanwhile,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in collaboration with the Jeonbuk Branch of KIST, held a public security equipment idea contest for residents and police for one month in order to prepare more active and efficient public security measures in a rapidly changing future society.

 

After a two-stage screening process, 9 winners were awarded the prizes, with Mr. Lee Soo-min (related to speed bumps that can control the movement of the car) receiving the top prize.

 

Director Kim Jin-sang, director of the Jeonbuk branch of KIST said, "I hope that there will be more communication spaces where citizens' participation-type scientific public safety ideas can be discovered, thereby contributing to the safety of the future society."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